0

시온에 임할 영광과 새 날(사60장)

[레벨:13] 관리자, 2018-11-07 10:07:28

조회 수
24
추천 수
0

이사야 60장입니다.

 

1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이는 네 빛이 이르렀고 여호와의 영광이 네 위에 임하였음이니라

2 보라 어두움이 땅을 덮을 것이며 캄캄함이 만민을 가리우려니와 오직 여호와께서 네 위에 임하실 것이며 그 영광이 네 위에 나타나리니

3 열방은 네 빛으로, 열왕은 비취는 네 광명으로 나아오리라

4 네 눈을 들어 사면을 보라 무리가 다 모여 네게로 오느니라 네 아들들은 원방에서 오겠고 네 딸들은 안기워 올 것이라

5 그 때에 네가 보고 희색을 발하며 네 마음이 놀라고 또 화창하리니 이는 바다의 풍부가 네게로 돌아오며 열방의 재물이 네게로 옴이라

6 허다한 약대, 미디안과 에바의 젊은 약대가 네 가운데 편만할 것이며 스바의 사람들은 다 금과 유향을 가지고 와서 여호와의 찬송을 전파할 것이며

7 게달의 양 무리는 다 네게로 모여지고 느바욧의 수양은 네게 공급되고 내 단에 올라 기꺼이 받음이 되리니 내가 내 영광의 집을 영화롭게 하리라

8 저 구름 같이, 비둘기가 그 보금자리로 날아 오는 것같이 날아오는 자들이 누구뇨

9 곧 섬들이 나를 앙망하고 다시스의 배들이 먼저 이르되 원방에서 네 자손과 그 은금을 아울러 싣고 와서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에 드리려 하며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에게 드리려 하는 자들이라 이는 내가 너를 영화롭게 하였음이니라

10 내가 노하여 너를 쳤으나 이제는 나의 은혜로 너를 긍휼히 여겼은즉 이방인들이 네 성벽을 쌓을 것이요 그 왕들이 너를 봉사할 것이며

11 네 성문이 항상 열려 주야로 닫히지 아니하리니 이는 사람들이 네게로 열방의 재물을 가져오며 그 왕들을 포로로 이끌어 옴이라

12 너를 섬기지 아니하는 백성과 나라는 파멸하리니 그 백성들은 반드시 진멸되리라

13 레바논의 영광 곧 잣나무와 소나무와 황양목이 함께 네게 이르러 내 거룩한 곳을 아름답게 할 것이며 내가 나의 발 둘 곳을 영화롭게 할 것이라

14 너를 괴롭게 하던 자의 자손이 몸을 굽혀 네게 나아오며 너를 멸시하던 모든 자가 네 발 아래 엎드리어 너를 일컬어 여호와의 성읍이라,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의 시온이라 하리라

15 전에는 네가 버림을 입으며 미움을 당하였으므로 네게로 지나는 자가 없었으나 이제는 내가 너로 영영한 아름다움과 대대의 기쁨이 되게 하리니

16 네가 열방의 젖을 빨며 열왕의 유방을 빨고 나 여호와는 네 구원자, 네 구속자, 야곱의 전능자인 줄 알리라

17 내가 금을 가져 놋을 대신하며 은을 가져 철을 대신하며 놋으로 나무를 대신하며 철로 돌을 대신하며 화평을 세워 관원을 삼으며 의를 세워 감독을 삼으리니

18 다시는 강포한 일이 네 땅에 들리지 않을 것이요 황폐와 파멸이 네 경내에 다시 없을 것이며 네가 네 성벽을 구원이라, 네 성문을 찬송이라 칭할 것이라

19 다시는 낮에 해가 네 빛이 되지 아니하며 달도 네게 빛을 비취지 않을 것이요 오직 여호와가 네게 영영한 빛이 되며 네 하나님이 네 영광이 되리니

20 다시는 네 해가 지지 아니하며 네 달이 물러가지 아니할 것은 여호와가 네 영영한 빛이 되고 네 슬픔의 날이 마칠 것임이니라

21 네 백성이 다 의롭게 되어 영영히 땅을 차지하리니 그들은 나의 심은 가지요 나의 손으로 만든 것으로서 나의 영광을 나타낼 것인즉

22 그 작은 자가 천을 이루겠고 그 약한 자가 강국을 이룰 것이라 때가 되면 나 여호와가 속히 이루리라

 


이사야 선지자는 하나님께서 시온을 회복시키실 때 시온의 영광이 밝히 드러날 것을 예언하였습니다. 그때에는 이스라엘 백성 뿐만 아니라 이방인들도 시온을 앙망하며 하나님을 찬양하리라는 것입니다. 이는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구원받은 이방 백성들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게 되며 하나님의 영광을 찬양하게 될 것을 예시한 것입니다.

 

1. 열방에 비추일 복음의 빛

1)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하나님께서는 죄악으로 인한 심판을 받아 티끌과 폐허 위에 낙담하고 앉아 있는 시온에 대하여 일어나서 빛을 발하라고 명하십니다. 또한 시온의 빛이 이르렀고 여호와의 영광이 그 위에 임하였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는 시온에 복된 구원의 소식이 전해짐을 뜻합니다. 즉 하나님께서 이방에 흩어져 있는 유다 백성을 시온으로 불러 모으시고 예루살렘을 재건케 하실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또한 메시야가 구원의 빛으로 오셔서 치료하는 광선을 발하심으로써 죄인을 고치시고 구원하심을 예언한 것입니다.

2) 사면에서 모여들 열방(I)

이사야는 시온에 구원이 임하여 빛을 발할 때 사면에 흩어져 있던 무리가 시온을 향하여 모여들 것을 예언하였습니다. 유다의 아들, 딸들이 시온의 빛을 보고 모여 올 때에 희색을 발하며 마음이 놀라고 화창할 것은 바다의 풍부가 시온으로 돌아오며 열방의 재물이 시온으로 올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예언은 포로 귀환 시에 이방의 재물을 예루살렘으로 가져 옴으로써 성취되었습니다(참조, 1:6). 이는 또한 사도 바울이 이방 족속들에게 복음을 증거할 당시 예루살렘 교회에 기근이 들어 어려울 때 이방 교회들이 헌금하여 예루살렘 교회를 지원한 일들 속에서도 나타납니다. 유다의 멸망 때에 예루살렘 성전에 있는 보물들이 이방인들에 의해 탈취되었던 것을 볼 때 보물이 이방 지역에서 예루살렘으로 옮겨짐은 곧 유다 왕국의 회복을 의미하는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3) 사면에서 모여들 열방()

게달 족속은 유목민으로서 양이 풍성했는데, 게달의 양 무리가 다 시온으로 모여 질 것이라고 이사야 선지자는 예언했습니다. 양은 하나님의 전에서 드려지는 대표적인 제물이었는데, 이방 소유의 양들이 하나님께 바쳐져 하나님의 받으심이 된다는 것은 이방인들을 구원하시는 하나님의 구원 역사에 대한 상징적 표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방인들이 복음을 듣고 구원받는 사건을, 비둘기가 그 보금자리를 찾아 날아오는 것같이 날아오는 것으로 묘사하셨습니다. 죄악으로 인해 하나님의 품에서 떨어져 나간 죄인들이 하나님 품으로 다시 돌아오는 것을 비둘기가 보금자리로 날아 들어오는 것으로 비유한 것입니다. 성도에게 있어서 하나님의 품은 새의 보금자리처럼 안전하고 평안합니다. 섬들이 하나님을 앙망함은 이방인들이 하나님을 사랑하게 됨을 뜻합니다. 여호와는 유대인의 하나님으로 불려졌지만 때가 이르러 하나님의 구원이 온 땅에 임하여 복음이 전파되면 온 세상 모든 민족들 중에서 하나님을 경외하는 자들이 나오게 될 것을 예언한 것입니다.

 

2. 시온의 회복과 영광

1) 하나님의 은혜로 인한 시온 회복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치셔서 이방의 발에 짓밟히게 하신 것은 그들의 죄악에 대한 진노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향하여 발하신 노는 이방 나라들에 대한 그것과는 달랐습니다. 비록 이스라엘의 죄악이 이방인의 그것과 같은 것이라 하였을지라도 하나님과 이스라엘은 언약 관계에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에 대하여 은혜로 긍휼히 여기셔서 구원을 베푸실 것을 말씀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시온 성의 문이 항상 열려 주야로 닫히지 아니하리라고 말씀하셨는데, 이는 사람들이 열방의 재물을 가져오며 그 왕들을 포로로 이끌어 올 것이기 때문이라고 하셨습니다. 이러한 예루살렘의 영광 예언은 종말론적 사건을 향하고 있습니다. 마지막 날에 예수 그리스도의 재림으로 성취될 새 예루살렘 성의 영광을 예시한 것입니다.

2)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의 시온

이방인들이 예루살렘을 향하여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의 시온이라고 일컫는 것은 하나님께 대한 경배를 의미합니다. 다윗과 솔로몬 시대의 이스라엘의 영광은 정치, 경제적인 요소로 말미암았습니다. 그때에 이방 국가들이 이스라엘에 조공을 바쳤던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장차 이스라엘에 베푸실 구원 때의 이방인의 예루살렘에 대한 경배는 여호와 하나님께 대한 신앙을 근거로 하고 있습니다. 즉 이스라엘의 회복과 이방 열국의 예루살렘에 대한 경배는 정치적인 것이 아니고 영적인 것이 되리라는 뜻입니다.

 

3. 시온 거민들이 누릴 영광

1) 영원한 기쁨

이스라엘이 멸망당하여 바벨론 포로로 잡혀갔을 때에 예루살렘은 황폐화되어 사람이 거할 수 없었을 뿐만 아니라 나그네도 그리로 지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사람이 지나다니지도 않을 정도로 황폐해진 예루살렘을 영영한 아름다움과 대대의 기쁨이 되게 하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즉 예루살렘을 다시 옛날의 영광스런 하나님의 도성으로 회복시켜 주시겠다는 말씀이었습니다. 예루살렘 성이 기쁨이 되는 것은 그 곳으로부터 하나님의 구원의 은혜가 흘러나오기 때문입니다. 예루살렘 성전으로부터 흘러나오는 생수의 강은 온 세계 모든 민족에게 미치어 구원의 은혜를 온 세상에 충만하게 합니다.

2) 화평의 관원과 의의 감독

하나님께서는 금을 가져 놋을 대신하며 은을 가져 철을 대신하며 놋으로 나무를 대신하며 철로 돌을 대신하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는 시온에 임할 영적 풍요를 물질의 풍요로 표현한 것입니다. 예루살렘 성전과 왕궁에 있던 보화들이 이방으로 옮겨지는 것이 이스라엘의 영적 피폐를 상징적으로 나타내었다면, 이러한 물질적 풍요는 영적 풍요로움을 상징적으로 나타낸 것입니다. 또한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떠나셨을 때에 이스라엘 사회는 공의대로 소송하는 자도 없고 공의대로 판결하는 자도 없을 만큼 죄악이 난무했습니다. 공의가 무너지고 불법이 횡행하는 사회는 무질서 속에서 고통을 당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한 사회 속에 사는 삶은 항상 고통과 불안 가운데 거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에 구원을 베푸실 때에는 화평으로 관원을 삼으며 의를 세워 감독을 삼는다고 표현할 만큼 공의가 세워 지며 평강이 임하게 됩니다.

3) 해가 지지 않을 시온

하나님의 구원의 날에는 다시는 낮에 해가 빛이 되지 아니하며 달도 빛으로 비추지 아니할 것이요, 오직 여호와의 영광만이 영영한 빛이 될 것이라고 예언하셨습니다. 즉 하나님이 시온의 영광이 되고 시온의 슬픔의 날이 마칠 것이라는 말씀입니다. 구원의 날이 임하면 시온의 백성이 다 의롭게 되어 영영히 땅을 차지할 것이라는 예언의 말씀은 그리스도 안에서 구속의 은혜를 받아 의롭다 함을 받은 하나님의 백성이 영원한 나라에 들어가 영생을 누리게 될 것을 의미합니다.

 

성도는 그리스도 안에서 시온의 영광을 바라보며 살아가는 자들입니다. 그리스도께서 다시 오실 때 모든 성도가 시온에 들어가 하나님과 영원히 함께 거하며 영광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그러한 소망 가운데 이 땅에서 어떠한 시험이 와도 믿음의 싸움을 끝까지 싸워 승리하는 성도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0 댓글

Board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