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부활하신 예수님(요20장)

[레벨:15] 관리자, 2019-08-12 09:14:14

조회 수
8
추천 수
0

요한복음 20장입니다.

 

1 안식 후 첫날 이른 아침 아직 어두울 때에 막달라 마리아가 무덤에 와서 돌이 무덤에서 옮겨간 것을 보고

2 시몬 베드로와 예수의 사랑하시던 그 다른 제자에게 달려가서 말하되 사람이 주를 무덤에서 가져다가 어디 두었는지 우리가 알지 못하겠다 하니

3 베드로와 그 다른 제자가 나가서 무덤으로 갈새

4 둘이 같이 달음질하더니 그 다른 제자가 베드로보다 더 빨리 달아나서 먼저 무덤에 이르러

5 구푸려 세마포 놓인 것을 보았으나 들어가지는 아니하였더니

6 시몬 베드로도 따라 와서 무덤에 들어가 보니 세마포가 놓였고

7 또 머리를 쌌던 수건은 세마포와 함께 놓이지 않고 딴 곳에 개켜 있더라

8 그 때에야 무덤에 먼저 왔던 그 다른 제자도 들어가 보고 믿더라

9 (저희는 성경에 그가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야 하리라 하신 말씀을 아직 알지 못하더라)

10 이에 두 제자가 자기 집으로 돌아가니라

11 마리아는 무덤 밖에 서서 울고 있더니 울면서 구푸려 무덤 속을 들여다보니

12 흰 옷 입은 두 천사가 예수의 시체 뉘었던 곳에 하나는 머리 편에, 하나는 발 편에 앉았더라

13 천사들이 가로되 여자여 어찌하여 우느냐 가로되 사람이 내 주를 가져다가 어디 두었는지 내가 알지 못함이니이다

14 이 말을 하고 뒤로 돌이켜 예수의 서신 것을 보나 예수신 줄 알지 못하더라

15 예수께서 가라사대 여자여 어찌하여 울며 누구를 찾느냐 하시니 마리아는 그가 동산지기인 줄로 알고 가로되 주여 당신이 옮겨 갔거든 어디 두었는지 내게 이르소서 그리하면 내가 가져가리이다

16 예수께서 마리아야 하시거늘 마리아가 돌이켜 히브리 말로 랍오니여 하니 (이는 선생님이라)

17 예수께서 이르시되 나를 만지지 말라 내가 아직 아버지께로 올라 가지 못하였노라 너는 내 형제들에게 가서 이르되 내가 내 아버지 곧 너희 아버지, 내 하나님 곧 너희 하나님께로 올라간다 하라 하신대

18 막달라 마리아가 가서 제자들에게 내가 주를 보았다 하고 또 주께서 자기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 이르니라

19 이날 곧 안식 후 첫날 저녁 때에 제자들이 유대인들을 두려워하여 모인 곳에 문들을 닫았더니 예수께서 오사 가운데 서서 가라사대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20 이 말씀을 하시고 손과 옆구리를 보이시니 제자들이 주를 보고 기뻐하더라

21 예수께서 또 가라사대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같이 나도 너희를 보내노라

22 이 말씀을 하시고 저희를 향하사 숨을 내쉬며 가라사대 성령을 받으라

23 너희가 뉘 죄든지 사하면 사하여질 것이요 뉘 죄든지 그대로 두면 그대로 있으리라 하시니라

24 열 두 제자 중에 하나인 디두모라 하는 도마는 예수 오셨을 때에 함께 있지 아니한지라

25 다른 제자들이 그에게 이르되 우리가 주를 보았노라 하니 도마가 가로되 내가 그 손의 못자국을 보며 내 손가락을 그 못자국에 넣으며 내 손을 그 옆구리에 넣어 보지 않고는 믿지 아니하겠노라 하니라

26 여드레를 지나서 제자들이 다시 집안에 있을 때에 도마도 함께 있고 문들이 닫혔는데 예수께서 오사 가운데 서서 가라사대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하시고

27 도마에게 이르시되 네 손가락을 이리 내밀어 내 손을 보고 네 손을 내밀어 내 옆구리에 넣어 보라 그리하고 믿음 없는 자가 되지 말고 믿는 자가 되라

28 도마가 대답하여 가로되 나의 주시며 나의 하나님이시니이다

29 예수께서 가라사대 너는 나를 본 고로 믿느냐 보지 못하고 믿는 자들은 복되도다 하시니라

30 예수께서 제자들 앞에서 이 책에 기록되지 아니한 다른 표적도 많이 행하셨으나

31 오직 이것을 기록함은 너희로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 그리스도이심을 믿게 하려 함이요 또 너희로 믿고 그 이름을 힘입어 생명을 얻게 하려 함이니라

 


십자가에 못박혀 무덤에 묻히신 예수님은 이미 예언하신 대로 무덤에서 부활하시었습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은 막달라 마리아와 제자들에게 자신을 보이시고 그들에게 복음 증거의 사명을 부여하셨습니다. 특히 도마는 예수님의 부활을 의심하였다가 예수님을 직접 만난 후에 예수님에 대한 신앙을 고백하였습니다. 사도 요한은 이 복음서를 기록하는 목적을 기록함으로써 부활하신 예수님을 믿음이 곧 구원임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1. 예수님의 빈 무덤

1) 예수님의 무덤을 찾아간 마리아

막달라 마리아는 예수님께서 무덤에 묻히신 후 안식 후 첫 날 새벽에 예수님의 무덤을 찾아갔습니다. 마리아는 예수님께 대한 사랑으로 무덤이라도 찾아가 보려 했던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마리아가 무덤에 찾아갔을 때 무덤 문이 열려 있고 예수님의 무덤은 비어 있습니다. 마리아는 놀라서 베드로와 제자들을 찾아가서 그 사실을 알렸습니다. 마리아는 사람들이 예수님의 시신을 가져다가 다른 곳에 두었다고 말하였습니다. 마리아가 예수님의 빈 무덤을 최초로 발견할 수 있었던 것은 예수님에 대한 뜨거운 사랑으로 예수님의 무덤을 찾아간 결과였습니다. 이러한 마리아의 예수님께 대한 열심은 부활하신 예수님의 최초의 목격자가 되게 하기도 했습니다.

2) 빈 무덤을 목격하는 베드로와 제자

막달라 마리아의 소식을 들은 베드로와 또 다른 제자는 예수님의 무덤으로 급히 달려갔습니다. 그들이 무덤에 갔을 때 무덤 속에는 예수님의 시신은 없고 예수님의 시신을 쌌던 수건과 세마포만이 가지런히 놓여 있었습니다. 그러나 베드로와 제자는 그 광경을 목격하고도 예수님의 부활에 대해서는 상상하지도 못하였습니다. 그들도 마리아와 같이 예수님의 시신을 누군가가 가져다가 다른 곳에 옮겨 놓았으리라고 생각했던 것입니다. 이는 두 제자가 예수님의 빈 무덤을 목격하고 그냥 집으로 돌아간 것을 보아 알 수 있습니다.

 

2. 사람들에게 보이신 부활하신 예수님

1) 막달라 마리아에게 나타나심

막달라 마리아는 예수님의 무덤이 비었음을 보고 제자들처럼 집으로 돌아가지 않고 무덤 밖에서 서서 울고 있었습니다. 그때에 흰옷 입은 천사가 나타나 마리아에게 왜 우느냐고 묻자 마리아는 예수님의 시신이 없으므로 운다고 대답하였습니다. 마리아는 그 곳에서 부활하신 예수님을 최초로 만나는 복을 받았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자신이 하나님 아버지께로 올라가심을 말씀하시며 제자들에게 이 사실을 전할 것을 마리아에게 지시하셨습니다. 마리아는 그 즉시 제자들에게 찾아가서 예수님을 만난 사실을 전하면서 예수님께서 하신 말씀을 전하였습니다. 막달라 마리아는 최초로 예수님의 부활의 복음을 전하는 증인이 되었던 것입니다. 이와 같이 예수님을 만난 자는 자연스럽게 복음을 증거하게 되는 것이 복음의 속성입니다.

2) 제자들에게 나타나신 예수님

예수님께서 부활하시어 막달라 마리아에게 나타나신 날 저녁에 제자들이 있는 곳에 나타나셨습니다. 제자들은 그때까지도 예수님의 부활에 대해 확신하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예수님의 시신이 없어진 사실로 인해 유대인들이 자신들을 잡지 않을까 하며 더욱 염려와 두려움에 싸여 있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평강을 선포하셨습니다. 예수님께서 손과 옆구리를 보이실 때 제자들은 비로소 부활을 확신하고 기뻐하게 되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부활을 목격하고 믿게 된 제자들에게 아버지께서 자신을 보내신 것같이 자신도 그들을 세상으로 보내신다고 말씀하심으로써 부활의 증인의 사명을 부여하셨습니다. 또한 예수님께서는 숨을 내쉬시면서 제자들에게 성령을 받으라고 말씀하심으로써 증인의 사명을 감당할 수 있는 권능을 주심을 나타내셨습니다. 이러한 예수님의 말씀은 후에 오순절 성령 강림으로 성취되었습니다.

 

3. 도마의 신앙 고백과 복음서 기록 목적

1) 도마의 불신과 신앙 고백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나타나셨을 때 도마는 그 자리에 없었으므로 예수님의 부활을 믿지 못하였습니다. 그는 자신의 손으로 예수님의 손과 옆구리를 만져 보기 전에는 믿을 수 없다고 말하였습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도마에게도 나타나셨고 그의 말한 대로 자신의 몸을 직접 만져 보고 믿음을 가질 것을 말씀하셨습니다. 예수님을 직접 만난 도마는 그 위엄 앞에 압도되어 예수님의 몸을 만져 보지도 못하고 예수님을 자신의 주요 하나님이시라고 고백하고 말았습니다. 예수님을 만났을 때의 도마의 신앙 고백은 기독교의 가장 핵심적인 신앙 고백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도마에게 보고 믿는 자보다 보지 않고 믿는 자가 더 복이 있다고 말씀하심으로써 그의 의심을 책망하셨습니다. 오늘날의 성도들은 예수님의 부활을 눈으로는 보지 않았지만 성령의 감동을 받아 믿음의 눈으로 부활하신 예수님을 봄으로써 믿음을 갖게 되었으니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더욱 복된 자가 된 것입니다.

2) 요한의 기록 목적

요한은 이 책의 기록 목적이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 되심을 믿어 구원을 얻게 함에 있다고 증거하였습니다. 이는 예수님의 모든 사역의 목적이며 아울러 모든 성도의 복음 증거의 목적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언제나 예수님을 알게 하여 생명을 얻게 합니다. 여기에 성도가 말씀을 가까이하고 사랑하여야 할 이유가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후 제자들에게 나타나 보이시며 그들에게 부활의 증인이 될 사명을 부여하심은 온 세계 만민에게 구원의 복을 주시기 위함이셨습니다. 이러한 예수님의 의도는 승천하시면서 제자들에게 명하신 복음 전파의 사명에서도 알 수 있습니다. 성도는 이러한 예수님의 의도를 항상 기억하여 부활이요 생명의 주이신 예수님을 증거하기에 힘써야 하겠습니다.

0 댓글

Board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