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성적 순결 명령_신명기 22:13-30

[레벨:17] 관리자, 2020-05-23 08:23:03

조회 수
17
추천 수
0

성적 순결 명령_신명기 22:13-30

 

13.누구든지 아내를 맞이하여 그에게 들어간 후에 그를 미워하여

14.비방거리를 만들어 그에게 누명을 씌워 이르되 내가 이 여자를 맞이하였더니 그와 동침할 때에 그가 처녀임을 보지 못하였노라 하면

15.그 처녀의 부모가 그 처녀의 처녀인 표를 얻어가지고 그 성문 장로들에게로 가서

16.처녀의 아버지가 장로들에게 말하기를 내 딸을 이 사람에게 아내로 주었더니 그가 미워하여

17.비방거리를 만들어 말하기를 내가 네 딸에게서 처녀임을 보지 못하였노라 하나 보라 내 딸의 처녀의 표적이 이것이라 하고 그 부모가 그 자리옷을 그 성읍 장로들 앞에 펼 것이요

18.그 성읍 장로들은 그 사람을 잡아 때리고

19.이스라엘 처녀에게 누명을 씌움으로 말미암아 그에게서 은 일백 세겔을 벌금으로 받아 여자의 아버지에게 주고 그 여자는 그 남자가 평생에 버릴 수 없는 아내가 되게 하려니와

20.그 일이 참되어 그 처녀에게 처녀의 표적이 없거든

21.그 처녀를 그의 아버지 집 문에서 끌어내고 그 성읍 사람들이 그를 돌로 쳐죽일지니 이는 그가 그의 아버지 집에서 창기의 행동을 하여 이스라엘 중에서 악을 행하였음이라 너는 이와 같이 하여 너희 가운데서 악을 제할지니라

22.어떤 남자가 유부녀와 동침한 것이 드러나거든 그 동침한 남자와 그 여자를 둘 다 죽여 이스라엘 중에 악을 제할지니라

23.처녀인 여자가 남자와 약혼한 후에 어떤 남자가 그를 성읍 중에서 만나 동침하면

24.너희는 그들을 둘 다 성읍 문으로 끌어내고 그들을 돌로 쳐죽일 것이니 그 처녀는 성안에 있으면서도 소리 지르지 아니하였음이요 그 남자는 그 이웃의 아내를 욕보였음이라 너는 이같이 하여 너희 가운데에서 악을 제할지니라

25.만일 남자가 어떤 약혼한 처녀를 들에서 만나서 강간하였으면 그 강간한 남자만 죽일 것이요

26.처녀에게는 아무것도 행하지 말 것은 처녀에게는 죽일 죄가 없음이라 이 일은 사람이 일어나 그 이웃을 쳐죽인 것과 같은 것이라

27.남자가 처녀를 들에서 만난 까닭에 그 약혼한 처녀가 소리질러도 구원할 자가 없었음이니라

28.만일 남자가 약혼하지 아니한 처녀를 만나 그를 붙들고 동침하는 중에 그 두 사람이 발견되면

29.그 동침한 남자는 그 처녀의 아버지에게 은 오십 세겔을 주고 그 처녀를 아내로 삼을 것이라 그가 그 처녀를 욕보였은즉 평생에 그를 버리지 못하리라

30.사람이 그의 아버지의 아내를 취하여 아버지의 하체를 드러내지 말지니라

 

한 남자와 한 여자가 결혼해서 한 몸을 이루는 성경의 원리는 성 윤리의 모든 그것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성의 자유를 주장하는 현대의 가치관으로는 수용하기 어려운 원리입니다. 성도는 이 세대를 본받지 않고 하나님 말씀의 원리에 따라 성에 대한 바른 가치관을 세워야 합니다.

 

1. 창조 원리로서의 성

하나님은 만물을 창조하시고 마지막으로 사람을 남자와 여자로 만드셨습니다. 하나님은 이들에게 생육하고 번성하라고 명하셨는데, 이는 남자와 여자가 결혼해 한 몸이 됨으로 이룰 수 있는 사명이었습니다. 즉 결혼한 부부가 성적 결합을 통해 생명을 잉태하는 것이 하나님의 창조 원리이고, 창조 명령을 지키는 유일한 방법입니다. 성경은 결혼 이외의 성관계는 불법으로 규정합니다(13:4). 본문에는 첫날밤을 지낸 신랑이 신부가 처녀가 아니라고 주장할 때, 그 증거에 따라 거짓이면 남편을 처벌하고, 참이면 아내를 돌로 쳐 죽이라는 말씀이 나옵니다. 아내에게 누명을 씌우는 것도, 처녀가 아닌 것을 속이고 결혼한 것도 하나님 앞에 죄입니다. 또 어떤 남자가 유부녀와 동침하면 둘 다 죽여 이스라엘 중에서 악을 제거하라고 명령합니다. 또한 약혼한 여자가 성읍 안에서 다른 남자와 동침하면 둘 다 죽이라고 명령합니다. 이와 같이 하나님은 결혼 관계 외의 모든 성관계에 대해서는 그 죄를 물어 죽이라고 명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은 창조 원리에 따라 성적 순결을 지켜야 합니다.

 

2. 죄로 오염되어 타락한 성

아담의 범죄로 피조 세계에 죄가 들어온 이후로, 성에 관한 하나님의 창조 원리 또한 왜곡되었습니다. 그래서 성경에는 입에 담기조차 부끄러운 일들이 많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한 남자가 한 여자와 결혼하는 창조 원리가 무너졌고, 결혼 관계 외의 불법적 성관계, 성매매, 강간, 근친상간, 수간 등의 온갖 성범죄들이 발생했습니다. 성경에는 특히 우상 숭배와 타락한 성이 동전의 앞뒷면처럼 같이 등장합니다. 이는 죄가 인류에게 얼마나 심각한 악영향을 미치고 있는지를 보여 줍니다. 성경에 나타난 성적 타락 현상은 지금도 동일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성은 그리스도 안에서 구속함을 받은 성도가 세상 사람들과 철저하게 구별되어야 할 영역입니다. 성경은 음행을 행하는 자들은 하나님 나라에 들어올 수 없고 둘째 사망을 당한다고 분명하게 가르칩니다(21:8).

 

3. 성범죄에 대한 그릇된 편견을 거부하라

남자가 여자에게 성폭행을 행했을 때 남자만 처형해야 합니다. 성폭행은 사람을 죽인 것과 같은 일방적 범죄이므로 피해자는 아무런 잘못이 없다는 것입니다. 우리 사회에는 유교 사상의 영향으로 피해를 당한 여자도 뭔가 문제가 있다고 여기는 그릇된 풍습과 문화가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이러한 그릇된 편견을 금하셨습니다. 하나님은 또한 결혼하지 않은 두 남녀가 동침했으면, 남자는 처녀의 아버지에게 은 오십 세겔을 주고 처녀를 아내로 삼아 평생 살아야 한다고 명하셨습니다. 그 행위 자체는 불법이지만 결혼 관계를 깨뜨린 것은 아니므로 결혼 관계를 맺어 해결하게 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이렇듯 결혼과 성은 반드시 일치해야 하고 별개의 일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것을 명시하셨습니다.

 

성도는 하나님의 말씀에 따라 성에 대한 잘못된 편견을 버리고 말씀에 근거한 정결한 사고를 해야 합니다. 성을 개인의 자유라고 주장하는 것과 성을 터부시해 비합리적으로 사고하는 것 모두 성경의 원리에 위배됩니다. 성도는 말씀의 원리를 따라 영육을 성결하게 지켜 우리 몸과 마음을 거룩한 산 제물로 드리는 예배자가 되어야 합니다.

0 댓글

Board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