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난은 유익할 수 있다_욥기 33:14-33

14 하나님은 한 번 말씀하시고 다시 말씀하시되 사람은 관심이 없도다

15 사람이 침상에서 졸며 깊이 잠들 때에나 꿈에나 밤에 환상을 볼 때에

16 그가 사람의 귀를 여시고 경고로써 두렵게 하시니

17 이는 사람에게 그의 행실을 버리게 하려 하심이며 사람의 교만을 막으려 하심이라

18 그는 사람의 혼을 구덩이에 빠지지 않게 하시며 그 생명을 칼에 맞아 멸망하지 않게 하시느니라

19 혹은 사람이 병상의 고통과 뼈가 늘 쑤심의 징계를 받나니

20 그의 생명은 음식을 싫어하고 그의 마음은 별미를 싫어하며

21 그의 살은 파리하여 보이지 아니하고 보이지 않던 뼈가 드러나서

22 그의 마음은 구덩이에, 그의 생명은 멸하는 자에게 가까워지느니라

23 만일 일천 천사 가운데 하나가 그 사람의 중보자로 함께 있어서 그의 정당함을 보일진대

24 하나님이 그 사람을 불쌍히 여기사 그를 건져서 구덩이에 내려가지 않게 하라 내가 대속물을 얻었다 하시리라

25 그런즉 그의 살이 청년보다 부드러워지며 젊음을 회복하리라

26 그는 하나님께 기도하므로 하나님이 은혜를 베푸사 그로 말미암아 기뻐 외치며 하나님의 얼굴을 보게 하시고 사람에게 그의 공의를 회복시키시느니라

27 그가 사람 앞에서 노래하여 이르기를 내가 범죄하여 옳은 것을 그르쳤으나 내게 무익하였구나

28 하나님이 내 영혼을 건지사 구덩이에 내려가지 않게 하셨으니 내 생명이 빛을 보겠구나 하리라

29 실로 하나님이 사람에게 이 모든 일을 재삼 행하심은

30 그들의 영혼을 구덩이에서 이끌어 생명의 빛을 그들에게 비추려 하심이니라

31 욥이여 내 말을 귀담아 들으라 잠잠하라 내가 말하리라

32 만일 할 말이 있거든 대답하라 내가 기쁜 마음으로 그대를 의롭다 하리니 그대는 말하라

33 만일 없으면 내 말을 들으라 잠잠하라 내가 지혜로 그대를 가르치리라

엘리후는 고난을 부정적으로 받아들였던 욥과 친구들의 주장과는 달리 고난이 하나님의 선하심을 드러내는 일임을 밝히고 있습니다.

죄로 인해 고난 당하는 사람(14~22절)

엘리후는 욥에게 하나님은 크신 분이기에 그분이 대답하지 않으신다고 해서 욥이 불평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사람들에게 말씀하지 않으시는 것이 아니라고 말합니다. 오히려 사람들이 깨닫지 못하고 알지 못할 뿐이라고 말합니다. 하나님은 때로 꿈이나 환상을 통해 말씀하기도 하시고, 사람들의 마음에 말씀을 주셔서 교만하지 않도록 하기도 하십니다. 때로는 질병과 고통으로 말씀하시기도 합니다. 따라서 엘리후는 하나님이 아무런 말씀도 하지 않으신다는 욥의 불평에 동의하지 않습니다. 엘리후는 이미 하나님이 말씀하고 계시며, 욥이 겪고 있는 고난을 통해서도 하나님이 말씀하고 계실 수 있다고 말합니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당신의 뜻을 드러내시는 일반계시를 보는 사람은 어렴풋이 그 뜻을 분별합니다. 반면에 하나님의 특별계시인 말씀을 통해 우리는 하나님의 뜻을 분명히 알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이 주신 말씀을 읽지 않으면서 꿈이나 환상 등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자 하는 것만큼 어리석은 행동은 없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바르게 분별해야 합니다.

고난을 통해 베푸시는 은혜(23~30절)

엘리후는 하나님이 고난과 재난을 통해 당신의 뜻을 드러내시기도 한다고 해석했습니다. 그렇다면 이 고난과 재난을 벗어날 방법은 무엇입니까? 엘리후는 두 가지 조건을 말하고 있습니다. 중보자 역할을 하는 천사와 고난받는 이의 정당함입니다. 만약 고난당하는 이가 정당하고, 천사가 그를 위해 중보한다면 하나님은 그를 고난으로 완전히 파멸하지 않으실 것입니다. 그는 회복의 은혜를 누리고, 하나님이 자신을 구원하셨음을 노래하게 될 것입니다.

고난과 재난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천사가 그의 중보자가 되어 그의 정당함을 보이고, 하나님이 그를 불쌍히 여기셔야 한다는 생각은 부분적으로 옳은 이해입니다. 죄인이 하나님께 직접 나아가 아뢸 수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천사가 중보자가 된다 해도 한 가지 문제가 남습니다. 죄인은 자신의 정당함을 하나님 앞에 보일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죽음의 고난 앞에서 인간은 죄의 값을 대신 치러 줄 중보자가 필요합니다. 그래서 예수님이 우리의 중보자로 오신 것입니다. 예수님은 천사보다 뛰어나십니다(히 1:4). 우리의 죗값을 완전히 치러 주셨습니다. 이 놀라운 은혜로 우리는 생명을 누리게 되었으며, 하나님의 은혜를 입게 된 것입니다.

욥이여 들으라(31~33절)

고난이 하나님의 선하신 뜻이라는 엘리후의 주장은 분명 앞의 세 친구들의 주장과는 조금 다른 접근처럼 보입니다. 엘리후는 자신의 이 같은 주장에 대해 강한 확신을 가지고 욥에게 자신의 말을 잘 들으라고 권면하면서 할 말이 있으면 하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이는 욥의 말을 듣기 위함이 아니라 자신이 계속 욥을 가르치겠다는 의미입니다.

엘리후의 발언과 주장에 대해 성경은 평가를 내리지 않고 있지만 그가 욥의 고난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완전히 이해했다고 볼 수는 없습니다. 고난에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다고 말함으로 하나님이 악하다는 비난을 비껴가고 있지만 그 역시 욥의 고난을 정확하게 설명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고통 가운데 있는 이웃에게 우리가 해야 할 가장 중요한 것은 설명하고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함께 견뎌내는 것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4 그런즉 내 사랑하는 자들아 우상 숭배하는 일을 피하라 15 나는 지혜 있는 자들에게 말함과 같이 하노니 너희는 내가 이르는 말을 스스로 판단하라 16 우리가 축복하는 바 축복의 잔은 그리스도의 피에 참여함이 아니며 우리가 떼는 떡은 그리스도의 몸에 참여함이 아니냐 17 떡이 하나요 많은 우리가 한 몸이니 이는 우리가 다 한 떡에 참여함이라 18 육신을

1 형제들아 나는 너희가 알지 못하기를 원하지 아니하노니 우리 조상들이 다 구름 아래에 있고 바다 가운데로 지나며 2 모세에게 속하여 다 구름과 바다에서 세례를 받고 3 다 같은 신령한 음식을 먹으며 4 다 같은 신령한 음료를 마셨으니 이는 그들을 따르는 신령한 반석으로부터 마셨으매 그 반석은 곧 그리스도시라 5 그러나 그들의 다수를 하나님이 기뻐하지 아니

19 내가 모든 사람에게서 자유로우나 스스로 모든 사람에게 종이 된 것은 더 많은 사람을 얻고자 함이라 20 유대인들에게 내가 유대인과 같이 된 것은 유대인들을 얻고자 함이요 율법 아래에 있는 자들에게는 내가 율법 아래에 있지 아니하나 율법 아래에 있는 자 같이 된 것은 율법 아래에 있는 자들을 얻고자 함이요 21 율법 없는 자에게는 내가 하나님께는 율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