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만한 자의 최후_다니엘 5:1-12

1.벨사살 왕이 그의 귀족 천 명을 위하여 큰 잔치를 베풀고 그 천 명 앞에서 술을 마시니라

2.벨사살이 술을 마실 때에 명하여 그의 부친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 성전에서 탈취하여 온 금, 은 그릇을 가져오라고 명하였으니 이는 왕과 귀족들과 왕후들과 후궁들이 다 그것으로 마시려 함이었더라

3.이에 예루살렘 하나님의 전 성소 중에서 탈취하여 온 금 그릇을 가져오매 왕이 그 귀족들과 왕후들과 후궁들과 더불어 그것으로 마시더라

4.그들이 술을 마시고는 그 금, 은, 구리, 쇠, 나무, 돌로 만든 신들을 찬양하니라

5.그 때에 사람의 손가락들이 나타나서 왕궁 촛대 맞은편 석회벽에 글자를 쓰는데 왕이 그 글자 쓰는 손가락을 본지라

6.이에 왕의 즐기던 얼굴 빛이 변하고 그 생각이 번민하여 넓적다리 마디가 녹는 듯하고 그의 무릎이 서로 부딪친지라

7.왕이 크게 소리 질러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쟁이를 불러오게 하고 바벨론의 지혜자들에게 말하되 누구를 막론하고 이 글자를 읽고 그 해석을 내게 보이면 자주색 옷을 입히고 금사슬을 그의 목에 걸어 주리니 그를 나라의 셋째 통치자로 삼으리라 하니라

8.그 때에 왕의 지혜자가 다 들어왔으나 능히 그 글자를 읽지 못하며 그 해석을 왕께 알려 주지 못하는지라

9.그러므로 벨사살 왕이 크게 번민하여 그의 얼굴빛이 변하였고 귀족들도 다 놀라니라

10.왕비가 왕과 그 귀족들의 말로 말미암아 잔치하는 궁에 들어왔더니 이에 말하여 이르되 왕이여 만수무강 하옵소서 왕의 생각을 번민하게 하지 말며 얼굴빛을 변할 것도 아니니이다

11.왕의 나라에 거룩한 신들의 영이 있는 사람이 있으니 곧 왕의 부친 때에 있던 자로서 명철과 총명과 지혜가 신들의 지혜와 같은 자니이다 왕의 부친 느부갓네살 왕이 그를 세워 박수와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쟁이의 어른을 삼으셨으니

12.왕이 벨드사살이라 이름하는 이 다니엘은 마음이 민첩하고 지식과 총명이 있어 능히 꿈을 해석하며 은밀한 말을 밝히며 의문을 풀 수 있었나이다 이제 다니엘을 부르소서 그리하시면 그가 그 해석을 알려 드리리이다 하니라

우상숭배자들이 역사의 주권자이신 하나님을 능멸하는 것은 영적 무지 때문입니다. 그들은 반드시 진노의 심판을 받게 될 것입니다. 성도는 하나님을 아는 지식이 없어 멸망의 길을 걷고 있는 어리석은 자들을 향해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사명을 최선을 다해 감당해야 합니다.

1. 하나님을 능멸하는 교만한 자

벨사살 왕은 여호와의 성전 기명들을 술 마시는 데 사용함으로 하나님을 능멸합니다. 유다를 지배하는 나라의 왕으로서 권위를 내세우기 위해 의도적으로 예루살렘 성전 기명들을 술자리에서 사용했던 것입니다. 자신들이 섬기는 신들이 이스라엘 민족의 신 여호와보다 뛰어남을 만천하에 드러내기 위한 것입니다. 그들은 예루살렘 성전 기명으로 술을 마시면서 금, 은, 구리, 쇠, 나무, 돌로 만든 신들을 찬양합니다. 창조주 하나님을 능멸하면서 우상들을 찬양한 행위는 무지의 결과입니다. 자신들에게 권세를 주신 분이 하나님이시며 자신들을 심판하실 분도 하나님이심을 알지 못한 채 만용을 부린 것입니다. 벨사살 왕의 선왕인 느부갓네살은 하나님 앞에 교만히 행하다가 징벌을 받은 일이 있었습니다. 느부갓네살 왕은 후에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하나님을 찬양하며 겸비하게 행했습니다. 이런 역사를 통해 교훈을 받지 못한 벨사살 왕의 어리석음이 드러납니다. 지금도 세상에는 하나님을 능멸하며 스스로 심판의 자리로 달려가는 어리석은 자들이 많습니다. 그들은 자신들의 권세와 부를 과대평가하면서 파멸을 향해 달려갑니다. 반면에 성도는 진정으로 두려워해야 할 존재가 누구인지를 아는 지혜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나님을 멸시하는 자는 반드시 하나님의 심판을 받는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따라 행할 뿐 아니라 세상에 그 지식을 전해 주는 사명을 충실히 감당해야 합니다.

2. 하나님의 진노의 심판이 선포됨

벨사살 왕과 바벨론의 교만에 대해 하나님이 진노의 심판을 선포하십니다. 손가락들이 나타나 벽에 글자를 기록합니다. 성전 기명으로 술을 마시며 우상을 찬양하던 우상 숭배자들은 순식간에 공포에 휩싸였습니다. 누가 봐도 불길한 징조로 보였기 때문입니다. 그 글자가 그들이 아는 글자가 아니어서 더욱 무섭고 불안했습니다. 벨사살 왕은 느부갓네살 왕이 꿈의 뜻을 알기 위해 그랬던 것처럼 바벨론의 지혜자들을 소집해 그 글의 해석을 의뢰합니다. 그러나 느부갓네살 왕 때와 마찬가지로 그 글을 해석하는 자가 없었습니다. 그때 왕비가 다니엘을 추천하며 거룩한 신들의 영이 있는 사람이므로 그 글을 해석할 수 있으리라고 알려 줍니다. 하나님은 느부갓네살 왕 때와 같이 이번에도 다니엘을 통해 당신의 영광을 드러내시기로 작정하셨습니다. 하나님이 선포하신 말씀은 하나님의 영이 거하는 하나님의 선지자를 통해서만 해석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을 무시하고 하나님 앞에 범죄하는 우상숭배자들은 하나님의 계시를 깨달을 수 없습니다. 오직 계시의 영인 성령께서 함께하시는 자만이 그 말씀을 깨닫고 전하고 가르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이 시대에 하나님을 아는 지식이 없어 우상을 섬기는 자들에게 다니엘의 역할을 감당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비밀을 아는 자로서 하나님의 구원과 심판의 말씀을 선포하고, 할 수 있으면 많은 사람을 심판의 자리에서 구원의 자리로 이끌어 하나님 나라 백성으로 삼는 사명을 감당해야 합니다.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순종하심으로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겸손해야 하는가를 보이셨습니다. 성도는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주신 은혜에 감사하며 예수님이 걸어가신 겸손의 길을 따라가야 합니다. 그 길만이 하나님의 진노를 피하고 영생을 누리는 복된 길입니다.

2 views

Recent Posts

See All

교회가 택해야 할 올바른 길_디모데전서 2:1-15

1 그러므로 내가 첫째로 권하노니 모든 사람을 위하여 간구와 기도와 도고와 감사를 하되 2 임금들과 높은 지위에 있는 모든 사람을 위하여 하라 이는 우리가 모든 경건과 단정함으로 고요하고 평안한 생활을 하려 함이라 3 이것이 우리 구주 하나님 앞에 선하고 받으실 만한 것이니 4 하나님은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으며 진리를 아는 데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5

사역자의 자격_디모데전서 1:12-20

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13 내가 전에는 비방자요 박해자요 폭행자였으나 도리어 긍휼을 입은 것은 내가 믿지 아니할 때에 알지 못하고 행하였음이라 14 우리 주의 은혜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과 사랑과 함께 넘치도록 풍성하였도다 15 미쁘다 모든 사람이 받을 만한 이 말

참아들에게 보내는 편지_디모데전서 1:1-11

1 우리 구주 하나님과 우리의 소망이신 그리스도 예수의 명령을 따라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 된 바울은 2 믿음 안에서 참 아들 된 디모데에게 편지하노니 하나님 아버지와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로부터 은혜와 긍휼과 평강이 네게 있을지어다 3 내가 마게도냐로 갈 때에 너를 권하여 에베소에 머물라 한 것은 어떤 사람들을 명하여 다른 교훈을 가르치지 말며 4 신화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