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사역자의 자질과 자세_베드로전서 5:1-7

1.너희 중 장로들에게 권하노니 나는 함께 장로 된 자요 그리스도의 고난의 증인이요 나타날 영광에 참여할 자니라

2.너희 중에 있는 하나님의 양 무리를 치되 억지로 하지 말고 하나님의 뜻을 따라 자원함으로 하며 더러운 이득을 위하여 하지 말고 기꺼이 하며

3.맡은 자들에게 주장하는 자세를 하지 말고 양 무리의 본이 되라

4.그리하면 목자장이 나타나실 때에 시들지 아니하는 영광의 관을 얻으리라

5.젊은 자들아 이와 같이 장로들에게 순종하고 다 서로 겸손으로 허리를 동이라 하나님은 교만한 자를 대적하시되 겸손한 자들에게는 은혜를 주시느니라

6.그러므로 하나님의 능하신 손 아래에서 겸손하라 때가 되면 너희를 높이시리라

7.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기라 이는 그가 너희를 돌보심이라

주님의 일을 감당하는 사역자에게는 겉으로 보이는 부분보다 보이지 않는 내면의 동기와 자세가 중요합니다. 외면만 볼 수밖에 없는 사람과 달리 하나님은 중심을 보시기 때문입니다. 성도는 하나님의 일꾼으로서 바른 마음과 자세를 지니고 사명을 감당해야 합니다.

1. 주님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사역하십시오.

초대교회에서 장로는 오늘날 교회의 장로와는 다릅니다. 그때는 공식 신학교도 없었기 때문에 교인들 가운데 지도자를 세워 목회를 담당하게 했습니다. 그러므로 베드로 사도가 말한 장로는 목회자를 지칭하는 말입니다. 목회자가 지녀야 할 제일 중요한 자질은 사명감입니다(고전 4:2). 베드로 사도는 부활하신 예수님으로부터 “내 양을 먹이라, 내 양을 치라”는 명령을 받았습니다(요 21:15-17). 베드로 사도가 장로들에게 하나님의 양 무리를 치되 억지로 하지 말고 자원함으로 하며, 더러운 이득을 위해 하지 말고 기꺼이 하라고 권면한 것은 이런 경험과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목회자가 주님을 향한 사랑을 잃어버리면 그의 사역은 자신의 이득을 위한 직업으로 전락할 수밖에 없습니다. 이러한 원리는 목회자뿐 아니라 교회의 직분을 맡아 섬기는 모든 성도에게도 적용됩니다(딤후 2:2). 모든 성도는 주님을 사랑함으로, 자원해서 헌신하는 자세로 사역을 감당해야 합니다.

2. 겸손함으로 본을 보이십시오.

예수님은 하나님 나라에서는 큰 자가 작은 자를 섬겨야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마 23:11). 이는 영적 지도자가 사역할 때 따라야 하는 원리입니다. 영적 지도자는 자신의 권위를 내세우며 주장하는 태도가 아니라 겸손한 자세로 모든 일에 본을 보임으로 성도들을 바른길로 인도해야 합니다(살후 3:9). 이는 예수님이 보여 주신 섬김의 리더십입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의 발을 씻어 주셨습니다. 그리고 당신이 스승으로서 제자들의 발을 씻어 주셨듯이 서로를 섬기라고 교훈하셨습니다(요 13:14). 예수님이 보여 주신 섬김의 리더십의 정점은 십자가를 지심으로 영원한 하나님 나라의 왕이 되신 것입니다(빌 2:8-11). 베드로 사도는 예수님의 본을 따라 각자 사역을 감당할 것을 권면한 것입니다. 오늘날에는 세상에서도 섬김의 리더십의 가치를 인정하고 배우자는 분위기가 많습니다. 그러므로 교회 지도자와 모든 사역자는 예수님처럼 자신을 낮추고 성도들을 섬기며 모든 일에 솔선수범함으로 사역을 감당해야 합니다.

3.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의 인정을 추구하십시오.

베드로 사도는 성도들에게 겸손히 지도자들에게 순종할 것을 명령합니다. 그리고 모든 성도가 서로를 향해 자신을 낮춘다면 하나님이 그러한 자들을 때가 되면 높이실 것임을 선언합니다(참조, 약 4:10). 이는 하늘 보좌의 영광을 버리고 자신을 비워 십자가의 자리까지 낮아지신 그리스도를 하나님이 높이셔서 만왕의 왕, 만주의 주가 되게 하신 원리와 같습니다. 베드로 사도는 하나님의 뜻대로 행하는 자들은 주님의 재림 때 영광의 관을 얻을 것이라 말합니다(참조, 계 2:10).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에게 칭찬과 인정과 박수를 받기를 원합니다. 그러나 하나님 나라 백성은 오직 주님 앞에서 ‘착하고 충성된 종’이라는 주님의 인정을 구해야 합니다(마 25:23). 사람들의 인정은 허무한 것이지만 주님의 인정은 영원한 복을 의미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모든 사역자의 모범이 되십니다. 예수님은 하나님 앞에서 충성을 다해 맡겨진 사명을 온전히 감당하셨습니다. 성도는 예수님처럼 하나님의 뜻을 위해 충성을 다해 섬김으로 하나님께 인정받고 높임을 받아야 합니다.

35 views

Recent Posts

See All

죄로 징계당할 때 진실하게 기도하십시오_시편 38:1-22 1 여호와여 주의 노하심으로 나를 책망하지 마시고 주의 분노하심으로 나를 징계하지 마소서 2 주의 화살이 나를 찌르고 주의 손이 나를 심히 누르시나이다 3 주의 진노로 말미암아 내 살에 성한 곳이 없사오며 나의 죄로 말미암아 내 뼈에 평안함이 없나이다 4 내 죄악이 내 머리에 넘쳐서 무거운 짐 같으

27 악에서 떠나 선을 행하라 그리하면 영원히 살리니 28 여호와께서 정의를 사랑하시고 그의 성도를 버리지 아니하심이로다 그들은 영원히 보호를 받으나 악인의 자손은 끊어지리로다 29 의인이 땅을 차지함이여 거기서 영원히 살리로다 30 의인의 입은 지혜로우며 그의 혀는 정의를 말하며 31 그의 마음에는 하나님의 법이 있으니 그의 걸음은 실족함이 없으리로다 3

12 악인이 의인 치기를 꾀하고 그를 향하여 그의 이를 가는도다 13 그러나 주께서 그를 비웃으시리니 그의 날이 다가옴을 보심이로다 14 악인이 칼을 빼고 활을 당겨 가난하고 궁핍한 자를 엎드러뜨리며 행위가 정직한 자를 죽이고자 하나 15 그들의 칼은 오히려 그들의 양심을 찌르고 그들의 활은 부러지리로다 16 의인의 적은 소유가 악인의 풍부함보다 낫도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