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시작하기 위해 돌아온 자들_에스라 2:1-70

1 옛적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에게 사로잡혀 바벨론으로 갔던 자들의 자손들 중에서 놓임을 받고 예루살렘과 유다 도로 돌아와 각기 각자의 성읍으로 돌아간 자

2 곧 스룹바벨과 예수아와 느헤미야와 스라야와 르엘라야와 모르드개와 빌산과 미스발과 비그왜와 르훔과 바아나 등과 함께 나온 이스라엘 백성의 명수가 이러하니

3 바로스 자손이 이천백칠십이 명이요

4 스바댜 자손이 삼백칠십이 명이요

5 아라 자손이 칠백칠십오 명이요

6 바핫모압 자손 곧 예수아와 요압 자손이 이천팔백십이 명이요

7 엘람 자손이 천이백오십사 명이요

8 삿두 자손이 구백사십오 명이요

9 삭개 자손이 칠백육십 명이요

10 바니 자손이 육백사십이 명이요

11 브배 자손이 육백이십삼 명이요

12 아스갓 자손이 천이백이십이 명이요

13 아도니감 자손이 육백육십육 명이요

14 비그왜 자손이 이천오십육 명이요

15 아딘 자손이 사백오십사 명이요

16 아델 자손 곧 히스기야 자손이 구십팔 명이요

17 베새 자손이 삼백이십삼 명이요

18 요라 자손이 백십이 명이요

19 하숨 자손이 이백이십삼 명이요

20 깁발 자손이 구십오 명이요

21 베들레헴 사람이 백이십삼 명이요

22 느도바 사람이 오십육 명이요

23 아나돗 사람이 백이십팔 명이요

24 아스마웻 자손이 사십이 명이요

25 기랴다림과 그비라와 브에롯 자손이 칠백사십삼 명이요

26 라마와 게바 자손이 육백이십일 명이요

27 믹마스 사람이 백이십이 명이요

28 벧엘과 아이 사람이 이백이십삼 명이요

29 느보 자손이 오십이 명이요

30 막비스 자손이 백오십육 명이요

31 다른 엘람 자손이 천이백오십사 명이요

32 하림 자손이 삼백이십 명이요

33 로드와 하딧과 오노 자손이 칠백이십오 명이요

34 여리고 자손이 삼백사십오 명이요

35 스나아 자손이 삼천육백삼십 명이었더라

36 제사장들은 예수아의 집 여다야 자손이 구백칠십삼 명이요

37 임멜 자손이 천오십이 명이요

38 바스훌 자손이 천이백사십칠 명이요

39 하림 자손이 천십칠 명이었더라

40 레위 사람은 호다위야 자손 곧 예수아와 갓미엘 자손이 칠십사 명이요

41 노래하는 자들은 아삽 자손이 백이십팔 명이요

42 문지기의 자손들은 살룸과 아델과 달문과 악굽과 하디다와 소배 자손이 모두 백삼십구 명이었더라

43 느디님 사람들은 시하 자손과 하수바 자손과 답바옷 자손과

44 게로스 자손과 시아하 자손과 바돈 자손과

45 르바나 자손과 하가바 자손과 악굽 자손과

46 하갑 자손과 사믈래 자손과 하난 자손과

47 깃델 자손과 가할 자손과 르아야 자손과

48 르신 자손과 느고다 자손과 갓삼 자손과

49 웃사 자손과 바세아 자손과 베새 자손과

50 아스나 자손과 므우님 자손과 느부심 자손과

51 박북 자손과 하그바 자손과 할훌 자손과

52 바슬룻 자손과 므히다 자손과 하르사 자손과

53 바르고스 자손과 시스라 자손과 데마 자손과

54 느시야 자손과 하디바 자손이었더라

55 솔로몬의 신하의 자손은 소대 자손과 하소베렛 자손과 브루다 자손과

56 야알라 자손과 다르곤 자손과 깃델 자손과

57 스바댜 자손과 하딜 자손과 보게렛하스바임 자손과 아미 자손이니

58 모든 느디님 사람과 솔로몬의 신하의 자손이 삼백구십이 명이었더라

59 델멜라와 델하르사와 그룹과 앗단과 임멜에서 올라온 자가 있으나 그들의 조상의 가문과 선조가 이스라엘에 속하였는지 밝힐 수 없었더라

60 그들은 들라야 자손과 도비야 자손과 느고다 자손이라 모두 육백오십이 명이요

61 제사장 중에는 하바야 자손과 학고스 자손과 바르실래 자손이니 바르실래는 길르앗 사람 바르실래의 딸 중의 한 사람을 아내로 삼고 바르실래의 이름을 따른 자라

62 이 사람들은 계보 중에서 자기 이름을 찾아도 얻지 못하므로 그들을 부정하게 여겨 제사장의 직분을 행하지 못하게 하고

63 방백이 그들에게 명령하여 우림과 둠밈을 가진 제사장이 일어나기 전에는 지성물을 먹지 말라 하였느니라

64 온 회중의 합계가 사만 이천삼백육십 명이요

65 그 외에 남종과 여종이 칠천삼백삼십칠 명이요 노래하는 남녀가 이백 명이요

66 말이 칠백삼십육이요 노새가 이백사십오요

67 낙타가 사백삼십오요 나귀가 육천칠백이십이었더라

68 어떤 족장들이 예루살렘에 있는 여호와의 성전 터에 이르러 하나님의 전을 그 곳에 다시 건축하려고 예물을 기쁘게 드리되

69 힘 자라는 대로 공사하는 금고에 들이니 금이 육만 천 다릭이요 은이 오천 마네요 제사장의 옷이 백 벌이었더라

70 이에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과 백성 몇과 노래하는 자들과 문지기들과 느디님 사람들이 각자의 성읍에 살았고 이스라엘 무리도 각자의 성읍에 살았더라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이 약속의 땅으로 다시 돌아오길 바라셨습니다. 이스라엘을 통해 온 인류에게 행하실 일을 다시 시작하시기 위해서였습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일하심으로 수십 년 동안 타지에서 터를 잡고 살았던 이들이 분연히 일어나 폐허처럼 변한 예루살렘으로 향합니다. 오늘 본문은 하나님의 뜻에 따라 예루살렘으로 길을 떠난 자들이 누구였는지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예루살렘 성전을 함께 재건할 자들(1〜58절)

에스라는 예루살렘으로 돌아간 자들을 가문별, 출신별로 나열하고 있습니다. 성경 저자들은 새로운 역사가 시작될 때 이스라엘의 인구를 가문별로 헤아려 기록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특정한 몇 사람만이 아니라 이스라엘 공동체가 함께 회복의 역사에 함께했음을 보여 주려는 것입니다. 포로 생활이라는 긴 어둠의 세월을 마치고 이스라엘을 다시 세워 가려는 일에 동참한 이들을 기록하여 이스라엘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셈입니다. 열거되는 이들은 가문별 지도자(2〜35절), 제사장(36〜39절), 레위 사람(40〜42절), 성전에서 일할 느디님 사람(43〜54절), 솔로몬 신하의 자손(55〜58절) 등입니다. 성전과 나라를 재건하는 일에는 남녀노소의 차별도, 신분의 차별도 없었습니다. 이스라엘 공동체에 속한 자들은 누구든지 하나님이 이끄시는 일에 동참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예배의 각 영역에 필요한 인력을 세심히 챙기시고 누구도 배제하지 않으십니다.

거룩한 섬김은 분명하게 구별된 자들로(59〜63절)

계보가 불분명한 자들이 있었습니다(59〜60절). 델멜라, 델하르사, 그룹, 앗단, 임멜 등에서 정착해 살다가 예루살렘으로 돌아가고자 하는 이들은 계보를 찾기가 어려웠고, 이스라엘 사람인지도 애매했습니다(59절). 그렇지만 이들도 이스라엘을 재건하는 역사에 함께하길 원했기에 동참할 수 있었습니다. 제사장 중에도 계보가 명확하지 않은 자들이 있었습니다(61절). 제사장의 경우엔 성전에서 거룩한 일을 감당해야 했기에 계보를 판별하는 일이 매우 중요했습니다(62〜63절). 그래서 지도자들은 우림과 둠밈으로 판별되기 전까지 그들이 제사장 역할을 수행하지 못하게 조치했습니다. 하나님의 일은 확실히 검증된 사람들이 참여해야 합니다. 교회 직분도 충성스러운 일꾼으로 검증된 자들에게 맡겨야 합니다. 그러지 않으면 거룩한 주님의 사역이 질서를 잃고 공동체의 거룩함 역시 훼손되고 말 것입니다.

마음 모아, 모두 함께(64~70절)

예루살렘 성전을 재건하는 일에 많은 것이 필요했습니다. 그래서 성전 터에 도착해 그곳에 성전을 재건하기 위해 이스라엘 백성과 종들, 가축과 필요한 예물까지 모든 것이 총동원되었습니다. 이러한 헌신은 억지로 나온 것이 아닙니다. 이들은 기쁜 마음으로 드렸습니다(68절). 그리고 힘닿는 대로 재정을 함께 마련했습니다(69절). 하나님의 일을 이루기 위해서는 온 마음을 다해 우리의 모든 것을 드려야 합니다. 성도들이 한마음으로 하나님의 뜻을 이루기 위해 힘을 합칠 때, 하나님의 새로운 역사가 시작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당신의 계획에 각 지체들이 동참하길 원하십니다. 남자와 여자, 어른과 아이의 구별 없이 함께해야 합니다. 신분의 구별도 없어야 합니다. 주님의 나라를 섬기는 일에 누구도 예외가 있어서는 안 됩니다. 하나님은 이 시대에도 당신의 일을 이루길 원하십니다. 하나님의 나라를 세워 가길 원하십니다. 여기에 동참하는 데 어떤 핑계도 있을 수 없습니다. 각자의 자리에서 자기 역할을 기꺼이 감당할 때, 하나님은 구원과 회복의 역사를 성취해 나가십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2 악인이 의인 치기를 꾀하고 그를 향하여 그의 이를 가는도다 13 그러나 주께서 그를 비웃으시리니 그의 날이 다가옴을 보심이로다 14 악인이 칼을 빼고 활을 당겨 가난하고 궁핍한 자를 엎드러뜨리며 행위가 정직한 자를 죽이고자 하나 15 그들의 칼은 오히려 그들의 양심을 찌르고 그들의 활은 부러지리로다 16 의인의 적은 소유가 악인의 풍부함보다 낫도다 1

1 악을 행하는 자들 때문에 불평하지 말며 불의를 행하는 자들을 시기하지 말지어다 2 그들은 풀과 같이 속히 베임을 당할 것이며 푸른 채소 같이 쇠잔할 것임이로다 3 여호와를 의뢰하고 선을 행하라 땅에 머무는 동안 그의 성실을 먹을 거리로 삼을지어다 4 또 여호와를 기뻐하라 그가 네 마음의 소원을 네게 이루어 주시리로다 5 네 길을 여호와께 맡기라 그를 의

1 악인의 죄가 그의 마음속으로 이르기를 그의 눈에는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빛이 없다 하니 2 그가 스스로 자랑하기를 자기의 죄악은 드러나지 아니하고 미워함을 받지도 아니하리라 함이로다 3 그의 입에서 나오는 말은 죄악과 속임이라 그는 지혜와 선행을 그쳤도다 4 그는 그의 침상에서 죄악을 꾀하며 스스로 악한 길에 서고 악을 거절하지 아니하는도다 5 여호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