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이루었다!_요한복음 19:23-30

23 군인들이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고 그의 옷을 취하여 네 깃에 나눠 각각 한 깃씩 얻고 속옷도 취하니 이 속옷은 호지 아니하고 위에서부터 통으로 짠 것이라

24 군인들이 서로 말하되 이것을 찢지 말고 누가 얻나 제비 뽑자 하니 이는 성경에 그들이 내 옷을 나누고 내 옷을 제비 뽑나이다 한 것을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군인들은 이런 일을 하고

25 예수의 십자가 곁에는 그 어머니와 이모와 글로바의 아내 마리아와 막달라 마리아가 섰는지라

26 예수께서 자기의 어머니와 사랑하시는 제자가 곁에 서 있는 것을 보시고 자기 어머니께 말씀하시되 여자여 보소서 아들이니이다 하시고

27 또 그 제자에게 이르시되 보라 네 어머니라 하신대 그 때부터 그 제자가 자기 집에 모시니라

28 그 후에 예수께서 모든 일이 이미 이루어진 줄 아시고 성경을 응하게 하려 하사 이르시되 내가 목마르다 하시니

29 거기 신 포도주가 가득히 담긴 그릇이 있는지라 사람들이 신 포도주를 적신 해면을 우슬초에 매어 예수의 입에 대니

30 예수께서 신 포도주를 받으신 후에 이르시되 다 이루었다 하시고 머리를 숙이니 영혼이 떠나가시니라

어떤 사람의 죽음을 보면 그 사람의 삶이 어떠했는지를 알 수 있습니다.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하셨던 말씀이나 행동은 그리스도의 모습을 여지없이 보여 줍니다.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우리의 죄악으로 말미암은 형벌의 고통을 다 짊어지신 구세주의 모습으로 나타나셨습니다.

예수님의 옷에 대한 예언과 성취(23~24절)

예수님은 십자가에 달리신 상태에서도 구약의 예언들을 이루셨습니다. 로마 군인들이 예수님의 옷을 제비 뽑아 나누어 가짐으로 시편 22:18의 예언이 성취되었습니다. “그 예복을 입은 대제사장은 그의 머리를 풀지 말며 그의 옷을 찢지 말며”(레 21:10)라는 말씀을 볼 때, 예수님의 옷이 찢기지 않은 것은 또한 대제사장으로서 당신의 몸을 속죄 제물로 드리신 예수님의 대속(代贖)을 잘 보여 줍니다. 예수님이 십자가에 달리신 상태에서 일어난 모든 일도 이렇듯 예수님이 그리스도로서 사역을 감당하셨음을 말해 줍니다. 주님의 십자가는 성경의 예언의 완벽한 성취입니다.

어머니에 대한 말씀(25~27절)

예수님의 십자가 곁에 있던 사람들 중 예수님의 제자들은 없었습니다. ‘사랑하시는 제자’라고 소개된 요한만이 유일하게 남아 있었습니다. 그 외에는 모두 여인들이었습니다. 이 여인들은 제자들처럼 드러나게 예수님과 함께 다니지는 않았지만 언제나 그림자처럼 예수님을 따랐던 사람들이었습니다. 눈에 띄지 않아도 끝까지 흔들리지 않고 따르는 믿음의 소유자들이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의 대속의 죽음도, 예수님의 부활도 직접 목격하는 특권을 누릴 수 있었습니다. 예수님은 십자가 곁에 있던 여인들 가운데 어머니 마리아를 잊지 않으시고, 요한에게 부탁하셨습니다. 그분은 하나님의 아들이시지만, 육신의 어머니에 대한 사랑을 잊지 않으셨습니다. 완전한 하나님이시지만 동시에 완전한 인간이심을 십자가 위에서도 분명하게 드러내셨습니다.

다 이루었다(28~30절)

예수님이 목마르다고 하시자 사람들이 신포도주를 해면에 적셔 예수님의 입에 대 주었습니다. 이 역시 시편 69:21의 성취입니다. 이러한 성경 예언의 성취는 예수님의 죽으심이 죄인의 구원을 위해 하나님이 철저하게 계획하신 것임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또한 예수 그리스도의 신성(神性)을 그대로 보여 주고 있습니다. 예수님은 모든 사명이 성취되었음을 아셨습니다(28절). 그래서 신포도주를 받으신 후에 “다 이루었다”라는 말씀과 함께 숨을 거두셨습니다(30절). ‘다 이루었다’는 말은 ‘다 갚았다’는 의미입니다. 모든 인간이 죄의 대가로 죽어야 했지만, 그 죽음의 대가를 예수님이 모두 갚으셨다는 말씀입니다. 우리 죄악의 문제를 십자가 위에서 모두 해결하신 것입니다.

죽음 앞에서 “나는 모든 것을 완벽하게 이루었다”고 말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육신을 입고 이 땅에 오신 목적을 완벽하게 이루셨습니다. 그 정점이 바로 십자가입니다. 그렇기에 십자가는 우리의 죄에 대한 마지막 마침표이기도 합니다.

오늘은 예수님이 십자가에 못 박히신 날을 묵상하는 고난일입니다. 예수님의 죽음은 슬픔으로 끝나지 않습니다. 예수님의 죽음이 우리를 죄에서 해방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서 죽으심으로 우리는 죄로부터 자유로워졌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모든 것을 이루셔서 우리가 영원한 생명과 기쁨과 평강을 누리게 하셨습니다. 십자가에서 모든 것을 이루신 주님을 향한 온전한 감사가 넘치는 고난일이 되기를 축복합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25 처녀에 대하여는 내가 주께 받은 계명이 없으되 주의 자비하심을 받아서 충성스러운 자가 된 내가 의견을 말하노니 26 내 생각에는 이것이 좋으니 곧 임박한 환난으로 말미암아 사람이 그냥 지내는 것이 좋으니라 27 네가 아내에게 매였느냐 놓이기를 구하지 말며 아내에게서 놓였느냐 아내를 구하지 말라 28 그러나 장가 가도 죄 짓는 것이 아니요 처녀가 시집

17 오직 주께서 각 사람에게 나눠 주신 대로 하나님이 각 사람을 부르신 그대로 행하라 내가 모든 교회에서 이와 같이 명하노라 18 할례자로서 부르심을 받은 자가 있느냐 무할례자가 되지 말며 무할례자로 부르심을 받은 자가 있느냐 할례를 받지 말라 19 할례 받는 것도 아무 것도 아니요 할례 받지 아니하는 것도 아무 것도 아니로되 오직 하나님의 계명을 지킬

1 너희가 쓴 문제에 대하여 말하면 남자가 여자를 가까이 아니함이 좋으나 2 음행을 피하기 위하여 남자마다 자기 아내를 두고 여자마다 자기 남편을 두라 3 남편은 그 아내에 대한 의무를 다하고 아내도 그 남편에게 그렇게 할지라 4 아내는 자기 몸을 주장하지 못하고 오직 그 남편이 하며 남편도 그와 같이 자기 몸을 주장하지 못하고 오직 그 아내가 하나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