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아담 이야기_로마서 5:12-21

12.그러므로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죄가 세상에 들어오고 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들어왔나니 이와 같이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으므로 사망이 모든 사람에게 이르렀느니라

13.죄가 율법 있기 전에도 세상에 있었으나 율법이 없었을 때에는 죄를 죄로 여기지 아니하였느니라

14.그러나 아담으로부터 모세까지 아담의 범죄와 같은 죄를 짓지 아니한 자들까지도 사망이 왕 노릇 하였나니 아담은 오실 자의 모형이라

15.그러나 이 은사는 그 범죄와 같지 아니하니 곧 한 사람의 범죄를 인하여 많은 사람이 죽었은즉 더욱 하나님의 은혜와 또한 한 사람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로 말미암은 선물은 많은 사람에게 넘쳤느니라

16.또 이 선물은 범죄한 한 사람으로 말미암은 것과 같지 아니하니 심판은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정죄에 이르렀으나 은사는 많은 범죄로 말미암아 의롭다 하심에 이름이니라

17.한 사람의 범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그 한 사람을 통하여 왕 노릇 하였은즉 더욱 은혜와 의의 선물을 넘치게 받는 자들은 한 분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생명 안에서 왕 노릇 하리로다

18.그런즉 한 범죄로 많은 사람이 정죄에 이른 것 같이 한 의로운 행위로 말미암아 많은 사람이 의롭다 하심을 받아 생명에 이르렀느니라

19.한 사람이 순종하지 아니함으로 많은 사람이 죄인 된 것 같이 한 사람이 순종하심으로 많은 사람이 의인이 되리라

20.율법이 들어온 것은 범죄를 더하게 하려 함이라 그러나 죄가 더한 곳에 은혜가 더욱 넘쳤나니

21.이는 죄가 사망 안에서 왕 노릇 한 것 같이 은혜도 또한 의로 말미암아 왕 노릇 하여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영생에 이르게 하려 함이라

칭의의 결과로 우리에게는 많은 복이 따라옵니다. 하지만 그 복을 생각 없이 누리다 보면 어떻게 우리가 구원이라는 선물을 받았는지 둔감해질 수 있습니다. 바울은 우리가 처해 있었던 영적 처지와 현재 우리에게 주어진 구원을 아담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설명합니다. 두 아담은 우리의 구원과 어떤 연관이 있을까요?

1. 첫째 아담

인류의 조상인 첫째 아담은 하나님이 금하신 명령에 불순종함으로 가공할 만한 악한 영향력을 인류에게 미쳤습니다. 바울은 그 결과가 바로 죄와 사망이라고 말합니다. 그런 결과가 초래된 이유는 아담이라는 한 사람이 바로 인류를 대표하는 존재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아담이 지은 불순종의 죄 때문에 왜 모든 사람이 똑같이 죄인 취급을 당하고 심판을 받아야 하는가?”라며 의아해할 수 있습니다. 지금 시대처럼 지극히 개인주의적 사고방식에 젖어 살아가는 우리에게 바울의 설명이 낯설게 느껴지는 것도 사실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주변에서 이러한 경우들을 많이 접할 수 있습니다. 한때 휴대폰으로 유명세를 떨친 모토로라의 대표인 로버트 갤빈은 위성 통신망을 사용하는 위성 전화에 집착한 나머지 엄청난 비용을 투자했습니다. 그 결과 감당하지 못할 적자 때문에 회사는 어려움에 처했고, 수많은 직원이 직장을 잃게 되었습니다. 대표 한 사람의 잘못된 결정이 회사에 속한 모든 사람에게 불행한 결과를 가져다준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인류의 대표였던 아담의 죄는 곧 우리의 죄가 되고, 그의 사망은 곧 우리의 사망이 되었습니다. 더욱 절망적인 것은 우리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어떤 일도 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 우리는 죄의 문제에 철저히 무력하고 무능할 뿐입니다. 그런데 우리의 힘으로 도저히 해결할 수 없는 이 문제를 하나님이 친히 해결해 주셨습니다.

2. 둘째 아담

첫째 아담으로 인해 세상에 들어온 죄와 사망의 문제를 하나님은 그냥 보고 계시지 않았습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당신의 아들이신 예수님을 다시 인류의 대표로 이 땅에 보내셨습니다.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를 화목제물이 되게 하셨습니다. 첫째 아담이 하나님의 명령에 불순종하는 죄를 지은 반면, 둘째 아담이신 예수님은 십자가에 죽으시기까지 하나님께 끝까지 순종하심으로 온전한 의를 보이셨습니다. 첫째 아

담의 범죄가 우리의 범죄가 된 것처럼 둘째 아담이신 예수님의 순종이 우리에게 전가된 것입니다. 하나님이 예수님을 통해 마련해 주신 이 은혜로 우리는 구원받았고, 첫째 아담의 범죄로 상실했던 수많은 복을 되찾았습니다. 이렇게 회복된 복 가운데 하나가 영생입니다. 우리는 예수님으로 인해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고, 우리의 이름이 생명책에 기록되었습니다. 하나님은 영생의 축복을 누구도 빼앗을 수 없다고 약속하고 계십니다.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확실히 거듭난 사람은 어떤 상황에서도 하나님이 주신 영생을 잃지 않습니다. 예수님이 당신의 핏값으로 구원하신 우리를 끝까지 책임져 주실 것입니다. 하나님이 우리를 당신의 나라에 합당한 천국 백성으로 온전히 빚어 주실 것입니다. 이 복음의 놀라운 은혜와 복을 날마다 기억하며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삶을 사시기 바랍니다.

첫째 아담이 죄와 불순종으로 인류를 멸망으로 이끌어 갔다면, 둘째 아담으로 오신 예수님은 우리를 생명의 길로 인도하셨습니다. 예수님께 속하지 않은 모든 사람은 첫째 아담에 속한 죄인들입니다. 사망과 심판이 그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지금 여러분은 어느 아담에게 속해 있습니까? 첫째 아담에 속해 있다면 속히 예수님 앞으로 나와 회개하시고 참된 영생의 복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5 views

Recent Posts

See All

참되게 순종하는 자_마태복음 21:23-32

23.예수께서 성전에 들어가 가르치실새 대제사장들과 백성의 장로들이 나아와 이르되 네가 무슨 권위로 이런 일을 하느냐 또 누가 이 권위를 주었느냐 24.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나도 한 말을 너희에게 물으리니 너희가 대답하면 나도 무슨 권위로 이런 일을 하는지 이르리라 25.요한의 세례가 어디로부터 왔느냐 하늘로부터냐 사람으로부터냐 그들이 서로 의논하여 이르되

성전을 깨끗게 하심_마태복음 21:12-22

12.예수께서 성전에 들어가사 성전 안에서 매매하는 모든 사람들을 내쫓으시며 돈 바꾸는 사람들의 상과 비둘기 파는 사람들의 의자를 둘러 엎으시고 13.그들에게 이르시되 기록된 바 내 집은 기도하는 집이라 일컬음을 받으리라 하였거늘 너희는 강도의 소굴을 만드는도다 하시니라 14.맹인과 저는 자들이 성전에서 예수께 나아오매 고쳐주시니 15.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

예루살렘에 오신 예수님_마태복음 21:1-11

1.그들이 예루살렘에 가까이 가서 감람 산 벳바게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께서 두 제자를 보내시며 2.이르시되 너희는 맞은편 마을로 가라 그리하면 곧 매인 나귀와 나귀 새끼가 함께 있는 것을 보리니 풀어 내게로 끌고 오라 3.만일 누가 무슨 말을 하거든 주가 쓰시겠다 하라 그리하면 즉시 보내리라 하시니 4.이는 선지자를 통하여 하신 말씀을 이루려 하심이라 일렀

  • Facebook
  • YouTube

Hanmaum Korean Presbyterian Church

714∙357∙0042. 2 Main Street, Johnson City, NY 13790. hanmaum.pch@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