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남과 임재_출애굽기 29:38-46

38.네가 제단 위에 드릴 것은 이러하니라 매일 일 년 된 어린 양 두 마리니

39.한 어린 양은 아침에 드리고 한 어린 양은 저녁 때에 드릴지며

40.한 어린 양에 고운 밀가루 십분의 일 에바와 찧은 기름 사분의 일 힌을 더하고 또 전제로 포도주 사분의 일 힌을 더할지며

41.한 어린 양은 저녁 때에 드리되 아침에 한 것처럼 소제와 전제를 그것과 함께 드려 향기로운 냄새가 되게 하여 여호와께 화제로 삼을지니

42.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43.내가 거기서 이스라엘 자손을 만나리니 내 영광으로 말미암아 회막이 거룩하게 될지라

44.내가 그 회막과 제단을 거룩하게 하며 아론과 그의 아들들도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며

45.내가 이스라엘 자손 중에 거하여 그들의 하나님이 되리니

46.그들은 내가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로서 그들 중에 거하려고 그들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줄을 알리라 나는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니라

제사장은 매일 아침저녁으로 하나님께 제사를 드려야 합니다. 반복해서 매일 제사를 드려야하는 이유는 하나님이 그 제사를 통해 이스라엘을 만나시고 그들 가운데 임재하시기 때문입니다. 지금도 하나님은 우리를 만나시고, 우리의 하나님 되시며 우리 안에 거하기를 원하십니다. 우리가 어떻게 하나님 앞에 서서 하나님을 만나고 하나님의 백성이 될 수 있을지 본문을 통해 교훈을 얻기를 바랍니다.

하나님은 아론이 매일 드려야 하는 제사와 제물을 알려 주십니다(38-41절). 제물의 종류와 구체적인 방법까지 상세히 알려 주십니다. 하나님의 백성은 자신의 생각으로 하나님을 섬겨서는 안 됩니다. 우리 생각대로 하면 세상의 가치관과 방식에 따라 하나님을 섬기게 되기 십상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에 따라 하나님을 섬겨야 합니다. 그렇게 할 때 우리 삶이 하나님께 향기로운 제물이 될 것입니다.

왜 하나님은 매일 아침과 저녁으로 제물을 드리라고 하셨을까요? 아침은 하루의 시작을, 저녁은 하루의 마지막을 의미합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하루를 하나님과 함께 시작하고 마무리하길 원하셨습니다. 이것이 하나님 백성의 삶입니다. 우리의 모든 것이 하나님께 속했기에 우리의 시간 역시 우리 마음대로 사용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삶의 시간을 하나님과 더불어 살아가야 합니다. 매일 드리는 제사는 이 사실을 끊임없이 확인하는 시간입니다.

매일 어린 양의 번제를 드릴 때 곡물과 포도주도 함께 드렸습니다(40-41절). 적지 않은 양의 밀가루와 기름과 포도주가 사용되었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에게 부담이 될 만큼 과한 것을 요구하시지는 않았지만, 손쉽게 끝낼 수 있는 간단한 의식을 명하시지도 않았습니다. 우리는 하루 종일 하나님을 찬양하고 예배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이 그것을 요구하시지도 않았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우리가 매일 하나님과 동행하기 위해 분명한 시간의 헌신을 명령하십니다. 그것이 없다면 우리는 하나님이 아닌 다른 것과 동행할 것이 분명하기 때문입니다.

이 제사를 통해 하나님이 약속하신 것이 있습니다. ‘만남’입니다(42-43절). 전심으로 하나님이 명하신 규례들을 온전히 지켜 행하며 하나님께 나아갈 때 우리는 하나님을 만날 수 있습니다. 굉장히 까다롭고 어려운 규례처럼 보이지만, 사실 이런 규례를 행함으로 하나님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은 불가능을 가능하게 하는 기적 같은 일입니다. 죄인인 인간을 거룩하신 하나님 앞에 설 수 있게 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힘들고 부담스럽게 느껴질 때도 있지만 순종할 때 놀라운 은혜를 맛보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과의 만남을 통해 이스라엘은 하나님의 백성이 됩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목적이었습니다. 이스라엘 중에 거하시는 것이 이 모든 일의 목적이었습니다(46절). 그래서 출애굽기의 절반 가까운 분량이 성막과 제사장과 제사에 관한 것들로 채워져 있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되셔서 그들 가운데 오시기 위해서 애굽에서 바로와 싸우시고, 홍해를 가르시고, 불평불만 가득한 백성을 용납하시고, 힘들고 어렵게 성막을 세우게 하셨습니다.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되시기 위해 하나님이 행하신 일들은 실로 엄청납니다. 그분은 이스라엘 뿐 아니라 우리를 위해서도 상상할 수 없는 큰일을 행하셨습니다. 다른 이유는 없습니다. 우리를 당신의 백성 삼으시기 위해서입니다. 그 은혜가 우리를 하나님의 백성으로 살게 합니다.

28 views

Recent Posts

See All

2 너희가 모든 일에 나를 기억하고 또 내가 너희에게 전하여 준 대로 그 전통을 너희가 지키므로 너희를 칭찬하노라 3 그러나 나는 너희가 알기를 원하노니 각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요 여자의 머리는 남자요 그리스도의 머리는 하나님이시라 4 무릇 남자로서 머리에 무엇을 쓰고 기도나 예언을 하는 자는 그 머리를 욕되게 하는 것이요 5 무릇 여자로서 머리에 쓴 것

23 모든 것이 가하나 모든 것이 유익한 것은 아니요 모든 것이 가하나 모든 것이 덕을 세우는 것은 아니니 24 누구든지 자기의 유익을 구하지 말고 남의 유익을 구하라 25 무릇 시장에서 파는 것은 양심을 위하여 묻지 말고 먹으라 26 이는 땅과 거기 충만한 것이 주의 것임이라 27 불신자 중 누가 너희를 청할 때에 너희가 가고자 하거든 너희 앞에 차려 놓

14 그런즉 내 사랑하는 자들아 우상 숭배하는 일을 피하라 15 나는 지혜 있는 자들에게 말함과 같이 하노니 너희는 내가 이르는 말을 스스로 판단하라 16 우리가 축복하는 바 축복의 잔은 그리스도의 피에 참여함이 아니며 우리가 떼는 떡은 그리스도의 몸에 참여함이 아니냐 17 떡이 하나요 많은 우리가 한 몸이니 이는 우리가 다 한 떡에 참여함이라 18 육신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