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하시는 하나님_예레미야 42:1-12

1.이에 모든 군대의 지휘관과 가레아의 아들 요하난과 호사야의 아들 여사냐와 백성의 낮은 자로부터 높은 자까지 다 나아와

2.선지자 예레미야에게 이르되 당신은 우리의 탄원을 듣고 이 남아 있는 모든 자를 위하여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 기도해 주소서 당신이 보는 바와 같이 우리는 많은 사람 중에서 남은 적은 무리이니

3.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가 마땅히 갈 길과 할 일을 보이시기를 원하나이다

4.선지자 예레미야가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너희 말을 들었은즉 너희 말대로 너희 하나님 여호와께 기도하고 무릇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응답하시는 것을 숨김이 없이 너희에게 말하리라

5.그들이 예레미야에게 이르되 우리가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당신을 보내사 우리에게 이르시는 모든 말씀대로 행하리이다 여호와께서는 우리 가운데에 진실하고 성실한 증인이 되시옵소서

6.우리가 당신을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보냄은 그의 목소리가 우리에게 좋든지 좋지 않든지를 막론하고 순종하려 함이라 우리가 우리 하나님 여호와의 목소리를 순종하면 우리에게 복이 있으리이다 하니라

7.십일 후에 여호와의 말씀이 예레미야에게 임하니

8.그가 가레아의 아들 요하난과 그와 함께 있는 모든 군 지휘관과 백성의 낮은 자로부터 높은 자까지 다 부르고

9.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나를 보내어 너희의 간구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 드리게 하지 아니하였느냐 그가 이렇게 이르니라

10.너희가 이 땅에 눌러 앉아 산다면 내가 너희를 세우고 헐지 아니하며 너희를 심고 뽑지 아니하리니 이는 내가 너희에게 내린 재난에 대하여 뜻을 돌이킴이라

11.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희는 너희가 두려워하는 바벨론의 왕을 겁내지 말라 내가 너희와 함께 있어 너희를 구원하며 그의 손에서 너희를 건지리니 두려워하지 말라

12.내가 너희를 불쌍히 여기리니 그도 너희를 불쌍히 여겨 너희를 너희 본향으로 돌려보내리라 하셨느니라

그다라의 죽음 이후에 요하난과 그를 따르던 유다의 백성은 선택의 기로에 섰습니다. 그 선택 앞에서 그들은 선지자에게 하나님의 뜻을 물었습니다. 하나님은 예레미야를 통해 당신의 뜻을 확실하게 말씀해 주십니다. 중요한 선택 앞에서 성도들은 어떤 태도를 보여야 할까요?

1. 주의 뜻을 물음

애굽을 향해 가던 요하난과 유다의 남은 백성은 예레미야를 찾아가 자신들이 선택해야 할 길과 해야 할 일에 대해 하나님의 뜻을 묻습니다. 선지자 예레미야는 요하난 일행의 간절한 기도 요청을 받아들이고 백성을 대신해 하나님께 간절한 탄원을 드립니다. 성도들이 중요한 결정을 앞에 놓고 하나님의 뜻을 묻는 것은 참으로 중요합니다. 성경은 우리가 인간적 명철과 지혜만을 의지할 것이 아니라 오로지 마음을 다해 하나님을 의지하고 인정해야 한다고 가르치고 있습니다(잠 3:5-6). 하나님은 당신을 의지하는 자에게 마땅히 걸어가야 할 바른길을 밝히 보여 주십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하나님의 약속에도 불구하고 여러 결정 앞에서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구하기보다 인간적 판단을 앞세우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것은 우리 안에 있는 욕심과 욕망이 하나님의 뜻보다 우선하기 때문입니다. 때때로 눈앞에 보이는 이득에 마음이 빼앗기면 하나님의 길을 찾으려는 마음이 둔감해집니다. 하나님이 그 길을 막으실지 모른다는 두려움이 일어나는 것입니다. 그러나 인간적 욕심을 따르면 우리는 절대로 선한 결과를 볼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의 뜻을 구하기 위해서는 먼저 겸손하게 자신의 생각과 판단을 내려놓고 열린 마음을 가져야 합니다. 그리고 하나님이 뜻을 보여 주실 때까지 잠잠히 기다려야 합니다. 그렇게 하나님을 기다리는 자에게 하나님은 약속하신 대로 최선의 길을 보이시고 그 길로 인도해 주실 것입니다.

2. 순종을 다짐함

유다 백성은 예레미야에게 기도를 간청하면서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할 것을 다짐합니다. 하나님이 어떤 말씀을 하시더라도 그들은 무조건 순종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그런데 43:4을 보면, 그들이 순종하지 않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들이 순종을 다짐하고도 지키지 않은 이유는, 하나님의 응답이 본인들의 바람과 어긋났기 때문입니다. 순종에 대한 다짐은 선택의 기로에서 하나님의 뜻을 묻는 모든 사람에게 가장 필요한 태도입니다. 그러나 실제적 순종이 뒤따르지 않는다면 그 다짐은 거짓이 됩니다. 하나님은 그들에게 유다 땅에 머물러 있으라고 명하셨습니다. 강대국 애굽에게 의존하고자 했던 그들의 계획과 다른 명령이었습니다. 우리의 바람과 하나님의 뜻이 어긋날 때가 많습니다. 우리는 절박한 순간에는 순종하겠다며 다짐하고서, 끝내는 연약함과 자기 고집으로 인해 우리가 원하는 것을 선택할 때가 있습니다. 우리는 순종을 다짐했던 유다 백성의 태도는 본받되, 그 태도에 진실성을 더해야 합니다. 실제로 순종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다짐만으로는 충분치 않습니다. 하나님은 선택의 순간에 말씀대로 순종하는 자들과 함께해 주십니다. 그러므로 당장은 손해와 어려움을 감수하더라도 하나님이 주시는 약속을 믿고 하나님의 말씀에 지체 없이 순종하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를 그 순종의 길에서 마침내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선택의 기로에 선 성도들이 마땅히 가져야 할 태도는 하나님의 뜻을 묻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성도들이 가야 할 길과 행할 일들을 가르쳐 주시는 분입니다. 하나님이 가르쳐 주신 길을 따라 순종할 때 하나님의 보호와 도우심이 약속되어 있습니다. 그러므로 자신의 생각과 판단에 앞서 하나님의 뜻대로 살기로 결심하시기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세상의 모든 헛된 것_예레미야 49:23-39

23.다메섹에 대한 말씀이라 하맛과 아르밧이 수치를 당하리니 이는 흉한 소문을 듣고 낙담함이니라 바닷가에서 비틀거리며 평안이 없도다 24.다메섹이 피곤하여 몸을 돌이켜 달아나려 하니 떨림이 그를 움켜잡고 해산하는 여인 같이 고통과 슬픔이 그를 사로잡았도다 25.어찌하여 찬송의 성읍, 나의 즐거운 성읍이 버린 것이 되었느냐 26.이는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니

에돔을 향한 하나님의 심판 예언_예레미야 49:7-22

7. 에돔에 대한 말씀이라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데만에 다시는 지혜가 없게 되었느냐 명철한 자에게 책략이 끊어졌느냐 그들의 지혜가 없어졌느냐 8.드단 주민아 돌이켜 도망할지어다 깊은 곳에 숨을지어다 내가 에서의 재난을 그에게 닥치게 하여 그를 벌할 때가 이르게 하리로다 9.포도를 거두는 자들이 네게 이르면 약간의 열매도 남기지 아니하겠고

이방을 향한 하나님의 예언_예레미야 49:1-6

1.암몬 자손에 대한 말씀이라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이스라엘이 자식이 없느냐 상속자가 없느냐 말감이 갓을 점령하며 그 백성이 그 성읍들에 사는 것은 어찌 됨이냐 2.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그러므로 보라 날이 이르리니 내가 전쟁 소리로 암몬 자손의 랍바에 들리게 할 것이라 랍바는 폐허더미 언덕이 되겠고 그 마을들은 불에 탈 것이며 그 때에 이스라엘은

  • Facebook
  • YouTube

Hanmaum Korean Presbyterian Church

714∙357∙0042. 2 Main Street, Johnson City, NY 13790. hanmaum.pch@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