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음의 여정 가운데 당하는 위기_창세기 12:10-20

10 그 땅에 기근이 들었으므로 아브람이 애굽에 거류하려고 그리로 내려갔으니 이는 그 땅에 기근이 심하였음이라

11 그가 애굽에 가까이 이르렀을 때에 그의 아내 사래에게 말하되 내가 알기에 그대는 아리따운 여인이라

12 애굽 사람이 그대를 볼 때에 이르기를 이는 그의 아내라 하여 나는 죽이고 그대는 살리리니

13 원하건대 그대는 나의 누이라 하라 그러면 내가 그대로 말미암아 안전하고 내 목숨이 그대로 말미암아 보존되리라 하니라

14 아브람이 애굽에 이르렀을 때에 애굽 사람들이 그 여인이 심히 아리따움을 보았고

15 바로의 고관들도 그를 보고 바로 앞에서 칭찬하므로 그 여인을 바로의 궁으로 이끌어들인지라

16 이에 바로가 그로 말미암아 아브람을 후대하므로 아브람이 양과 소와 노비와 암수 나귀와 낙타를 얻었더라

17 여호와께서 아브람의 아내 사래의 일로 바로와 그 집에 큰 재앙을 내리신지라

18 바로가 아브람을 불러서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나에게 이렇게 행하였느냐 네가 어찌하여 그를 네 아내라고 내게 말하지 아니하였느냐

19 네가 어찌 그를 누이라 하여 내가 그를 데려다가 아내를 삼게 하였느냐 네 아내가 여기 있으니 이제 데려가라 하고

20 바로가 사람들에게 그의 일을 명하매 그들이 그와 함께 그의 아내와 그의 모든 소유를 보내었더라

믿음의 여정에는 항상 꽃길만 나오지 않습니다. 때론 힘겨운 오르막길도 있고, 찌르는 가시밭길도 있고, 발이 푹푹 빠지는 수렁도 있습니다. 하나님의 부르심을 따라 길을 떠난 아브람, 가는 곳마다 제단을 쌓고 예배한 아브람에게 어느 날 기근이라는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그 위기로 인해 아브람은 걷잡을 수 없는 나락으로 떨어집니다.

아브람은 극심한 기근 때문에 애굽으로 내려갔습니다(10절). ‘땅’에 대한 하나님의 약속을 잊은 채 위기 때문에 발길을 옮긴 것입니다. 하나님의 돌보심과 인도하심을 온전히 신뢰하지 못했음을 의미합니다. 이제까지 아브람은 가는 곳마다 하나님을 위한 제단을 쌓았고, 하나님의 이름을 불렀습니다. 하지만 애굽으로 내려가기로 결정할 때에는 하나님을 찾지 않았습니다. 우리 믿음의 한계는 위기의 순간에 드러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는 삶은 위기의 순간에 더욱 빛나며 선명하게 드러날 것입니다.

애굽으로 내려간 아브람은 애굽 사람들을 두려워하여 아내 사래를 자신의 누이라고 속이기로 계획합니다(12〜13절). 사래는 아브람의 아내일 뿐 아니라 열국의 어머니가 되어야 할(17:6), 언약의 또 다른 당사자입니다. 그럼에도 아브람은 오직 자신의 목숨을 부지하기 위해 아내를 지켜야 할 남편의 의무를 저버리는 이기적인 모습까지 보입니다. 전능하신 하나님이 나를 부르셨음을 믿는다면 어떤 위기 가운데서도 하나님의 보호를 확신해야 합니다.

애굽에 이르자 아브람이 우려한 대로 애굽 사람들이 사래의 아름다움을 보고 왕에게 알렸고, 바로는 사래를 궁으로 불러들여 아내로 삼으려 했습니다(14〜15절). 아브람이 계획한 거짓말로 후손에 대한 하나님의 약속을 파기할 위기를 자초한 것입니다. 자기 한 사람의 목숨을 염려하여 수많은 생명(큰 민족)에 대한 하나님의 약속을 내버린 것입니다. 믿음의 여정에 필요한 것은 하나님의 약속입니다. 신실하신 하나님을 믿고 신뢰하는 만큼 하나님은 우리에게 신실하게 응답하실 것입니다.

아브람의 거짓말로 완전히 틀어진 상황을 하나님이 친히 개입하셔서 바로 잡으십니다. 바로의 집안에 재앙을 내리셔서 사래를 아내로 취할 수 없게 하십니다(17절). 하나님은 그런 상황에 이르기 전에 아브람에게 경고하시거나 개입하실 수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침묵하시며 지켜보셨습니다. 그 모든 과정을 통해 아브람이 성장하기를 바라셨기 때문입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실수와 실패가 성공보다 우리에게 많은 것을 가르쳐 줍니다. 재앙을 겪고 모든 사실을 알게 된 바로는 아브람을 불러 꾸짖었습니다(18〜19절). 이것이 아브람에게 큰 부끄러움이 되었을 것입니다. 모든 민족에게 ‘복’을 끼쳐야 할 아브람이 ‘저주’를 끼쳤기 때문입니다. 때로 하나님은 세상의 입을 통해 성도들을 책망하실 수 있습니다. 당나귀도 말을 하게 하실 수 있는 하나님이시기에(민 22:28) 우리는 귀를 열어 우리를 향한 소리를 들을 수 있어야 합니다.

아브람은 하나님의 약속을 위태롭게 했지만 하나님은 놀라운 방법으로 그 약속을 회복하십니다. 비록 아브람은 수치를 당했지만 그의 믿음은 더욱 성장했을 것입니다. 하나님은 약속의 땅을 잠시 떠난 아브람을 약속의 땅으로 돌아오게 하십니다. 위기가 찾아왔을 때 우리가 바라봐야 할 것은 상황이 아니라 하나님이며, 강구해야 할 것은 나의 계획이 아니라 하나님의 계획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9 부당하게 나의 원수된 자가 나로 말미암아 기뻐하지 못하게 하시며 까닭 없이 나를 미워하는 자들이 서로 눈짓하지 못하게 하소서 20 무릇 그들은 화평을 말하지 아니하고 오히려 평안히 땅에 사는 자들을 거짓말로 모략하며 21 또 그들이 나를 향하여 입을 크게 벌리고 하하 우리가 목격하였다 하나이다 22 여호와여 주께서 이를 보셨사오니 잠잠하지 마옵소서 주

1 여호와여 나와 다투는 자와 다투시고 나와 싸우는 자와 싸우소서 2 방패와 손 방패를 잡으시고 일어나 나를 도우소서 3 창을 빼사 나를 쫓는 자의 길을 막으시고 또 내 영혼에게 나는 네 구원이라 이르소서 4 내 생명을 찾는 자들이 부끄러워 수치를 당하게 하시며 나를 상해하려 하는 자들이 물러가 낭패를 당하게 하소서 5 그들을 바람 앞에 겨와 같게 하시고

11 너희 자녀들아 와서 내 말을 들으라 내가 여호와를 경외하는 법을 너희에게 가르치리로다 12 생명을 사모하고 연수를 사랑하여 복 받기를 원하는 사람이 누구뇨 13 네 혀를 악에서 금하며 네 입술을 거짓말에서 금할지어다 14 악을 버리고 선을 행하며 화평을 찾아 따를지어다 15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의 귀는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