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도가 같이 메어야 할 멍에_고린도후서 6:14-7:1

14 너희는 믿지 않는 자와 멍에를 함께 메지 말라 의와 불법이 어찌 함께 하며 빛과 어둠이 어찌 사귀며

15 그리스도와 벨리알이 어찌 조화되며 믿는 자와 믿지 않는 자가 어찌 상관하며

16 하나님의 성전과 우상이 어찌 일치가 되리요 우리는 살아 계신 하나님의 성전이라 이와 같이 하나님께서 이르시되 내가 그들 가운데 거하며 두루 행하여 나는 그들의 하나님이 되고 그들은 나의 백성이 되리라

17 그러므로 너희는 그들 중에서 나와서 따로 있고 부정한 것을 만지지 말라 내가 너희를 영접하여

18 너희에게 아버지가 되고 너희는 내게 자녀가 되리라 전능하신 주의 말씀이니라 하셨느니라

1 그런즉 사랑하는 자들아 이 약속을 가진 우리는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가운데서 거룩함을 온전히 이루어 육과 영의 온갖 더러운 것에서 자신을 깨끗하게 하자

사람을 평가하는 데는 그 사람의 친구들도 중요한 기준이 됩니다. 친구는 삶의 동행자이기 때문입니다. 말씀 속에서 어떤 사람과 동행해야 하는지를 교훈 받고, 진리와 생명의 길을 걷는 지혜로운 성도가 되기를 바랍니다.

불신자와 멍에를 같이 메지 말라

바울은 성도들에게 불신자와 멍에를 같이 메지 말라고 말합니다. 멍에를 같이 멘다는 것은 소 두 마리에게 한 멍에를 메워 같은 방향으로 가게 만드는 것 같이, 삶의 방향이 같아짐을 의미합니다. ‘성도’라는 단어는 세상 사람들과 ‘구별’되었다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성도가 불신자들과 같은 방향으로 향하는 것은 성도라는 정체성을 부정하는 행동입니다. 바울은 의와 불법, 빛과 어둠, 그리스도와 벨리알, 성전과 우상 등 대조되는 단어를 사용해 성도가 불신자와 멍에를 같이 메는 것이 합당치 않음을 강조합니다. 하나님이 이스라엘 백성에게 거룩함을 명령하신 것은 우상숭배와 죄로 오염된 문화로부터 벗어나야만 했기 때문입니다. 거룩하신 하나님이 죄악의 길로 향하는 자들 속에 거하실 수 없기에 당신의 백성에게 죄와 결별하여 거룩할 것을 명하셨던 것입니다. 다윗은 성도를 복 있는 사람이라고 묘사하면서 악인들의 꾀, 죄인들의 길, 오만한 자들의 자리에 함께하지 않는다고 말합니다(시 1:1). 바울은 성도가 하나님께 드려야 할 영적 예배, 산 제사가 세상을 본받지 말고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뜻을 분별하는 것이라고 합니다(롬 12:1〜2). 그러므로 성도는 거룩한 하나님 백성이라는 정체성을 분명히 인식하고 죄의 길을 철저히 배격하여 의의 길로 행해야 합니다.

불신자와의 교제를 금하는 것은 아님

불신자들과 멍에를 같이 메지 말라는 말은 모든 교제를 금하라는 뜻이 아닙니다. 죄를 범하는 세상의 모든 자와 일절 교제를 금하려면 세상과 완전히 단절되어 자기들끼리만 살거나 세상을 떠나야 하기 때문입니다(고전 5:10). 우리는 사회생활을 하면서 불신자들과 함께해야 할 때가 많습니다. 불신자들에게 복음을 전하여 그들을 구원하기 위해서도 성도는 불신자들을 만나 교제해야 합니다. 단지 그들이 행하는 악한 일에 동참하지 말고 자기를 죄로부터 지켜야 한다는 말씀입니다. 성도는 어둠에 속한 자들에게 빛을 비추어 그들을 하나님 백성으로 삼는 사명을 감당해야 합니다. 즉 불신자들과 교제는 하면서도 그들의 삶의 방식을 멀리하며 하나님 나라를 향하는 믿음을 지켜야 합니다.

그리스도와 함께 멍에를 메라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나의 멍에를 메고 내게 배우라”고 말씀하셨습니다(마 11:29). 성도가 걸어가야 할 방향은 그리스도께서 행하신 방향과 동일합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누구든지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당신을 따르는 자만이 제자의 자격이 있다고 말씀하십니다(마 16:24). 그리스도는 완전한 하나님의 형상으로 성도가 본받아야 할 유일한 모델입니다(엡 4:13). 성도가 하나님의 아들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 멍에를 멜 때 하나님은 성도에게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십니다(요 1:12). 주님과 함께 멍에를 매고 주님의 고난에 동참하는 자만이 예수님의 부활과 영광에 동참할 수 있습니다. 예수님을 따라 진리와 생명의 길로 행할 때 하나님이 약속하신 복을 누릴 수 있습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당신을 따르는 자라야 하나님 나라에 합당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즉 예수님과 같은 방향의 인생길을 따르라는 명령입니다. 모든 성도는 자기 십자가를 지고 생명과 진리의 길인 그리스도의 길을 걸어야 합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사람이 땅 위에 번성하기 시작할 때에 그들에게서 딸들이 나니 2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의 아름다움을 보고 자기들이 좋아하는 모든 여자를 아내로 삼는지라 3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나의 영이 영원히 사람과 함께 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들이 육신이 됨이라 그러나 그들의 날은 백이십 년이 되리라 하시니라 4 당시에 땅에는 네피림이 있었고 그 후에도 하나님

1 이것은 아담의 계보를 적은 책이니라 하나님이 사람을 창조하실 때에 하나님의 모양대로 지으시되 2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셨고 그들이 창조되던 날에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고 그들의 이름을 사람이라 일컬으셨더라 3 아담은 백삼십 세에 자기의 모양 곧 자기의 형상과 같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셋이라 하였고 4 아담은 셋을 낳은 후 팔백 년을 지내며 자녀들을

16 가인이 여호와 앞을 떠나서 에덴 동쪽 놋 땅에 거주하더니 17 아내와 동침하매 그가 임신하여 에녹을 낳은지라 가인이 성을 쌓고 그의 아들의 이름으로 성을 이름하여 에녹이라 하니라 18 에녹이 이랏을 낳고 이랏은 므후야엘을 낳고 므후야엘은 므드사엘을 낳고 므드사엘은 라멕을 낳았더라 19 라멕이 두 아내를 맞이하였으니 하나의 이름은 아다요 하나의 이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