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성화의 길, 기쁨의 길_빌립보서 2:12-18

12 그러므로 나의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나 있을 때뿐 아니라 더욱 지금 나 없을 때에도 항상 복종하여 두렵고 떨림으로 너희 구원을 이루라

13 너희 안에서 행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너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나니

14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 하라

15 이는 너희가 흠이 없고 순전하여 어그러지고 거스르는 세대 가운데서 하나님의 흠 없는 자녀로 세상에서 그들 가운데 빛들로 나타내며

16 생명의 말씀을 밝혀 나의 달음질이 헛되지 아니하고 수고도 헛되지 아니함으로 그리스도의 날에 내가 자랑할 것이 있게 하려 함이라

17 만일 너희 믿음의 제물과 섬김 위에 내가 나를 전제로 드릴지라도 나는 기뻐하고 너희 무리와 함께 기뻐하리니

18 이와 같이 너희도 기뻐하고 나와 함께 기뻐하라

구원은 신앙생활의 시작을 의미합니다. 예수님을 영접하고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이 완성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구원받은 성도는 자라가야 합니다. 이것을 성화라고 합니다. 바울은 빌립보 교인들이 성화의 길을 걸어가기를 원했습니다. 그래서 그들에게 그리스도의 겸손한 마음을 품고 신앙에 정진할 것을 촉구합니다. 예수님을 닮아 가는 성화의 길을 걸어가는 성도는 어떤 모습입니까?

바울은 빌립보 교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의 겸손을 본받아 더욱 신앙에 정진하라고 권면합니다. 특별히 자신이 빌립보 교인들과 함께 있을 때나 떨어져 있을 때나 차이를 보이지 말고 성장해 갈 것을 권면합니다(12절). 신앙은 주님을 닮아 가는 성숙의 과정입니다. 곁에서 지켜보는 사람이 있고 없고를 떠나 구원의 과정을 밟아가는 신앙이 아름다운 신앙입니다. 사람이 아닌 하나님 앞에서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구원을 이루어 가야 합니다.

두렵고 떨림으로 구원을 이루어 가야 하는 이유는, 하나님이 성도 안에 거하셔서 당신의 기쁘신 뜻을 위해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기 때문입니다(13절). 하나님은 신자들에게 하나님의 뜻대로 살고자 하는 열망을 불러일으키십니다. 강압적으로 일을 시키시지 않습니다. 먼저 마음속에 원하는 마음을 주셔서 성도가 기쁘게 그 일을 감당케 하십니다. 우리는 그 기쁨을 통해 성령님이 주시는 마음과 인간의 마음을 구분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이 주시는 힘으로 일할 때 주의해야 할 것은 원망과 시비가 없어야 한다는 것입니다(14절). 성도의 존재 목적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입니다. 원망과 시비는 하나님의 영광을 가립니다. 오늘날 성숙하지 못한 그리스도인들로 인해 하나님의 영광이 가려지는 일이 많습니다. 성도는 하나님의 흠 없는 자녀로 세상 한가운데서 빛나야 합니다(15절). 믿지 않는 자들에게도 칭찬받는 그리스도인이 많아질 때 하나님의 이름이 세상에서 더 빛납니다.

바울은 빌립보 교인들이 ‘하나님의 흠 없는 자녀로 세상에서 빛날 때’, 그리고 ‘생명의 말씀인 복음을 굳게 붙들고 전할 때’ 자신의 수고가 헛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합니다(16절). 성화의 길을 걷는 성도는 세상의 빛 된 모습과 생명의 말씀을 통해 복음을 전합니다. 이러한 모습은 영적 리더와 성화의 길을 걷는 이들 모두에게 생명과 평안을 가져다줍니다. 주님을 닮아 가는 한 사람이 땅과 하늘의 공동체에 주는 기쁨은 실로 어마어마한 것입니다.

바울이 간절히 원하는 것은, 빌립보 교인들이 삶을 예배로 드리는 것입니다. 이 일을 위해서라면 자신이 희생하고 고난 당할지라도 기뻐할 것이라고 고백합니다(17절). 바울은 순교를 각오한 심정으로 교인들이 순결한 예배자의 삶을 살기를 촉구했습니다. 믿음의 도약을 위해서는 결연한 각오가 필요합니다. 느슨한 마음에서는 어떠한 변화도 일어나지 않습니다. 믿음의 각오는 변화의 시작입니다.

멈춰 선 자전거는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고 쓰러지듯, 정진하지 못하는 신앙은 쓰러질 수밖에 없습니다. 성화의 길은 하나님이 주시는 힘으로 걸어가는 길이며,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길입니다. 성화 된 나를 통해 주님이 영광을 받으십니다. 죽어 가는 영혼이 살아납니다. 그래서 바울은 순교를 각오하는 마음으로 빌립보 교인들의 변화된 삶을 열망했습니다. 그것이 공동체에 큰 기쁨이 됩니다. 변화된 삶으로 공동체 안에 기쁨을 공급하시기를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베냐민 지파에 기스라 이름하는 유력한 사람이 있으니 그는 아비엘의 아들이요 스롤의 손자요 베고랏의 증손이요 아비아의 현손이며 베냐민 사람이더라 2 기스에게 아들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사울이요 준수한 소년이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그보다 더 준수한 자가 없고 키는 모든 백성보다 어깨 위만큼 더 컸더라 3 사울의 아버지 기스가 암나귀들을 잃고 그의 아들 사울

10 사무엘이 왕을 요구하는 백성에게 여호와의 모든 말씀을 말하여 11 이르되 너희를 다스릴 왕의 제도는 이러하니라 그가 너희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의 병거와 말을 어거하게 하리니 그들이 그 병거 앞에서 달릴 것이며 12 그가 또 너희의 아들들을 천부장과 오십부장을 삼을 것이며 자기 밭을 갈게 하고 자기 추수를 하게 할 것이며 자기 무기와 병거의 장비도 만들

1 사무엘이 늙으매 그의 아들들을 이스라엘 사사로 삼으니 2 장자의 이름은 요엘이요 차자의 이름은 아비야라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사사가 되니라 3 그의 아들들이 자기 아버지의 행위를 따르지 아니하고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하니라 4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모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에게 나아가서 5 그에게 이르되 보소서 당신은 늙고 당신의 아들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