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세상의 즐거움은 만족을 주지 못합니다_전도서 2:1-11

1 나는 내 마음에 이르기를 자, 내가 시험삼아 너를 즐겁게 하리니 너는 낙을 누리라 하였으나 보라 이것도 헛되도다

2 내가 웃음에 관하여 말하여 이르기를 그것은 미친 것이라 하였고 희락에 대하여 이르기를 이것이 무슨 소용이 있는가 하였노라

3 내가 내 마음으로 깊이 생각하기를 내가 어떻게 하여야 내 마음을 지혜로 다스리면서 술로 내 육신을 즐겁게 할까 또 내가 어떻게 하여야 천하의 인생들이 그들의 인생을 살아가는 동안 어떤 것이 선한 일인지를 알아볼 때까지 내 어리석음을 꼭 붙잡아 둘까 하여

4 나의 사업을 크게 하였노라 내가 나를 위하여 집들을 짓고 포도원을 일구며

5 여러 동산과 과원을 만들고 그 가운데에 각종 과목을 심었으며

6 나를 위하여 수목을 기르는 삼림에 물을 주기 위하여 못들을 팠으며

7 남녀 노비들을 사기도 하였고 나를 위하여 집에서 종들을 낳기도 하였으며 나보다 먼저 예루살렘에 있던 모든 자들보다도 내가 소와 양 떼의 소유를 더 많이 가졌으며

8 은 금과 왕들이 소유한 보배와 여러 지방의 보배를 나를 위하여 쌓고 또 노래하는 남녀들과 인생들이 기뻐하는 처첩들을 많이 두었노라

9 내가 이같이 창성하여 나보다 먼저 예루살렘에 있던 모든 자들보다 더 창성하니 내 지혜도 내게 여전하도다

10 무엇이든지 내 눈이 원하는 것을 내가 금하지 아니하며 무엇이든지 내 마음이 즐거워하는 것을 내가 막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나의 모든 수고를 내 마음이 기뻐하였음이라 이것이 나의 모든 수고로 말미암아 얻은 몫이로다

11 그 후에 내가 생각해 본즉 내 손으로 한 모든 일과 내가 수고한 모든 것이 다 헛되어 바람을 잡는 것이며 해 아래에서 무익한 것이로다

우리 주변에는 기분전환을 위한 다양한 오락거리들이 많습니다. 사람들은 이런 것들을 통해 끝없는 쾌락을 추구합니다. 돈을 최대한 많이 벌어서 많은 것을 즐기고 누리며 사는 것을 최고의 인생이라고 여깁니다. 그러나 솔로몬은 그런 즐거움에는 완전한 만족이 없다고 단언합니다.

솔로몬은 다양한 즐거움을 추구해 보았지만 이것 역시 헛된 일이라고 말합니다(1절). 그가 추구한 즐거움은 대부분의 사람이 부러워하고 대단하게 생각하는 것입니다. 그럼에도 그 결과는 아무런 만족이 없었다는 것입니다. 그는 웃음도 미친 것이고 즐거움도 쓸데없는 것이라고 단언합니다(2절). 여기 ‘즐거움’은 하나님과 무관한 인간적 쾌락을 의미합니다. 세속적 쾌락은 일시적인 웃음과 기쁨을 주지만 그 후에는 극심한 허탈감과 공허감을 남기기 때문입니다. 그런 삶의 끝은 언제나 허무합니다.

솔로몬은 인생에서 무엇이 진정한 즐거움인지 알아보려고 술에 빠져 보기도 하고, 어리석은 일들을 붙잡고 늘어져 보기도 했다고 말합니다(3절). 그는 참된 만족을 얻고자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했습니다. 세상에서 누릴 수 있는 갖가지 쾌락을 추구했고, 끝없는 고민과 연구를 거듭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 외에 다른 것으로는 공허한 마음을 채울 수 없었습니다. 우리는 솔로몬의 호소에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만일 인생의 목적을 쾌락에 둔다면 우리는 향락에 취해 허무의 나락으로 떨어지게 될 것입니다.

솔로몬은 이어서 자신이 이룬 여러 가지 일을 열거합니다. 그는 여러 집과 포도원, 동산과 과원, 연못 등을 만들었을 뿐 아니라 남녀 종들과 가축 떼와 은과 금을 소유했고, 처첩들을 많이 두었습니다(4〜8절). 그는 부귀영화를 누렸고, 그의 나라는 최고 번영을 이루었습니다. 그야말로 전무후무한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왕이 된 자는 아내를 많이 두지 말고 은금을 자기를 위해 많이 쌓지 말라고 하셨습니다(신 17:17). 따라서 그는 하나님의 관점에서 성공하지 못한 사람입니다. 아무리 많은 것을 가졌어도 하나님을 잃어버리면 실패한 인생입니다.

솔로몬은 어떤 왕들보다 더 큰 번영을 이루었고, 원하는 모든 것을 가졌고, 모든 즐거움을 누렸다고 말합니다(9〜10절). 부당하게 취한 것이 아니라 정당하게 이룬 번영이었습니다. 그러나 사실 그는 인간적 욕망에 이끌렸습니다. 눈이 원하는 것을 금하지 않았고 마음이 즐거워하는 것을 막지 않았습니다. 우리 역시 탐욕에 이끌려 끊임없이 ‘더 많이’, ‘조금만 더’를 마음에 품고 살아갑니다. 이 탐욕의 굴레에서 벗어나야 앞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솔로몬은 자신이 성취한 모든 일과 수고를 돌이켜 보면서 세상 모든 일이 헛되고 아무런 보람도 없는 것이라고 고백합니다(11절). 인생 말년에 그는 인생이 헛되고 무익함을 뼈저리게 느끼고 한탄합니다. 이렇게 마지막에 깊은 회한에 빠진다면 성공한 인생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최후에 웃으며 일생을 의미 있게 살았다고 고백할 수 있어야 합니다.

솔로몬의 인생을 보면 모든 사람이 부러워할 만한 것들이 많습니다. 인간적으로 보면 그의 모습은 참으로 위풍당당하고 그럴듯합니다. 그러나 그의 마지막은 아름답지 못했습니다. 행복이나 만족이 없었습니다. 철저한 허무와 후회만 남았습니다. 우리는 세상이 주는 쾌락에 속지 말고 하나님만 바라보고 그분의 말씀을 따라 살아가야 합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베냐민 지파에 기스라 이름하는 유력한 사람이 있으니 그는 아비엘의 아들이요 스롤의 손자요 베고랏의 증손이요 아비아의 현손이며 베냐민 사람이더라 2 기스에게 아들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사울이요 준수한 소년이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그보다 더 준수한 자가 없고 키는 모든 백성보다 어깨 위만큼 더 컸더라 3 사울의 아버지 기스가 암나귀들을 잃고 그의 아들 사울

10 사무엘이 왕을 요구하는 백성에게 여호와의 모든 말씀을 말하여 11 이르되 너희를 다스릴 왕의 제도는 이러하니라 그가 너희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의 병거와 말을 어거하게 하리니 그들이 그 병거 앞에서 달릴 것이며 12 그가 또 너희의 아들들을 천부장과 오십부장을 삼을 것이며 자기 밭을 갈게 하고 자기 추수를 하게 할 것이며 자기 무기와 병거의 장비도 만들

1 사무엘이 늙으매 그의 아들들을 이스라엘 사사로 삼으니 2 장자의 이름은 요엘이요 차자의 이름은 아비야라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사사가 되니라 3 그의 아들들이 자기 아버지의 행위를 따르지 아니하고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하니라 4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모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에게 나아가서 5 그에게 이르되 보소서 당신은 늙고 당신의 아들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