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담을 위한 돕는 배필_창세기 2:18-25

18 여호와 하나님이 이르시되 사람이 혼자 사는 것이 좋지 아니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

19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각종 들짐승과 공중의 각종 새를 지으시고 아담이 무엇이라고 부르나 보시려고 그것들을 그에게로 이끌어 가시니 아담이 각 생물을 부르는 것이 곧 그 이름이 되었더라

20 아담이 모든 가축과 공중의 새와 들의 모든 짐승에게 이름을 주니라 아담이 돕는 배필이 없으므로

21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을 깊이 잠들게 하시니 잠들매 그가 그 갈빗대 하나를 취하고 살로 대신 채우시고

22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에게서 취하신 그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시고 그를 아담에게로 이끌어 오시니

23 아담이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이것을 남자에게서 취하였은즉 여자라 부르리라 하니라

24 이러므로 남자가 부모를 떠나 그의 아내와 합하여 둘이 한 몸을 이룰지로다

25 아담과 그의 아내 두 사람이 벌거벗었으나 부끄러워하지 아니하니라

부부는 하나님이 만드신 가장 원초적 인간관계입니다. 이 땅에서 한 남자와 한 여자가 부부로 맺어져 평생을 함께 사는 것은 하나님의 특별한 축복입니다. 하나님은 왜 우리를 부부로 살게 하신 것일까요?

하나님은 최초의 인간 아담이 혼자 있는 것을 좋지 않게 여기시고 그를 위해 돕는 배필을 지어 주시기로 작정하십니다(18절). 하나님은 다른 피조물은 동시에 암수를 지으셨지만, 인간은 남자를 먼저 지으시고 나중에 여자를 창조하셨습니다. 남편은 아내를 사랑하고 아내는 남편을 도울 때, 부부는 하나님이 맡기신 창조의 사명을 온전히 수행해 나갈 수 있습니다(고전 11:7).

하나님은 흙으로 각종 동물들을 지으시고 아담에게 이끄셔서 아담이 그 이름을 짓게 하십니다(19절). 아담은 각 동물의 특징에 맞게 그 이름을 지어 줍니다. 이름을 지어 주는 행위는 그것에 대한 지배권이 있다는 의미입니다. 이렇게 하나님은 인간에게 동물에 대한 지배권을 주시어 그것들을 다스리게 하셨습니다. 그럼에도 그 동물 중에는 아담을 돕는 배필이 될 만한 것이 없었습니다(20절). 우리는 동물을 사랑하고 보호해야 하지만 그것이 인격적 존재인 사람을 대신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은 아담에게 돕는 배필을 주시기 위해 그를 깊이 잠들게 하여 그의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셨습니다(21〜22절). 하나님이 여자를 남자의 옆구리에 있는 갈빗대로 창조하신 것은 남녀의 동등성을 나타내기 위함입니다. 여자는 비록 이후에 창조되었고 남자를 돕는 사명을 받았지만 남자에게 결코 예속되는 존재가 아닙니다. 여자는 하나님 앞에서 남자와 동등한 인격을 가진 존귀한 존재입니다. 남편은 자기 몸에서 나온 것과도 같은 아내를 자신을 사랑하듯 사랑하고 항상 보호해야 합니다.

아담은 자신의 갈빗대로 만들어진 여자를 보고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다”라고 말합니다(23절). 이는 남자가 여자에게 부른 최초의 사랑 노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담은 여자가 자신의 살과 뼈로 지음 받은 존재임을 노래하며 지극한 기쁨과 만족을 표현했습니다. 이처럼 아담은 하나님이 자신을 돕는 배필로 지어 주신 여자를 순수하게 사랑하고 받아들였습니다. 남녀가 만나 부부가 되는 일은 두 인격이 사랑의 바탕 위에 한 몸으로 결합하는 것입니다. 사랑에 기초했을 때, 두 사람은 하나 됨의 기쁨과 행복을 누릴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남자가 부모를 떠나 아내와 합하여 한 몸을 이루라고 명하십니다(24절). 부모를 떠나라는 것은 부모의 보호와 통제를 벗어나 독립적이고 책임 있는 존재로 서라는 뜻입니다. 최초의 부부는 영육 간에 순결하여 전혀 수치심이 없이 사랑의 기쁨을 누렸습니다. 결혼은 두 사람이 한 몸을 이루는 것입니다. 이 위대한 연합을 이루기 위해 부부는 몸과 마음이 서로 하나가 되도록 힘써야 합니다. 자신을 주장하기보다 서로를 인정하고 이해하고 헌신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마 19:6).

하나님은 남자가 혼자 있는 것을 좋지 않게 여겨 여자를 만들어 주셨습니다. 하나님은 남자의 갈빗대를 취하여 여자를 만들어 주심으로 서로 동등한 인격체로 사랑하게 하셨습니다. 아내는 남편의 뼈 중의 뼈이며 살 중의 살이요, 남편은 아내의 근본입니다. 하나님이 만드신 아름다운 질서를 따라 하나 됨의 기쁨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사람이 땅 위에 번성하기 시작할 때에 그들에게서 딸들이 나니 2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의 아름다움을 보고 자기들이 좋아하는 모든 여자를 아내로 삼는지라 3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나의 영이 영원히 사람과 함께 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들이 육신이 됨이라 그러나 그들의 날은 백이십 년이 되리라 하시니라 4 당시에 땅에는 네피림이 있었고 그 후에도 하나님

1 이것은 아담의 계보를 적은 책이니라 하나님이 사람을 창조하실 때에 하나님의 모양대로 지으시되 2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셨고 그들이 창조되던 날에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고 그들의 이름을 사람이라 일컬으셨더라 3 아담은 백삼십 세에 자기의 모양 곧 자기의 형상과 같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셋이라 하였고 4 아담은 셋을 낳은 후 팔백 년을 지내며 자녀들을

16 가인이 여호와 앞을 떠나서 에덴 동쪽 놋 땅에 거주하더니 17 아내와 동침하매 그가 임신하여 에녹을 낳은지라 가인이 성을 쌓고 그의 아들의 이름으로 성을 이름하여 에녹이라 하니라 18 에녹이 이랏을 낳고 이랏은 므후야엘을 낳고 므후야엘은 므드사엘을 낳고 므드사엘은 라멕을 낳았더라 19 라멕이 두 아내를 맞이하였으니 하나의 이름은 아다요 하나의 이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