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이삭을 바치는 아브라함의 순종_창세기 22:1-14

1 그 일 후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하시려고 그를 부르시되 아브라함아 하시니 그가 이르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2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네 아들 네 사랑하는 독자 이삭을 데리고 모리아 땅으로 가서 내가 네게 일러 준 한 산 거기서 그를 번제로 드리라

3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찍이 일어나 나귀에 안장을 지우고 두 종과 그의 아들 이삭을 데리고 번제에 쓸 나무를 쪼개어 가지고 떠나 하나님이 자기에게 일러 주신 곳으로 가더니

4 제삼일에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그 곳을 멀리 바라본지라

5 이에 아브라함이 종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귀와 함께 여기서 기다리라 내가 아이와 함께 저기 가서 예배하고 우리가 너희에게로 돌아오리라 하고

6 아브라함이 이에 번제 나무를 가져다가 그의 아들 이삭에게 지우고 자기는 불과 칼을 손에 들고 두 사람이 동행하더니

7 이삭이 그 아버지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이르되 내 아버지여 하니 그가 이르되 내 아들아 내가 여기 있노라 이삭이 이르되 불과 나무는 있거니와 번제할 어린 양은 어디 있나이까

8 아브라함이 이르되 내 아들아 번제할 어린 양은 하나님이 자기를 위하여 친히 준비하시리라 하고 두 사람이 함께 나아가서

9 하나님이 그에게 일러 주신 곳에 이른지라 이에 아브라함이 그 곳에 제단을 쌓고 나무를 벌여 놓고 그의 아들 이삭을 결박하여 제단 나무 위에 놓고

10 손을 내밀어 칼을 잡고 그 아들을 잡으려 하니

11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그를 불러 이르시되 아브라함아 아브라함아 하시는지라 아브라함이 이르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매

12 사자가 이르시되 그 아이에게 네 손을 대지 말라 그에게 아무 일도 하지 말라 네가 네 아들 네 독자까지도 내게 아끼지 아니하였으니 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13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살펴본즉 한 숫양이 뒤에 있는데 뿔이 수풀에 걸려 있는지라 아브라함이 가서 그 숫양을 가져다가 아들을 대신하여 번제로 드렸더라

14 아브라함이 그 땅 이름을 여호와 이레라 하였으므로 오늘날까지 사람들이 이르기를 여호와의 산에서 준비되리라 하더라

신앙의 진수는 위기의 순간에 드러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순도가 어느 정도인지 평상시에는 잘 알 수 없지만 가장 소중한 것을 잃어버렸을 때 그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브라함은 이런 믿음의 시험을 받았습니다.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하시려고 사랑하는 독자 이삭을 데리고 모리아 땅으로 가서 그를 번제로 드리라고 명령하십니다(1~2절). 추상같은 이 명령은 아브라함의 삶을 세차게 뒤흔들며 그의 일편단심 충성을 검증하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과연 그가 천하 만민의 복이 되는 단단한 신앙으로 성장했는지 확인하려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멸망시키려는 것이 아니라 성숙하게 하시려고 시험하십니다. 우리는 믿음의 시험을 당할 때 당황하거나 회피하지 말고 신앙을 연단하는 기회로 삼아야 합니다.

독자 이삭을 번제로 바치라는 명령에 아브라함은 주저하지 않고 순종합니다. 다음 날 아침 일찍 두 종과 이삭을 데리고 하나님이 지시하시는 곳으로 떠났습니다(3절). 번제용 장작을 짊어지고 3일 길을 걸어갔습니다. 모리아 땅에 도달한 아브라함은 두 종에게 아들과 함께 예배하고 돌아오겠다고 말하고, 이삭에게 번제용 나무를 지우고 자신은 불과 칼을 들고 산으로 올라갔습니다(5〜6절). 사랑하는 아들의 목을 내리칠 칼과 그를 번제로 태울 불을 손에 쥔 그는 순종하는 마음으로 제단을 향해 올라갔습니다. 하나님을 전적으로 신뢰할 때 이런 순종이 가능합니다.

이삭이 아브라함에게 “나무와 불은 있는데 번제에 쓸 어린 양은 어디에 있습니까?”라고 물었습니다(7절). 침묵을 깨는 질문에 아브라함은 담담하게 “하나님이 친히 준비하실 것이다”라고 대답했습니다(8절). 하나님이 친히 문제를 해결해 주시리라고 말한 것입니다. 그는 이삭을 번제로 바치더라도 하나님이 약속을 지키시기 위해 이삭을 다시 살리시리라 믿었습니다(히 11:19). 인생의 풍랑과 시험에 맞닥뜨렸을 때 하나님의 선하심을 믿고 그분만을 의지해야 합니다. 우리에게는 방법이 없지만 하나님께는 있습니다.

마침내 하나님이 지시하신 곳에 이르자 아브라함은 제단을 쌓고 이삭을 결박하여 제단 나무 위에 놓고 칼로 죽이려 했습니다(9〜10절). 그 순간에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 다급하게 “아브라함아, 아브라함아!” 하고 부르시며 아이에게 손을 대지 말라고 명하십니다(11〜12절). 이렇게 아브라함은 믿음의 시험을 통과했습니다. 참믿음은 온전한 순종으로 확인됩니다.

아브라함은 수풀에 뿔이 걸린 숫양을 발견하고 그 숫양을 아들 대신에 번제로 드렸습니다. 그리고 그곳 이름을 ‘여호와 이레’라고 칭합니다(13〜14절). 하나님이 숫양을 준비시켜 주셨기에 그곳이 ‘여호와 이레’ 제단이 되었습니다. 하나님은 절망적인 순간에 아브라함의 고백대로 희생제물을 친히 준비하셔서 그곳이 부활의 현장이 되게 하셨습니다. 그분은 영원한 죽음 아래 놓인 죄인들을 위해 독생자 예수 그리스도를 대속제물로 십자가 제단에 내어 주셨습니다. 우리는 아무 공로 없이 영생을 얻은 것입니다.

아브라함의 시험은 그를 굳건한 믿음의 반석 위에 세우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아브라함은 아들 이삭을 떼어 내는 고통도 감수할 만큼 하나님을 절대 신뢰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이 주신 선물을 더 사랑하는지, 아니면 정말 하나님 한 분만을 경외하고 따르는지 스스로 물어보아야 합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예배는 순종으로 드리는 예배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9 부당하게 나의 원수된 자가 나로 말미암아 기뻐하지 못하게 하시며 까닭 없이 나를 미워하는 자들이 서로 눈짓하지 못하게 하소서 20 무릇 그들은 화평을 말하지 아니하고 오히려 평안히 땅에 사는 자들을 거짓말로 모략하며 21 또 그들이 나를 향하여 입을 크게 벌리고 하하 우리가 목격하였다 하나이다 22 여호와여 주께서 이를 보셨사오니 잠잠하지 마옵소서 주

1 여호와여 나와 다투는 자와 다투시고 나와 싸우는 자와 싸우소서 2 방패와 손 방패를 잡으시고 일어나 나를 도우소서 3 창을 빼사 나를 쫓는 자의 길을 막으시고 또 내 영혼에게 나는 네 구원이라 이르소서 4 내 생명을 찾는 자들이 부끄러워 수치를 당하게 하시며 나를 상해하려 하는 자들이 물러가 낭패를 당하게 하소서 5 그들을 바람 앞에 겨와 같게 하시고

11 너희 자녀들아 와서 내 말을 들으라 내가 여호와를 경외하는 법을 너희에게 가르치리로다 12 생명을 사모하고 연수를 사랑하여 복 받기를 원하는 사람이 누구뇨 13 네 혀를 악에서 금하며 네 입술을 거짓말에서 금할지어다 14 악을 버리고 선을 행하며 화평을 찾아 따를지어다 15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의 귀는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