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 번째 재앙_출애굽기 12:29-36

29.밤중에 여호와께서 애굽 땅에서 모든 처음 난 것 곧 왕위에 앉은 바로의 장자로부터 옥에 갇힌 사람의 장자까지와 가축의 처음 난 것을 다 치시매

30.그 밤에 바로와 그 모든 신하와 모든 애굽 사람이 일어나고 애굽에 큰 부르짖음이 있었으니 이는 그 나라에 죽임을 당하지 아니한 집이 하나도 없었음이었더라

31.밤에 바로가 모세와 아론을 불러서 이르되 너희와 이스라엘 자손은 일어나 내 백성 가운데에서 떠나 너희의 말대로 가서 여호와를 섬기며

32.너희가 말한 대로 너희 양과 너희 소도 몰아가고 나를 위하여 축복하라 하며

33.애굽 사람들은 말하기를 우리가 다 죽은 자가 되도다 하고 그 백성을 재촉하여 그 땅에서 속히 내보내려 하므로

34.그 백성이 발교되지 못한 반죽 담은 그릇을 옷에 싸서 어깨에 메니라

35.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의 말대로 하여 애굽 사람에게 은금 패물과 의복을 구하매

36.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이스라엘 백성에게 은혜를 입히게 하사 그들이 구하는 대로 주게 하시므로 그들이 애굽 사람의 물품을 취하였더라

하나님이 이스라엘 백성을 애굽에서 구원해 내기 위해 애굽에 내린 재앙 중에 가장 충격적이고 결정적인 재앙은 열 번째 재앙입니다. 이 재앙은 두 부류의 사람들이 맞이할 운명을 극명하게 대조해 보여 주고 있습니다. 이렇게 대조적인 결과가 나오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1. 애굽 사람들에게 내려진 심판

애굽의 바로는 결국 마지막 열 번째 재앙 앞에서 하나님의 뜻에 굴복했습니다. 하나님은 애굽의 모든 신을 진멸하리라 말씀하셨으며, 스스로 신이라 여겼던 애굽의 왕에게 심판을 내리셨습니다. 바로의 맏아들을 비롯해 감옥에 있는 가장 낮은 자의 맏아들과 짐승의 맏배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심판하셨습니다. 결국 바로는 지금까지 자신이 철저히 무시하고 거역했던 하나님의 요구를 받아들였고, 이스라엘 백성에게 떠나 달라고 간청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하나님은 바로 같이 자기를 신으로 착각하며 사는 것을 죄라고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을 왕이요 주인으로 인정하지 않는 모든 사람은 바로와 같은 교만의 죄를 짓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마지막 재앙이 임하기까지 바로에게 돌이키도록 계속 경고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죄인들을 향해 오래 참으시는 분입니다. 하나님은 하루를 천년처럼, 천년을 하루처럼 참고 기다리십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돌이킬 기회를 주셨음에도 끝까지 회개하지 않는 사람들에게는 심판이 있습니다. 바로에게 죽음의 재앙이 임했던 것과 마찬가지로 회개를 거절한 사람들은 한순간에 하나님의 심판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이 돌이킬 기회를 주시는 지금 고집을 꺾고 하나님께로 돌아가야 합니다. 어거스틴은 인간이 하나님을 향하도록 지어졌기에 하나님 안에서 안식하기 전까지는 참된 쉼을 얻을 수 없다고 했습니다. 하나님께 돌이켜 심판이 아닌 참된 안식을 얻으시기 바랍니다.

2. 이스라엘 백성이 받은 구원

애굽인들이 심판을 받아 통곡의 밤을 보낸 반면,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해 어린 양의 피를 의지한 이스라엘 백성은 구원을 받았습니다. 바로는 모세를 불러 지체하지 말고 애굽 땅을 나가 달라고 호소합니다. 그는 소와 양들도 몰고 가도록 허락합니다. 또한 애굽인들은 자신들이 모아두었던 은금과 패물까지 이스라엘 백성에게 내주었습니다. 그들은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보고 두려움으로 하나님께 예물을 드려야 한다고 생각했을 것입니다. 이처럼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을 구원하시되 그들의 모든 필요를 넉넉히 채우기 위해 애굽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셨습니다. 하나님은 애굽에 재앙을 내리시기 전에 이미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에서 빈손으로 나가지 않을 것이라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그 말씀은 성취되었습니다. 그것은 노예로 살던 이스라엘 백성이 그전에는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풍족함이었을 것입니다. 하나님은 구원의 방편을 받아들인 사람들에게는 풍성한 구원의 은혜를 경험하게 하십니다. 예수님은 이 땅에 오신 목적이 우리에게 생명과 풍성한 삶을 주기 위함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지금까지 죄의 종노릇 하느라 맛볼 수 없었던 이러한 은혜가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와 주인으로 인정하는 사람들에게 열려 있습니다. 이 은혜를 사모함으로 속히 그리스도께로 나아오시기 바랍니다.

이 세상에는 두 가지 종류의 운명이 있습니다. 하나는 하나님을 거역하여 심판을 받는 것이고, 또 다른 하나는 예수님을 믿고 구원받는 것입니다. 애굽에 마지막 재앙이 내린 날 심판과 구원의 두 운명이 나뉜 것처럼 예수님이 오시는 날도 그러한 날이 될 것입니다. 최후의 재앙이 임하기 전에 예수님께로 나아와 풍성한 구원의 은혜와 생명의 축복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필요를 채워 주시는 하나님_출애굽기 16:1-10

1.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엘림에서 떠나 엘림과 시내 산 사이에 있는 신 광야에 이르니 애굽에서 나온 후 둘째 달 십오일이라 2.이스라엘 자손 온 회중이 그 광야에서 모세와 아론을 원망하여 3.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에게 이르되 우리가 애굽 땅에서 고기 가마 곁에 앉아 있던 때와 떡을 배불리 먹던 때에 여호와의 손에 죽었더라면 좋았을 것을 너희가 이 광야로

치료하시는 하나님_출애굽기 15:22-27

22.모세가 홍해에서 이스라엘을 인도하매 그들이 나와서 수르 광야로 들어가서 거기서 사흘길을 걸었으나 물을 얻지 못하고 23.마라에 이르렀더니 그 곳 물이 써서 마시지 못하겠으므로 그 이름을 마라라 하였더라 24.백성이 모세에게 원망하여 이르되 우리가 무엇을 마실까 하매 25.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한 나무를 가리키시니 그가 물에 던

하나님을 기억하라_출애굽기 15:13-21

13.주의 인자하심으로 주께서 구속하신 백성을 인도하시되 주의 힘으로 그들을 주의 거룩한 처소에 들어가게 하시나이다 14.여러 나라가 듣고 떨며 블레셋 주민이 두려움에 잡히며 15.에돔 두령들이 놀라고 모압 영웅이 떨림에 잡히며 가나안 주민이 다 낙담하나이다 16.놀람과 두려움이 그들에게 임하매 주의 팔이 크므로 그들이 돌 같이 침묵하였사오니 여호와여 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