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을 부인하는 자와 시인하는 자_마태복음 26:69-75

69.베드로가 바깥 뜰에 앉았더니 한 여종이 나아와 이르되 너도 갈릴리 사람 예수와 함께 있었도다 하거늘

70.베드로가 모든 사람 앞에서 부인하여 이르되 나는 네가 무슨 말을 하는지 알지 못하겠노라 하며

71.앞문까지 나아가니 다른 여종이 그를 보고 거기 있는 사람들에게 말하되 이 사람은 나사렛 예수와 함께 있었도다 하매

72.베드로가 맹세하고 또 부인하여 이르되 나는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 하더라

73.조금 후에 곁에 섰던 사람들이 나아와 베드로에게 이르되 너도 진실로 그 도당이라 네 말소리가 너를 표명한다 하거늘

74.그가 저주하며 맹세하여 이르되 나는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 하니 곧 닭이 울더라

75.이에 베드로가 예수의 말씀에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 하심이 생각나서 밖에 나가서 심히 통곡하니라


예수님을 부인한 대표적인 사람을 꼽으라면 당연히 베드로를 꼽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는 그 쓰라린 실패로 인해 주저앉지 않았습니다. 베드로의 실패와 승리의 경험을 통해 교훈을 얻어 어떠한 상황에서도 예수님을 주로 고백하고 시인하는 담대한 신앙의 소유자가 되기를 바랍니다.


1. 죽음의 공포 앞에서 예수님을 부인함

예수님이 잡히셨을 때 베드로는 멀리 도망하지 않고 근처에 있었습니다. 상황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알고자 했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이 베드로를 알아보았고, 그가 예수님과 함께 다니던 자라고 증언했습니다. 베드로는 생명에 위협을 느끼고 두려움에 휩싸여 예수님을 알지 못한다고 거짓말을 합니다. 누구라도 생명에 위협을 느끼면 그 순간을 모면하기 위해 거짓말을 할 수 있습니다. 인간적으로 베드로의 행동은 누구나 이해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죽음의 위험에서 벗어나고 싶어 하는 것이 생명체의 본능이기 때문입니다. 아마도 베드로는 그 순간 자신이 무슨 말을 하는지도 모를 정도로 정신적인 공황 상태를 경험했을 것입니다. 다른 제자들도 다를 바 없었습니다. 예수님이 잡히시자 모두 위험을 피해 도망쳤습니다. 예수님이 베드로에게 “닭 울기 전에 네가 나를 세 번 부인할 것이라”고 예고하셨을 때 베드로와 제자들은 주와 함께 죽을지언정 주를 부인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장담했습니다. 베드로는 닭이 울자 그 생각이 나서 심히 통곡합니다. 생명의 위협 앞에서 예수님을 세 번이나 부인한 것이 너무나 부끄러웠을 것입니다. 성도는 언제나 자신이 얼마나 나약한 존재인지를 인식하고 자만하지 말아야 합니다. 그리고 자신의 연약함을 인정하고 주님께 도움을 구해야 합니다. 베드로가 성령의 도우심으로 예수님에 대한 바른 신앙고백을 할 수 있었듯이 성령의 도우심을 입어야만 죽음을 무릅쓰는 담대한 신앙을 가질 수 있습니다.


2. 믿음으로 예수님을 시인함

베드로와 제자들은 예수님이 십자가 고난을 당하시는 과정에서 자신들의 바닥을 보았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자신들이 무슨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될 수 있겠느냐고 자책하며 다시 물고기를 잡으러 갑니다(요 21:3). 예수님은 그들에게 찾아가셔서 그들을 만나시고 함께 식사를 하시며 그들의 상한 마음을 치유하십니다. 특히 베드로에게 “나를 사랑하느냐”라고 세 번 반복해 물으셨고, 베드로는 주를 사랑한다고 고백합니다. 예수님은 당신을 세 번 부인했던 베드로를 용서하시고 그에게 “내 양을 먹이라”는 사명을 맡기십니다. 베드로와 제자들은 부활하신 예수님께 복음 전도의 사명을 부여받고 약속하신 성령을 받은 후에 그 사명을 위해 살다가 그 사명 때문에 순교 당합니다. 예수님의 십자가 구속의 은혜를 입고 성령의 능력으로 무장하자 그들은 더 이상 이전에 나약했던 겁쟁이들이 아니었습니다. 죽음의 공포를 이겨내고 기꺼이 순교의 자리에 나아갈 수 있는 담대한 믿음을 가진 자들이 되었습니다. 이와같이 죽음으로도 제어할 수 없는 믿음의 사람들에 대해 성경은 세상이 감당할 수 없는 사람들이라고 말씀합니다(히 11:38). 예수님은 “누구든지 사람 앞에서 나를 시인하면 나도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 앞에서 그를 시인할 것”(10:32)이라고 말씀하십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어떤 위협 앞에서도 예수님을 부인하지 않고 시인하는 담대한 믿음을 달라고 간구해야 합니다. 그 믿음으로 세상을 이기고 사람들 앞에서 예수님을 시인함으로 마지막 날에 영원한 하나님 나라의 영광 가운데 들어가야 합니다(계 3:5).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롬 10:10)는 말씀대로 우리는 악한 세상에서 예수님을 시인하는 담대한 믿음으로 승리해야 합니다. 우리는 세상이 감당할 수 없는 자들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교회가 택해야 할 올바른 길_디모데전서 2:1-15

1 그러므로 내가 첫째로 권하노니 모든 사람을 위하여 간구와 기도와 도고와 감사를 하되 2 임금들과 높은 지위에 있는 모든 사람을 위하여 하라 이는 우리가 모든 경건과 단정함으로 고요하고 평안한 생활을 하려 함이라 3 이것이 우리 구주 하나님 앞에 선하고 받으실 만한 것이니 4 하나님은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으며 진리를 아는 데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5

사역자의 자격_디모데전서 1:12-20

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13 내가 전에는 비방자요 박해자요 폭행자였으나 도리어 긍휼을 입은 것은 내가 믿지 아니할 때에 알지 못하고 행하였음이라 14 우리 주의 은혜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과 사랑과 함께 넘치도록 풍성하였도다 15 미쁘다 모든 사람이 받을 만한 이 말

참아들에게 보내는 편지_디모데전서 1:1-11

1 우리 구주 하나님과 우리의 소망이신 그리스도 예수의 명령을 따라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 된 바울은 2 믿음 안에서 참 아들 된 디모데에게 편지하노니 하나님 아버지와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로부터 은혜와 긍휼과 평강이 네게 있을지어다 3 내가 마게도냐로 갈 때에 너를 권하여 에베소에 머물라 한 것은 어떤 사람들을 명하여 다른 교훈을 가르치지 말며 4 신화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