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왕으로 오신 그리스도를 대하는 자세_마태복음 2:1-12

1 헤롯 왕 때에 예수께서 유대 베들레헴에서 나시매 동방으로부터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말하되

2 유대인의 왕으로 나신 이가 어디 계시냐 우리가 동방에서 그의 별을 보고 그에게 경배하러 왔노라 하니

3 헤롯 왕과 온 예루살렘이 듣고 소동한지라

4 왕이 모든 대제사장과 백성의 서기관들을 모아 그리스도가 어디서 나겠느냐 물으니

5 이르되 유대 베들레헴이오니 이는 선지자로 이렇게 기록된 바

6 또 유대 땅 베들레헴아 너는 유대 고을 중에서 가장 작지 아니하도다 네게서 한 다스리는 자가 나와서 내 백성 이스라엘의 목자가 되리라 하였음이니이다

7 이에 헤롯이 가만히 박사들을 불러 별이 나타난 때를 자세히 묻고

8 베들레헴으로 보내며 이르되 가서 아기에 대하여 자세히 알아보고 찾거든 내게 고하여 나도 가서 그에게 경배하게 하라

9 박사들이 왕의 말을 듣고 갈새 동방에서 보던 그 별이 문득 앞서 인도하여 가다가 아기 있는 곳 위에 머물러 서 있는지라

10 그들이 별을 보고 매우 크게 기뻐하고 기뻐하더라

11 집에 들어가 아기와 그의 어머니 마리아가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엎드려 아기께 경배하고 보배합을 열어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예물로 드리니라

12 그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 지시하심을 받아 다른 길로 고국에 돌아가니라

마태복음은 예수님을 왕으로 오신 메시아로 소개합니다. 그래서 서두에 예수님의 족보를 기록하며 “아브라함과 다윗의 자손 예수 그리스도의 세계라”(마 1:1)고 선포합니다. 그리고 본문은 두 종류의 사람들, 즉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경배하는 사람들과 예수님을 외면하고 심지어는 죽이려 한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이를 통해 성탄절을 맞이한 우리의 모습을 돌아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예수님은 유대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셨습니다(1절). 왕으로 오셨지만 그분이 태어나신 곳은 예루살렘이 아닌 다윗의 고향이자 유대의 작은 도시 베들레헴이었습니다. 그래서 당시 사람들은 예수님의 나심을 알아차리지 못했습니다. 사람들의 시선은 늘 큰 것을 향하고, 작고 미약한 것에는 머물지 않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눈에 보이는 세상의 왕으로 군림하기 위해 오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 나라의 왕으로 오셨습니다. 마음의 왕좌를 온전히 예수님께 내어 드리는 크리스마스가 되길 바랍니다.

누가복음은 아기 예수님이 탄생했을 때 목자들이 찾아와 경배한 사실을 소개합니다. 그러나 마태복음은 예수님의 족보에 이방 여인들을 등장시킨 것처럼, 이방인인 동방의 박사들이 아기 예수님께 경배하기 위해 먼 길을 찾아온 사실을 소개합니다(1〜2절). 이는 예수님이 유대인의 왕이 아니라 만왕의 왕, 온 인류를 구원하실 메시아로 이 땅에 오셨음을 나타냅니다. 우리가 예수님을 왕으로 섬길 수 있는 것은 그분이 만왕의 왕으로 오셨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예수님의 백성으로서 온 세상에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해야 합니다.

동방의 박사들은 별을 따라 먼 길을 마다하지 않고 달려왔지만, 대제사장과 서기관들은 메시아가 태어날 장소를 알면서도 찾으려 하지 않았습니다(4〜6절). 메시아의 탄생에 관한 예언을 동방의 박사들에게 알려 주면서도 정작 그들은 메시아의 탄생 소식에 아무런 반응도 없었던 것입니다. 우리는 예수님의 재림을 기다리는 자들입니다. 다시 오실 주님에 대한 약속의 말씀을 기억하고 기대하며 기다리는 삶의 모습이 우리에게 있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헤롯은 동방의 박사들을 불러 별이 나타난 때를 물으면서 자신도 찾아가 경배하려 하니 아기를 찾으면 알려 달라고 말합니다(7〜8절). 그의 거짓과 위선이 얼마나 음흉하며 간교한지를 분명히 보여 줍니다. 그는 자신의 정적을 없애는 데만 온통 마음이 쏠려 있었습니다. 주님은 우리에게 신앙의 동기와 이유를 물으십니다. 진정 나를 위한 것인지 아니면 주를 위한 것인지 스스로에게 물으며 우리의 마음 중심이 주님을 향해 온전하게 서 있기를 바랍니다.

동방의 박사들은 아기 예수님께 나아가 경배하고 보배합을 열어 예물을 드립니다(11절). 황금과 유향과 몰약은 왕이나 높은 지위의 사람에게 모든 존경을 담아 드리는 예물이었습니다. 동방의 박사들은 만왕의 왕이신 예수 그리스도께 경배하기 위해 가장 귀중한 것을 준비한 것입니다.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심은 놀라운 구원의 선물을 주시기 위함입니다. 그 선물을 받은 우리는 주님께 나아갈 때 우리에게 가장 귀한 것을 기쁘게 드릴 수 있어야 합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왕이십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삶에서 자신이 왕이 되기를 멈추고, 내게 있는 모든 것은 내 것이라 주장하지 말고, 오직 예수님만이 나의 왕, 나의 모든 것의 주인임을 고백하는 복된 성도가 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1 view

Recent Posts

See All

1 베냐민 지파에 기스라 이름하는 유력한 사람이 있으니 그는 아비엘의 아들이요 스롤의 손자요 베고랏의 증손이요 아비아의 현손이며 베냐민 사람이더라 2 기스에게 아들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사울이요 준수한 소년이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그보다 더 준수한 자가 없고 키는 모든 백성보다 어깨 위만큼 더 컸더라 3 사울의 아버지 기스가 암나귀들을 잃고 그의 아들 사울

10 사무엘이 왕을 요구하는 백성에게 여호와의 모든 말씀을 말하여 11 이르되 너희를 다스릴 왕의 제도는 이러하니라 그가 너희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의 병거와 말을 어거하게 하리니 그들이 그 병거 앞에서 달릴 것이며 12 그가 또 너희의 아들들을 천부장과 오십부장을 삼을 것이며 자기 밭을 갈게 하고 자기 추수를 하게 할 것이며 자기 무기와 병거의 장비도 만들

1 사무엘이 늙으매 그의 아들들을 이스라엘 사사로 삼으니 2 장자의 이름은 요엘이요 차자의 이름은 아비야라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사사가 되니라 3 그의 아들들이 자기 아버지의 행위를 따르지 아니하고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하니라 4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모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에게 나아가서 5 그에게 이르되 보소서 당신은 늙고 당신의 아들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