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위기의 순간에 바라보는 하나님의 약속_창세기 32:1-12

1 야곱이 길을 가는데 하나님의 사자들이 그를 만난지라

2 야곱이 그들을 볼 때에 이르기를 이는 하나님의 군대라 하고 그 땅 이름을 마하나임이라 하였더라

3 야곱이 세일 땅 에돔 들에 있는 형 에서에게로 자기보다 앞서 사자들을 보내며

4 그들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너희는 내 주 에서에게 이같이 말하라 주의 종 야곱이 이같이 말하기를 내가 라반과 함께 거류하며 지금까지 머물러 있었사오며

5 내게 소와 나귀와 양 떼와 노비가 있으므로 사람을 보내어 내 주께 알리고 내 주께 은혜 받기를 원하나이다 하라 하였더니

6 사자들이 야곱에게 돌아와 이르되 우리가 주인의 형 에서에게 이른즉 그가 사백 명을 거느리고 주인을 만나려고 오더이다

7 야곱이 심히 두렵고 답답하여 자기와 함께 한 동행자와 양과 소와 낙타를 두 떼로 나누고

8 이르되 에서가 와서 한 떼를 치면 남은 한 떼는 피하리라 하고

9 야곱이 또 이르되 내 조부 아브라함의 하나님, 내 아버지 이삭의 하나님 여호와여 주께서 전에 내게 명하시기를 네 고향, 네 족속에게로 돌아가라 내가 네게 은혜를 베풀리라 하셨나이다

10 나는 주께서 주의 종에게 베푸신 모든 은총과 모든 진실하심을 조금도 감당할 수 없사오나 내가 내 지팡이만 가지고 이 요단을 건넜더니 지금은 두 떼나 이루었나이다

11 내가 주께 간구하오니 내 형의 손에서, 에서의 손에서 나를 건져내시옵소서 내가 그를 두려워함은 그가 와서 나와 내 처자들을 칠까 겁이 나기 때문이니이다

12 주께서 말씀하시기를 내가 반드시 네게 은혜를 베풀어 네 씨로 바다의 셀 수 없는 모래와 같이 많게 하리라 하셨나이다

보통 ‘산 넘어 산’이라는 말을 합니다. 한 사람이 겪는 시련과 역경이 끊이지 않는다는 의미입니다. 그런 순간에 하나님은 그 산을 넘어가게 하십니다. 오늘 야곱의 경우가 그렇습니다. 복수심에 찬 형 에서를 대면해야 했던 야곱은 하나님의 약속을 떠올리며 기도합니다.

야곱이 귀향길에 올랐을 때, 하나님의 사자들 곧 하나님의 군대가 그를 만납니다(1〜2절). 이에 야곱은 그곳을 ‘마하나임’이라고 부릅니다. 여기 나타난 하나님의 사자들은 야곱의 귀향을 호위하는 천상의 군대를 가리킵니다. 하나님은 ‘고향으로 돌아가라’는 명령을 주셨을 뿐 아니라, 그 명령이 실행되도록 도우셨습니다. 하나님의 사자들은 불안과 두려움에 떨고 있는 야곱에게 위로와 용기를 주는 존재들입니다. 하나님은 이 세상에서 순례의 길을 가는 우리를 홀로 두지 않고 항상 지켜 주십니다.

야곱은 에서에게 사자를 먼저 보내 자신의 귀향 소식을 알립니다(3〜4절). 형의 호의를 기대하는 마음으로 사절단을 먼저 보낸 것입니다. 야곱은 에서를 ‘내 주’라고 부르고 ‘내 주께 은혜 받기를 원합니다’라는 전갈을 보냅니다(5절). 이는 형제지간이 아닌, 주종관계의 질서 안에서 자신을 종으로 받아 달라는 전략적 수사입니다. 이렇게 야곱은 이제까지 살아온 방식대로 에서의 마음을 누그러뜨리기 위해 인위적인 조치를 강구했습니다. 그러나 사람의 마음을 바꾸는 일은 물질 공세로 되지 않습니다. 다만 하나님의 역사로만 가능합니다.

사자들은 에서가 400명의 남자를 데리고 야곱을 만나러 온다는 소식을 전합니다(6절). 이는 아주 불길한 내용입니다. 야곱은 두렵고 답답하여 나름대로 꾀를 냅니다(7〜8절). 그는 20년 만에 이루어지는 형과의 상봉을 기뻐할 수 없었습니다. 과거에 거짓말과 속임수로 장자의 명분을 빼앗은 일로 형 에서가 보복할까 두려웠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거짓과 불의함은 저절로 없어지지 않습니다. 하나님을 두려워하여 정직하게 회개하는 것이 최선의 해결책입니다.

불안과 공포 속에서 야곱은 허겁지겁 기도하기 시작합니다. 아브라함의 하나님, 이삭의 하나님 여호와를 부르면서 고향으로 돌아가라 하셨던 명령을 언급합니다. 또 지금까지 자신을 기적적인 번성으로 이끄신 것을 회고하면서 자신과 처자들을 구해 주실 것을 간구합니다(9〜11절). 하나님은 우리를 환난에서 구원하시고, 어떤 상황에서도 능히 우리를 도우십니다(시 50:15). 능력의 하나님께 기도하십시오. 문제는 우리가 기도하지 않는 데 있습니다.

야곱은 자신이 죽지 않고 살아남아 ‘네 씨로 바다의 셀 수 없는 모래와 같이 많게 하리라’는 하나님의 약속이 성취되게 해 달라고 간청합니다(12절). 이는 자신이 언약상속자임을 주장하며 하나님께 그 언약을 상기시킴으로 응답을 얻으려고 한 것입니다. 야곱은 숱한 환난과 연단을 거친 후에 자신이 세상 만민에게 복과 구원을 주시려는 하나님의 도구임을 인식했습니다. 인생을 하나님의 시야로 바라보십시오. 우리에게 복을 내리시는 하나님은 또한 우리를 통해 온 세상 만민에게 복을 주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살면서 우리는 두려움과 절망에 빠지곤 합니다. 이는 우리가 육신의 눈으로만 세상을 바라보기 때문입니다. 고난과 위기가 우리를 둘러쌌을 때에도 우리와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믿음의 눈으로 바라보십시오. 하나님의 구원을 바라며 용기를 내어 승리의 기쁨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다윗이 그 마음에 생각하기를 내가 후일에는 사울의 손에 붙잡히리니 블레셋 사람들의 땅으로 피하여 들어가는 것이 좋으리로다 사울이 이스라엘 온 영토 내에서 다시 나를 찾다가 단념하리니 내가 그의 손에서 벗어나리라 하고 2 다윗이 일어나 함께 있는 사람 육백 명과 더불어 가드 왕 마옥의 아들 아기스에게로 건너가니라 3 다윗과 그의 사람들이 저마다 가족을 거

13 이에 다윗이 건너편으로 가서 멀리 산 꼭대기에 서니 거리가 멀더라 14 다윗이 백성과 넬의 아들 아브넬을 대하여 외쳐 이르되 아브넬아 너는 대답하지 아니하느냐 하니 아브넬이 대답하여 이르되 왕을 부르는 너는 누구냐 하더라 15 다윗이 아브넬에게 이르되 네가 용사가 아니냐 이스라엘 가운데에 너 같은 자가 누구냐 그러한데 네가 어찌하여 네 주 왕을 보호하

1 십 사람이 기브아에 와서 사울에게 말하여 이르되 다윗이 광야 앞 하길라 산에 숨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매 2 사울이 일어나 십 광야에서 다윗을 찾으려고 이스라엘에서 택한 사람 삼천 명과 함께 십 광야로 내려가서 3 사울이 광야 앞 하길라 산 길 가에 진 치니라 다윗이 광야에 있더니 사울이 자기를 따라 광야로 들어옴을 알고 4 이에 다윗이 정탐꾼을 보내어 사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