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변곡점이 된 기도_창세기 32:21-32

21 그 예물은 그에 앞서 보내고 그는 무리 가운데서 밤을 지내다가

22 밤에 일어나 두 아내와 두 여종과 열한 아들을 인도하여 얍복 나루를 건널새

23 그들을 인도하여 시내를 건너가게 하며 그의 소유도 건너가게 하고

24 야곱은 홀로 남았더니 어떤 사람이 날이 새도록 야곱과 씨름하다가

25 자기가 야곱을 이기지 못함을 보고 그가 야곱의 허벅지 관절을 치매 야곱의 허벅지 관절이 그 사람과 씨름할 때에 어긋났더라

26 그가 이르되 날이 새려하니 나로 가게 하라 야곱이 이르되 당신이 내게 축복하지 아니하면 가게 하지 아니하겠나이다

27 그 사람이 그에게 이르되 네 이름이 무엇이냐 그가 이르되 야곱이니이다

28 그가 이르되 네 이름을 다시는 야곱이라 부를 것이 아니요 이스라엘이라 부를 것이니 이는 네가 하나님과 및 사람들과 겨루어 이겼음이니라

29 야곱이 청하여 이르되 당신의 이름을 알려주소서 그 사람이 이르되 어찌하여 내 이름을 묻느냐 하고 거기서 야곱에게 축복한지라

30 그러므로 야곱이 그 곳 이름을 브니엘이라 하였으니 그가 이르기를 내가 하나님과 대면하여 보았으나 내 생명이 보전되었다 함이더라

31 그가 브니엘을 지날 때에 해가 돋았고 그의 허벅다리로 말미암아 절었더라

32 그 사람이 야곱의 허벅지 관절에 있는 둔부의 힘줄을 쳤으므로 이스라엘 사람들이 지금까지 허벅지 관절에 있는 둔부의 힘줄을 먹지 아니하더라

수학에서 굴곡의 방향이 바뀌는 곡선 위의 점을 ‘변곡점’이라고 합니다. 인생의 변곡점이란 그동안 익숙하게 지내다가 새로운 환경이나 사람 혹은 하나님을 만나 굴곡이 생기는 한 사건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오늘 야곱은 얍복 강에서 인생의 변곡점을 맞습니다.

야곱은 선물 사절단이 모두 얍복 강을 건넌 밤에도 강을 건너지 못하고 장막에 머물러 있었습니다(21절). 야곱은 식솔들을 인도하여 얍복 나루를 건너게 했지만 본인은 강을 건너지 않고 홀로 남습니다(22〜23절). 야곱의 이런 모습은 그가 얼마나 걱정하며 두려워하고 있는지를 보여 줍니다. 우리는 세상의 문제 앞에 약해지고 두려움을 갖습니다. 그럴 때 우리는 목소리를 높여 하나님께 부르짖어 기도해야 합니다.

야곱은 홀로 남았다가 어떤 사람의 도발을 받아 날이 새도록 씨름을 합니다(24절). 아마도 야곱은 형 에서의 손에서 자신을 구해 달라고 간절히 기도하려고 홀로 남았을 것입니다. 그 기도는 하나님을 향해 영적 씨름을 하는 듯한 치열한 몸부림이었을 것입니다. 그러는 중에 신비한 존재가 자신을 쓰러뜨리려고 씨름을 걸어왔고, 그에 응수하여 밤새도록 씨름을 한 것입니다. 우리 역시 문제를 두고 씨름하듯 하나님께 매달려 하나님의 도우심을 처절하고 필사적으로 간구해야 합니다.

그 신비한 씨름꾼은 자신이 야곱을 이기지 못하자 그의 허벅지 관절을 쳐 위골시킵니다(25절). 날이 샐 때에 그 사람이 ‘나를 놓아 달라’고 하자, 야곱은 자신을 축복하지 않으면 가게 하지 않겠다고 응수합니다(26절). 그러자 그는 야곱에게 ‘네 이름이 무엇이냐’고 묻고 ‘나는 야곱입니다’라는 대답을 듣습니다(27절). 야곱의 이름은‘속이는 자’입니다. 지금까지 그는 늘 남과 경쟁하며 인생을 살아왔습니다. 야곱은 그동안 지지 않으려고 부단히 노력했지만 그것이 하나님의 복을 대체할 수 없음을 깊이 깨닫습니다. 하나님의 복은 사람이 스스로 이루려는 힘, 곧 뼈가 부서지는 순간에 찾아옵니다(약 4:10).

야곱의 허벅지 관절을 내리친 씨름꾼은 야곱 대신에 ‘이스라엘’이라는 이름을 줍니다(28절). ‘이스라엘’이라는 뜻은 ‘하나님 및 사람들과 겨루어 이긴 자’입니다. 이 말은 야곱이 이제 하나님의 복을 받는 것을 최고의 가치로 여긴다는 의미입니다. 뼈가 어긋나는 고통이 복을 받는 조건이 된 것입니다(29절). 결국 야곱은 얍복 나루터에서 인생의 변곡점을 맞습니다. 교만과 아집이 깨지는 고통을 겪은 뒤 우리는 새로운 존재로 변화됩니다.

야곱은 그곳 지명을 브니엘, 즉 ‘하나님의 얼굴’이라고 짓습니다(30절). 옛 자아가 붕괴된 그 밤에 하나님의 얼굴을 보고도 생명이 보전된 일에 감격합니다. 비록 그는 다리를 절게 되었지만(31절) 영적 각성을 통해 이제 하나님과 같이 길을 걷는 자로 새로운 인생을 시작합니다. 사람을 이기고 속여 부유하고 강해지려는 사람은 하나님을 만난 후 자기를 부인하는 자로 겸손하게 변화되어야 합니다.

야곱은 얍복 강에서 하나님을 만난 후 새 인생을 살게 되었습니다. 그는 뼈가 위골되어 절름발이가 되었지만 불안과 공포로 가득 찬 밤을 지나 돋는 해처럼 새롭고 복된 인생의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우리의 힘이 부서져 하나님과 함께 걸어가는 신앙 여정의 변곡점이 있기를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9 부당하게 나의 원수된 자가 나로 말미암아 기뻐하지 못하게 하시며 까닭 없이 나를 미워하는 자들이 서로 눈짓하지 못하게 하소서 20 무릇 그들은 화평을 말하지 아니하고 오히려 평안히 땅에 사는 자들을 거짓말로 모략하며 21 또 그들이 나를 향하여 입을 크게 벌리고 하하 우리가 목격하였다 하나이다 22 여호와여 주께서 이를 보셨사오니 잠잠하지 마옵소서 주

1 여호와여 나와 다투는 자와 다투시고 나와 싸우는 자와 싸우소서 2 방패와 손 방패를 잡으시고 일어나 나를 도우소서 3 창을 빼사 나를 쫓는 자의 길을 막으시고 또 내 영혼에게 나는 네 구원이라 이르소서 4 내 생명을 찾는 자들이 부끄러워 수치를 당하게 하시며 나를 상해하려 하는 자들이 물러가 낭패를 당하게 하소서 5 그들을 바람 앞에 겨와 같게 하시고

11 너희 자녀들아 와서 내 말을 들으라 내가 여호와를 경외하는 법을 너희에게 가르치리로다 12 생명을 사모하고 연수를 사랑하여 복 받기를 원하는 사람이 누구뇨 13 네 혀를 악에서 금하며 네 입술을 거짓말에서 금할지어다 14 악을 버리고 선을 행하며 화평을 찾아 따를지어다 15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의 귀는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