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된 기도와 바른 기도_예레미야 37:1-10

1.요시야의 아들 시드기야가 여호야김의 아들 고니야의 뒤를 이어 왕이 되었으니 이는 바벨론의 느부갓네살 왕이 그를 유다 땅의 왕으로 삼음이었더라

2.그와 그의 신하와 그의 땅 백성이 여호와께서 선지자 예레미야에게 하신 말씀을 듣지 아니하니라

3.시드기야 왕이 셀레먀의 아들 여후갈과 마아세야의 아들 제사장 스바냐를 선지자 예레미야에게 보내 청하되 너는 우리를 위하여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기도하라 하였으니

4.그 때에 예레미야가 갇히지 아니하였으므로 백성 가운데 출입하는 중이었더라

5.바로의 군대가 애굽에서 나오매 예루살렘을 에워쌌던 갈대아인이 그 소문을 듣고 예루살렘에서 떠났더라

6.여호와의 말씀이 선지자 예레미야에게 임하여 이르시되

7.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너희를 보내어 내게 구하게 한 유다의 왕에게 아뢰라 너희를 도우려고 나왔던 바로의 군대는 자기 땅 애굽으로 돌아가겠고

8.갈대아인이 다시 와서 이 성을 쳐서 빼앗아 불사르리라

9.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너희는 스스로 속여 말하기를 갈대아인이 반드시 우리를 떠나리라 하지 말라 그들이 떠나지 아니하리라

10.가령 너희가 너희를 치는 갈대아인의 온 군대를 쳐서 그 중에 부상자만 남긴다 할지라도 그들이 각기 장막에서 일어나 이 성을 불사르리라

불교 신자나 기독교인이나 기도하는 내용은 비슷하다는 말이 있습니다. 모두 자기 욕망을 구하는 기도이기 때문입니다. 말씀을 통해 바른 기도가 어떤 것인지를 배우고, 바른 기도로 하나님의 응답을 누리는 성도가 되기를 바랍니다.

1. 정욕을 위한 잘못된 기도

예레미야는 하나님이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에게 유다를 넘기셨으니 유다 왕과 백성이 살길은 느부갓네살 왕에게 항복하는 것이라고 선포했습니다. 그러나 시드기야는 예레미야의 예언을 무시했고, 애굽의 힘을 의지해 바벨론을 물리치려 했습니다. 또한, 바로의 군대가 예루살렘을 향해 출정하던 때에 예레미야에게 사람을 보내 자신들을 위해 하나님께 기도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그런데 이 요청은 하나님의 뜻을 묻고자 함이 아니었습니다. 애굽의 힘을 이용해 바벨론을 물리치려는 계획이 성공할 것이라는 대답을 듣고 싶었을 뿐입니다. 이미 선포된 하나님의 말씀을 거부하고 자신의 계획을 위해 기도를 요청하는 것은 하나님을 섬기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도구로 이용하려는 교만한 행위입니다. 현재 우리의 기도 중에도 이렇게 잘못된 동기와 목적으로 드리는 잘못된 기도가 적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에는 관심이 없고 오직 자신의 욕심을 따라 계획을 세워 놓고 그 계획이 성공하도록 도와 달라고 촉구하는 것은 잘못된 기도입니다. 우리가 드리는 기도 중에 내 욕심에 따라 구하는 기도가 어떤 것인지 생각해 보고, 주님의 뜻대로 구하는 기도로 바꾸시기 바랍니다.

2. 잘못된 기도에 대한 하나님의 응답

하나님의 말씀에 불순종하는 자가 잘못된 기도를 드리면 하나님의 응답은 이미 정해져 있습니다. 그들이 원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과 다르니 원하는 응답을 받을 수 없는 것이 당연합니다. 역사는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뜻대로 이루어지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결국 바벨론 군대가 예루살렘을 점령하고 불사를 것이라고 선언하십니다. 시드기야 왕과 유다 백성이 이미 선포된 하나님의 예언을 무시하고 스스로를 속여 바벨론 군대가 예루살렘을 떠날 것이라는 믿음은 헛되고 거짓된 것으로, 그들에게 비참한 결말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기도의 동기부터 잘못된 것이었기에 그 결과는 부정적일 수밖에 없었던 것입니다. 성도는 하나님이 기쁨으로 응답하실만한 바른 기도를 드려야 합니다.

3. 주님께 응답을 약속받은 바른 가도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기도에 대해 가르치실 때 “너희가 내 안에 거하고 내 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원하는 대로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요 15:7)고 분명히 말씀하셨습니다. 기도는 자신의 뜻을 이루기 위해 하나님께 구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는데 자신을 드리는 행위입니다. 예수님은 십자가를 지시기에 앞서 “내 원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원대로 되기를 원하나이다”(눅 22:42)라고 간구하심으로 기도의 원리를 몸소 보여 주셨습니다. 하나님을 설득해서 자신의 뜻을 관철시키려고 기도하는 잘못된 태도를 버려야 합니다. 도리어 하나님의 뜻을 묻고 하나님의 뜻을 깨달아 그 뜻을 이루기 위해 자신의 욕심을 버리는 과정이 참된 기도임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은 그러한 기도에 기쁘게 응답하실 것입니다.

기도의 내용을 보면 믿음의 수준을 알 수 있습니다. 자기를 부인하고 하나님을 자기 삶의 주권자로 인정하는 성도의 기도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며 응답의 복을 받게 됩니다. 모든 일에 “아버지의 뜻대로 되기를 원하나이다”라는 주님의 기도를 본받는 성도가 되기를 축복합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세상의 모든 헛된 것_예레미야 49:23-39

23.다메섹에 대한 말씀이라 하맛과 아르밧이 수치를 당하리니 이는 흉한 소문을 듣고 낙담함이니라 바닷가에서 비틀거리며 평안이 없도다 24.다메섹이 피곤하여 몸을 돌이켜 달아나려 하니 떨림이 그를 움켜잡고 해산하는 여인 같이 고통과 슬픔이 그를 사로잡았도다 25.어찌하여 찬송의 성읍, 나의 즐거운 성읍이 버린 것이 되었느냐 26.이는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니

에돔을 향한 하나님의 심판 예언_예레미야 49:7-22

7. 에돔에 대한 말씀이라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데만에 다시는 지혜가 없게 되었느냐 명철한 자에게 책략이 끊어졌느냐 그들의 지혜가 없어졌느냐 8.드단 주민아 돌이켜 도망할지어다 깊은 곳에 숨을지어다 내가 에서의 재난을 그에게 닥치게 하여 그를 벌할 때가 이르게 하리로다 9.포도를 거두는 자들이 네게 이르면 약간의 열매도 남기지 아니하겠고

이방을 향한 하나님의 예언_예레미야 49:1-6

1.암몬 자손에 대한 말씀이라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이스라엘이 자식이 없느냐 상속자가 없느냐 말감이 갓을 점령하며 그 백성이 그 성읍들에 사는 것은 어찌 됨이냐 2.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그러므로 보라 날이 이르리니 내가 전쟁 소리로 암몬 자손의 랍바에 들리게 할 것이라 랍바는 폐허더미 언덕이 되겠고 그 마을들은 불에 탈 것이며 그 때에 이스라엘은

  • Facebook
  • YouTube

Hanmaum Korean Presbyterian Church

714∙357∙0042. 2 Main Street, Johnson City, NY 13790. hanmaum.pch@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