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죄로 징계당할 때 진실하게 기도하십시오_시편 38:1-22

죄로 징계당할 때 진실하게 기도하십시오_시편 38:1-22

1 여호와여 주의 노하심으로 나를 책망하지 마시고 주의 분노하심으로 나를 징계하지 마소서

2 주의 화살이 나를 찌르고 주의 손이 나를 심히 누르시나이다

3 주의 진노로 말미암아 내 살에 성한 곳이 없사오며 나의 죄로 말미암아 내 뼈에 평안함이 없나이다

4 내 죄악이 내 머리에 넘쳐서 무거운 짐 같으니 내가 감당할 수 없나이다

5 내 상처가 썩어 악취가 나오니 내가 우매한 까닭이로소이다

6 내가 아프고 심히 구부러졌으며 종일토록 슬픔 중에 다니나이다

7 내 허리에 열기가 가득하고 내 살에 성한 곳이 없나이다

8 내가 피곤하고 심히 상하였으매 마음이 불안하여 신음하나이다

9 주여 나의 모든 소원이 주 앞에 있사오며 나의 탄식이 주 앞에 감추이지 아니하나이다

10 내 심장이 뛰고 내 기력이 쇠하여 내 눈의 빛도 나를 떠났나이다

11 내가 사랑하는 자와 내 친구들이 내 상처를 멀리하고 내 친척들도 멀리 섰나이다

12 내 생명을 찾는 자가 올무를 놓고 나를 해하려는 자가 괴악한 일을 말하여 종일토록 음모를 꾸미오나

13 나는 못 듣는 자 같이 듣지 아니하고 말 못하는 자 같이 입을 열지 아니하오니

14 나는 듣지 못하는 자 같아서 내 입에는 반박할 말이 없나이다

15 여호와여 내가 주를 바랐사오니 내 주 하나님이 내게 응답하시리이다

16 내가 말하기를 두렵건대 그들이 나 때문에 기뻐하며 내가 실족할 때에 나를 향하여 스스로 교만할까 하였나이다

17 내가 넘어지게 되었고 나의 근심이 항상 내 앞에 있사오니

18 내 죄악을 아뢰고 내 죄를 슬퍼함이니이다

19 내 원수가 활발하며 강하고 부당하게 나를 미워하는 자가 많으며

20 또 악으로 선을 대신하는 자들이 내가 선을 따른다는 것 때문에 나를 대적하나이다

21 여호와여 나를 버리지 마소서 나의 하나님이여 나를 멀리하지 마소서

22 속히 나를 도우소서 주 나의 구원이시여

누구라도 죄를 짓는 일을 가볍게 취급해서는 안 됩니다. 하나님은 성도의 죄를 반드시 징계하십니다. 그때 징계받는 자는 자신의 죄를 하나님 앞에 진실하게 고백해야 합니다. 오늘 다윗은 주의 징계로 인해 겪는 고통과 질병을 호소하면서 그 원인인 죄를 참회하고 있습니다.

다윗은 죄로 인해 고통당하고 있음을 깨닫고 하나님께 구원을 호소합니다(1절). 그는 그 고통이 몸을 찌르는 화살 같다고 말합니다(2절). 주의 진노로 인해 살과 뼈가 모두 상처받아 마음의 평안까지 빼앗긴 상태입니다(3절). 그는 죄악이 무거운 짐 같아 감당할 수 없다고 말합니다(4절). 이처럼 죄의 대가는 무겁고 고통스럽습니다.

다윗은 하나님의 징계가 가져오는 파괴적인 결과를 생생하게 묘사합니다. 그는 자신의 상처가 썩어 악취가 나는 것이 자신의 우매함 때문이라고 탄식합니다(5절). 이는 죄의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 방치하여 그 죄로 인해 영혼이 썩어 곪아 터졌음을 말합니다. 그는 육체적·정신적 고통을 모두 겪습니다. 그는 슬픔 중에 다니고 열도 나며, 극도의 불안도 느낍니다(6~9절). 심장이 마구 뛰고 기력이 쇠하며 안색이 창백합니다(10절). 이처럼 죄를 회개하지 않으면 영혼과 육신이 치명적 상태에 이를 수 있습니다. 주님께 상처를 보이고 치료를 요청하십시오. 회개를 미루는 것은 상처를 키워 죽음에 이르는 어리석은 선택입니다.

다윗의 친구들은 그를 멀리합니다(11절). 원수들은 그에게 올무를 놓으며 그가 연약한 틈을 타서 그를 이용하려고 합니다(12절). 그러나 그는 묻거나 반박하지 않습니다. 듣는 것도, 말하는 것도 하지 못할 만큼 괴롭기 때문입니다(13〜14절). 대신에 그는 자신의 불행을 기뻐하는 자들 앞에서 인내하면서 하나님의 응답을 기다립니다(15〜16절). 우리 역시 어려운 중에 친구들이 배신하고 원수들이 비난하면 괴로울 것입니다. 그럴 때 귀와 입을 닫고 하나님께 나아가야 합니다. 우리가 참으로 믿고 의지할 분은 영원히 변치 않으시는 하나님밖에 없습니다.

다윗은 이제 자신의 죄악을 고백하기로 합니다(17〜18절). 비록 자신은 죄 때문에 고난을 당하고 있지만, 원수들은 선을 행한다는 이유로 자신을 미워한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19〜20절). 그는 자신을 공격하는 자들에게는 아무 잘못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징계 아래에서 자신이 고통당하고 있음을 알기에 자신의 죄악을 심히 슬퍼하고 회개하는 것입니다. 이처럼 우리도 악한 도모에 휩쓸리지 말고 자신의 모습에 집중해 기도해야 합니다. 정직하게 자신의 죄악을 인정하고 슬퍼하며 눈물로 용서를 구할 때 하나님은 용서와 회복의 은혜를 주십니다.

다윗은 시작할 때와 같이 고통에서 자신을 구해 달라고 간절히 호소하면서 시를 마무리합니다(21~22절). 징계를 받아 괴로운 상황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행동이 바로 기도입니다. 왜냐하면 구원은 하나님이 행동하셔야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징계 중에 하나님의 은혜와 긍휼을 구하며 하나님의 역사하심을 호소하십시오(계 7:10).

죄를 고백하는 것은 신자의 삶에 중요한 부분입니다. 작은 죄든 큰 죄든 우리는 하나님께 정직하게 죄를 인정하고 고백해야 합니다. 죄는 우리 영혼과 육신과 정신을 무섭고 치명적으로 파괴하기 때문입니다. 우리 마음을 살펴 죄의 모습을 보여 달라고 기도하고 회개하십시오. 그러면 하나님은 우리를 용서하십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베냐민 지파에 기스라 이름하는 유력한 사람이 있으니 그는 아비엘의 아들이요 스롤의 손자요 베고랏의 증손이요 아비아의 현손이며 베냐민 사람이더라 2 기스에게 아들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사울이요 준수한 소년이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그보다 더 준수한 자가 없고 키는 모든 백성보다 어깨 위만큼 더 컸더라 3 사울의 아버지 기스가 암나귀들을 잃고 그의 아들 사울

10 사무엘이 왕을 요구하는 백성에게 여호와의 모든 말씀을 말하여 11 이르되 너희를 다스릴 왕의 제도는 이러하니라 그가 너희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의 병거와 말을 어거하게 하리니 그들이 그 병거 앞에서 달릴 것이며 12 그가 또 너희의 아들들을 천부장과 오십부장을 삼을 것이며 자기 밭을 갈게 하고 자기 추수를 하게 할 것이며 자기 무기와 병거의 장비도 만들

1 사무엘이 늙으매 그의 아들들을 이스라엘 사사로 삼으니 2 장자의 이름은 요엘이요 차자의 이름은 아비야라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사사가 되니라 3 그의 아들들이 자기 아버지의 행위를 따르지 아니하고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하니라 4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모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에게 나아가서 5 그에게 이르되 보소서 당신은 늙고 당신의 아들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