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적인 교제를 위해_요한일서 5:13-21

13.내가 하나님의 아들의 이름을 믿는 너희에게 이것을 쓰는 것은 너희로 하여금 너희에게 영생이 있음을 알게 하려 함이라

14.그를 향하여 우리가 가진 바 담대함이 이것이니 그의 뜻대로 무엇을 구하면 들으심이라

15.우리가 무엇이든지 구하는 바를 들으시는 줄을 안즉 우리가 그에게 구한 그것을 얻은 줄을 또한 아느니라

16.누구든지 형제가 사망에 이르지 아니하는 죄 범하는 것을 보거든 구하라 그리하면 사망에 이르지 아니하는 범죄자들을 위하여 그에게 생명을 주시리라 사망에 이르는 죄가 있으니 이에 관하여 나는 구하라 하지 않노라

17.모든 불의가 죄로되 사망에 이르지 아니하는 죄도 있도다

18.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는 다 범죄하지 아니하는 줄을 우리가 아노라 하나님께로부터 나신 자가 그를 지키시매 악한 자가 그를 만지지도 못하느니라

19.또 아는 것은 우리는 하나님께 속하고 온 세상은 악한 자 안에 처한 것이며

20.또 아는 것은 하나님의 아들이 이르러 우리에게 지각을 주사 우리로 참된 자를 알게 하신 것과 또한 우리가 참된 자 곧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것이니 그는 참 하나님이시요 영생이시라

21.자녀들아 너희 자신을 지켜 우상에게서 멀리하라

그리스도인은 하나님과의 사귐을 경험하는 자들입니다. 하나님과의 교제를 경험한 사람들은 누구든지 더 풍성하고, 더 깊고, 더 친밀한 관계를 갈망하게 됩니다. 사도 요한은 이렇게 하나님과 지속적으로 교제할 수 있도록 성도들이 힘써야 할 사항이 무엇인가를 가르쳐 줍니다.

1.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과 지속적이고 풍성한 교제를 누리려면 무엇보다 먼저 기도해야 합니다. 기도하는 시간을 드리지 않는 사람은 결코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맺지 못할 것입니다. 기도하지 않는 사람은 자신의 이기적 욕망과 세속적 욕심을 결코 뛰어넘을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성도는 무엇보다 때를 따라 도와주시는 하나님의 보좌 앞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하나님의 보좌 앞으로 나아가되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 기도를 드리는 것이 필요합니다. 기도를 단지 우리의 필요를 채우는 수단으로 사용하는 수준을 넘어서야 한다는 것입니다. 우리의 기도가 하나님이 그분의 뜻대로 이 땅을 통치하시도록 간구하는 시간으로 사용되어야 합니다. 그럴 때 우리는 놀라운 기도 응답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러한 기도 응답을 경험한 사람들을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이스라엘 백성의 죄 사함을 위해 기도했던 모세는 하나님의 기도 응답을 받음과 더불어 하나님을 친구와 같이 대면하여 만나는 교제를 경험했습니다. 또한 고아들을 돌보고 그들의 필요를 위해 기도했던 조지 뮐러는 수만 번에 걸쳐 기도 응답을 받았고, 약속을 이루시는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경험하게 되었습니다. 이처럼 하나님의 거룩하신 뜻에 맞는 기도는 하나님의 능력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성품을 새롭게 맛보는 기회를 열어 주고, 하나님과 특별하고도 개인적인 교제를 경험하게 합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기도가 과연 하나님의 뜻을 잘 담아 내고 있는지 부지런히 살펴보아야 합니다.

2. 죄를 피해야 합니다.

하나님과의 교제를 유지하려면 교제를 단절시키는 죄를 단호히 물리치고 피해야 합니다. 죄는 하나님과의 교제를 끊고 우리가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에 반응하지 못하도록 방해합니다. 우리 안에 죄가 있으면 하나님은 기도를 듣지 않으십니다(시 66:18). 이것은 인간관계 안에서도 경험하는 것들입니다. 자녀가 부모의 말을 거역하고 잘못을 저지른 후 다시 부모가 주는 사랑을 확인하려면 자신의 잘못을 반성하는 과정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현재 하나님과의 교제 안에서 과거에 느끼던 풍성한 은혜가 사라졌다면 우리의 삶에 죄가 없는지 돌아봐야 합니다. 죄를 돌이키는 일을 조금이라도 늦추거나 미루지 마십시오. 죄 가운데 계속 머무를수록 우리는 영적 상태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게 됩니다. 그렇게 영적 무감각에 한 번 빠지면 그 수렁에서 빠져나오기가 더욱 어려워지고 결국 하나님을 반역하는 자리로 미끄러질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다시금 하나님과의 교제를 간절히 원한다면 무엇보다 먼저 죄 사함의 은혜를 구해야 합니다. 특히 우리가 회개해야 할 여러 죄악 중에서도 우상숭배의 죄를 조심해야 합니다. 세상은 끊임없이 물질이란 우상으로 우리 영혼을 흔듭니다. 재물은 언제나 우리 마음을 빼앗는 우상입니다. 물질로부터 비롯되는 세속의 유혹에서 자신을 지킬 때 비로소 영적 부요를 누릴 수 있을 것입니다.

하나님과 풍성한 교제를 나누기 원하는 사람은 무엇보다 기도를 훈련해야 합니다. 기도에 앞서 먼저 말씀을 펴서 그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배우시기 바랍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기도로 아뢰고 구할 때 하나님이 기뻐하십니다. 혹시 우리의 삶에 죄가 있다면 돌이켜야 합니다. 회개의 기도로 우리 영혼을 깨끗이 할 때 하나님이 영적 부요함을 부어주실 것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이스라엘에서 자란 악_사사기 20:1-16

1 이에 모든 이스라엘 자손이 단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와 길르앗 땅에서 나와서 그 회중이 일제히 미스바에서 여호와 앞에 모였으니 2 온 백성의 어른 곧 이스라엘 모든 지파의 어른들은 하나님 백성의 총회에 섰고 칼을 빼는 보병은 사십만 명이었으며 3 이스라엘 자손이 미스바에 올라간 것을 베냐민 자손이 들었더라 이스라엘 자손이 이르되 이 악한 일이 어떻게 일어났

전례를 찾을 수 없는 타락의 참상_사사기 19:16-30

16.저녁 때에 한 노인이 밭에서 일하다가 돌아오니 그 사람은 본래 에브라임 산지 사람으로서 기브아에 거류하는 자요 그 곳 사람들은 베냐민 자손이더라 17.노인이 눈을 들어 성읍 넓은 거리에 나그네가 있는 것을 본지라 노인이 묻되 그대는 어디로 가며 어디서 왔느냐 하니 18.그가 그에게 이르되 우리는 유다 베들레헴에서 에브라임 산지 구석으로 가나이다 나는

최악의 타락으로 들어가는 여정_사사기 19:1-15

1.이스라엘에 왕이 없을 그 때에 에브라임 산지 구석에 거류하는 어떤 레위 사람이 유다 베들레헴에서 첩을 맞이하였더니 2.그 첩이 행음하고 남편을 떠나 유다 베들레헴 그의 아버지의 집에 돌아가서 거기서 넉 달 동안을 지내매 3.그의 남편이 그 여자에게 다정하게 말하고 그를 데려오고자 하여 하인 한 사람과 나귀 두 마리를 데리고 그에게로 가매 여자가 그를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