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된 지혜, 그리스도의 십자가_고린도전서 1:18-25

18 십자가의 도가 멸망하는 자들에게는 미련한 것이요 구원을 받는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이라

19 기록된 바 내가 지혜 있는 자들의 지혜를 멸하고 총명한 자들의 총명을 폐하리라 하였으니

20 지혜 있는 자가 어디 있느냐 선비가 어디 있느냐 이 세대에 변론가가 어디 있느냐 하나님께서 이 세상의 지혜를 미련하게 하신 것이 아니냐

21 하나님의 지혜에 있어서는 이 세상이 자기 지혜로 하나님을 알지 못하므로 하나님께서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 믿는 자들을 구원하시기를 기뻐하셨도다

22 유대인은 표적을 구하고 헬라인은 지혜를 찾으나

23 우리는 십자가에 못 박힌 그리스도를 전하니 유대인에게는 거리끼는 것이요 이방인에게는 미련한 것이로되

24 오직 부르심을 받은 자들에게는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능력이요 하나님의 지혜니라

25 하나님의 어리석음이 사람보다 지혜롭고 하나님의 약하심이 사람보다 강하니라

바울은 고린도 교회의 성도들이 세상의 지혜를 따르고 있는 것이 분열의 원인이라고 진단했습니다. 그는 세상의 지혜로는 이해되지 않고 오히려 미련해 보이는 그리스도의 십자가가, 믿는 자들에게는 구원을 가져오는 하나님의 능력임을 역설했습니다. 성도들이 십자가 복음을 미련하게 여기는 세상 가운데 사는 것은 바울 당시나 지금이나 마찬가지입니다. 이런 세태에 흔들리지 않으려면 참된 지혜가 무엇인지 깨닫고 그것을 붙들어야 합니다.

십자가, 미련한 것인가?(18절)

십자가는 당시 최악의 사형 방법이었습니다. 그래서 십자가에서 돌아가신 예수님을 구세주로 믿으라는 전도는 유대인과 헬라인 모두 납득하지 못할 내용이었습니다. 세상의 기준으로 보면, 예수님은 가장 비천하게 삶을 마무리하셨습니다. 그러나 십자가를 통해 죄인들의 죗값을 완전히 치르셨습니다. 따라서 십자가는 죄인들에게 구원을 가져다주는 하나님의 능력입니다. 당시 지혜는 매우 고귀한 가치로 취급받았습니다. 사람들은 학자들을 우러러보았고, 지혜로운 자를 존중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사람을 구원으로 이끌지 못합니다. 삶을 고결하게 만들지도 못합니다. 세상은 십자가를 괄시하지만, 바로 그것이 구원을 가져다주는 참된 지혜임을 성도들은 알고 있습니다.

차원이 다른 지혜(19~21절)

20절에 언급된 지혜 있는 자, 선비, 변론가는 세상의 지혜로운 자들을 대표합니다. 헬라 철학이 발달되어 있던 당시 고린도 사회는 이들이 지혜를 겨루는 각축장이었을 것입니다. 십자가에 못 박히신 그리스도를 전하는 것은 똑똑하다고 자처하는 이들에게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이처럼 하나님은 세상에서 지혜롭다고 하는 이들의 지혜와 총명을 오히려 미련하게 하십니다. 하나님의 지혜는 인간의 지혜와는 견줄 수 없을 만큼 차원이 다릅니다(사 55:8〜9). 세상의 학문과 지혜는 고도로 발달하고 있지만, 그 안에서 영원한 영적 생명을 찾을 수는 없습니다. 죄 문제를 해결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반면 십자가 복음은 매우 단순해 보이지만, 죄를 해결하고 우리를 영생으로 인도하는 참된 지혜입니다.

하나님의 지혜, 십자가(22~25절)

고린도는 헬라 지역에 위치했기에 성도들은 헬라 철학에 많은 영향을 받았습니다. 사회 전체가 철학적 사고를 높이 평가하는 분위기였기에, 본문에 나오는 ‘지혜’라는 단어도 이 철학적 사고를 의미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반면 유대인들은 ‘표적’ 즉 눈에 보이는 사건을 중시했습니다. 이 사건 역시 자신의 이해 범위 안에 있어야 했습니다. 이런 사회 분위기 속에서 성도들도 자신들이 습득한 지혜와 경험한 사건들을 신앙을 지탱해 주는 근거처럼 여기며 신앙생활했을 것입니다. 여전히 사람들은 눈에 보이는 증거들을 찾습니다. 머리로 이해할 수 있는 지혜를 구합니다. 그런데 이 두 가지가 사실은 십자가 복음 안에 녹아 있습니다. 사람들이 참된 지혜와 표적을 찾지 못하는 이유는 세상의 방식으로 접근하고, 세상의 관점으로 해석하기 때문입니다. 자신을 내려놓고 하나님을 바라보면 복음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바울은 고린도의 성도들이 세상의 관점을 내려놓고 십자가에 담긴 참된 지혜를 받아들이길 바랐습니다. 그럴 때 세상의 지혜를 가지고 파당을 만들어 서로 갈등하는 문제가 해결되기 때문입니다. 십자가 복음은 우리를 구원하는 능력일 뿐 아니라 그리스도 안에서 성도들을 하나 되게 하는 참된 지혜입니다. 세상의 영향력은 여전합니다. 우리가 여기에 휘둘리지 않으려면 십자가만을 견고히 붙들어야 합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9 부당하게 나의 원수된 자가 나로 말미암아 기뻐하지 못하게 하시며 까닭 없이 나를 미워하는 자들이 서로 눈짓하지 못하게 하소서 20 무릇 그들은 화평을 말하지 아니하고 오히려 평안히 땅에 사는 자들을 거짓말로 모략하며 21 또 그들이 나를 향하여 입을 크게 벌리고 하하 우리가 목격하였다 하나이다 22 여호와여 주께서 이를 보셨사오니 잠잠하지 마옵소서 주

1 여호와여 나와 다투는 자와 다투시고 나와 싸우는 자와 싸우소서 2 방패와 손 방패를 잡으시고 일어나 나를 도우소서 3 창을 빼사 나를 쫓는 자의 길을 막으시고 또 내 영혼에게 나는 네 구원이라 이르소서 4 내 생명을 찾는 자들이 부끄러워 수치를 당하게 하시며 나를 상해하려 하는 자들이 물러가 낭패를 당하게 하소서 5 그들을 바람 앞에 겨와 같게 하시고

11 너희 자녀들아 와서 내 말을 들으라 내가 여호와를 경외하는 법을 너희에게 가르치리로다 12 생명을 사모하고 연수를 사랑하여 복 받기를 원하는 사람이 누구뇨 13 네 혀를 악에서 금하며 네 입술을 거짓말에서 금할지어다 14 악을 버리고 선을 행하며 화평을 찾아 따를지어다 15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의 귀는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