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께 쓰임 받는 자_누가복음 1:39-56

39.이 때에 마리아가 일어나 빨리 산골로 가서 유대 한 동네에 이르러

40.사가랴의 집에 들어가 엘리사벳에게 문안하니

41.엘리사벳이 마리아가 문안함을 들으매 아이가 복중에서 뛰노는지라 엘리사벳이 성령의 충만함을 받아

42.큰 소리로 불러 이르되 여자 중에 네가 복이 있으며 네 태중의 아이도 복이 있도다

43.내 주의 어머니가 내게 나아오니 이 어찌 된 일인가

44.보라 네 문안하는 소리가 내 귀에 들릴 때에 아이가 내 복중에서 기쁨으로 뛰놀았도다

45.주께서 하신 말씀이 반드시 이루어지리라고 믿은 그 여자에게 복이 있도다

46.마리아가 이르되 내 영혼이 주를 찬양하며

47.내 마음이 하나님 내 구주를 기뻐하였음은

48.그의 여종의 비천함을 돌보셨음이라 보라 이제 후로는 만세에 나를 복이 있다 일컬으리로다

49.능하신 이가 큰 일을 내게 행하셨으니 그 이름이 거룩하시며

50.긍휼하심이 두려워하는 자에게 대대로 이르는도다

51.그의 팔로 힘을 보이사 마음의 생각이 교만한 자들을 흩으셨고

52.권세 있는 자를 그 위에서 내리치셨으며 비천한 자를 높이셨고

53.주리는 자를 좋은 것으로 배불리셨으며 부자는 빈 손으로 보내셨도다

54.그 종 이스라엘을 도우사 긍휼히 여기시고 기억하시되

55.우리 조상에게 말씀하신 것과 같이 아브라함과 그 자손에게 영원히 하시리로다 하니라

56.마리아가 석 달쯤 함께 있다가 집으로 돌아가니라

구원받은 성도의 삶의 의미는 하나님 나라의 일꾼으로 쓰임 받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좋은 일꾼이 되기 위해 갖추어야 할 영적 조건이 있습니다. 모든 성도가 하나님께 쓰임 받기 위한 요소를 갖추어 하나님의 충실한 일꾼으로 살아가기를 바랍니다.

1. 말씀을 믿는 자

가브리엘에게 동정녀 잉태 예고를 들은 마리아는 자신이 주의 여종이므로 말씀대로 이루어지기를 원한다고 고백합니다. 그러고 나서 엘리사벳을 찾아갑니다. 가브리엘로부터 엘리사벳과 자신의 잉태가 하나님의 초자연적 역사임을 들었기 때문입니다. 마리아가 가브리엘이 전한 말씀을 믿지 않았다면 그렇게 빨리 반응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마리아가 엘리사벳을 찾아가자 엘리사벳은 성령으로 충만해 마리아를 ‘내 주의 어머니’라고 부릅니다. 성령의 감동으로만 알 수 있는 하나님의 비밀을 고백한 것입니다. 마리아와 엘리사벳은 성령의 계시를 받고 그 말씀이 자신들에게 성취될 것임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엘리사벳이 세례 요한을 잉태할 때에도 하나님은 초자연적 역사로 계시하셨습니다. 엘리사벳은 마리아에게 주께서 하신 말씀이 반드시 이루어질 것을 믿은 그녀에게 복이 있다고 선언합니다. 이와같이 하나님은 믿음의 사람에게 성령의 감동으로 계시하시고, 그들을 통해 구원 역사를 이루십니다. 우리가 구원 역사의 도구로 쓰임 받으려면 말씀을 온전히 믿는 자가 되어야 합니다.

2. 겸손한 자

사람들은 자기를 높이려 합니다. 그러나 성도는 하나님 앞에서 자신을 낮춤으로 하나님께 높임을 받아야 합니다. 마리아는 하나님이 자신의 비천함을 돌보시고 자신을 높이셨다고 고백합니다. 자신이 부족하고 연약하지만 하나님의 거룩한 도구로 쓰임 받게 되었음을 감사한 것입니다. 하나님은 눈에 보이는 조건을 보지 않으시고 심령이 가난한 자, 즉 마음이 겸손한 자를 통해 역사하십니다. 예수님도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기 위해 스스로를 낮추셨습니다(빌 2:6-8). 하늘의 영광을 버리고 연약한 인간의 모습으로 오셔서 십자가에서 죽기까지 낮아지셨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이 그분을 높이셔서 만왕의 왕이 되게 하셨습니다(빌 2:9-11). 우리는 아무런 자격도 없이 구원의 은혜를 입었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 앞에서 언제나 자신을 낮추는 겸손함으로 하나님의 도구로 쓰임 받아야 합니다.

3. 하나님의 나라를 소망하는 자

마리아의 찬양은 개인의 고백을 넘어 이스라엘을 향한 하나님의 구원 역사에 감사하는 고백입니다. 마리아는 하나님이 이스라엘 조상들에게 언약하신 말씀이 아브라함과 그 자손들에게 영원히 이루어지기를 간구합니다. 이는 마리아가 자신이 잉태한 그리스도를 통해 영원한 하나님 나라가 이루어질 것을 믿었고 간절히 소망했음을 의미합니다.

사람들은 자신이 원하는 바가 이루어질 때 감사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도구로 쓰임 받는 사람은 자신의 바람보다 하나님의 계획과 위대한 역사가 이루어지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성도는 이 땅의 것을 구하기보다 먼저 ‘그의 나라와 의’를 구해야 합니다(마 6:33). 하나님의 소원을 자신의 소원으로 삼아 간구하는 자를 통해 하나님은 약속하신 바를 온전히 성취하실 것입니다.

하나님 나라의 일꾼의 조건은 철저히 하나님을 믿고 의지하고, 하나님의 뜻에 복종하는 자세입니다. 우리의 능력이나 지위는 아무런 상관이 없습니다. 자기를 부인하고 하나님만 의지하고 순종하는 일꾼이 되기를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교회가 택해야 할 올바른 길_디모데전서 2:1-15

1 그러므로 내가 첫째로 권하노니 모든 사람을 위하여 간구와 기도와 도고와 감사를 하되 2 임금들과 높은 지위에 있는 모든 사람을 위하여 하라 이는 우리가 모든 경건과 단정함으로 고요하고 평안한 생활을 하려 함이라 3 이것이 우리 구주 하나님 앞에 선하고 받으실 만한 것이니 4 하나님은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으며 진리를 아는 데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5

사역자의 자격_디모데전서 1:12-20

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13 내가 전에는 비방자요 박해자요 폭행자였으나 도리어 긍휼을 입은 것은 내가 믿지 아니할 때에 알지 못하고 행하였음이라 14 우리 주의 은혜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과 사랑과 함께 넘치도록 풍성하였도다 15 미쁘다 모든 사람이 받을 만한 이 말

참아들에게 보내는 편지_디모데전서 1:1-11

1 우리 구주 하나님과 우리의 소망이신 그리스도 예수의 명령을 따라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 된 바울은 2 믿음 안에서 참 아들 된 디모데에게 편지하노니 하나님 아버지와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로부터 은혜와 긍휼과 평강이 네게 있을지어다 3 내가 마게도냐로 갈 때에 너를 권하여 에베소에 머물라 한 것은 어떤 사람들을 명하여 다른 교훈을 가르치지 말며 4 신화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