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하나님을 가까이, 세상을 멀리_야고보서 4:1-10

1 너희 중에 싸움이 어디로부터 다툼이 어디로부터 나느냐 너희 지체 중에서 싸우는 정욕으로부터 나는 것이 아니냐

2 너희는 욕심을 내어도 얻지 못하여 살인하며 시기하여도 능히 취하지 못하므로 다투고 싸우는도다 너희가 얻지 못함은 구하지 아니하기 때문이요

3 구하여도 받지 못함은 정욕으로 쓰려고 잘못 구하기 때문이라

4 간음한 여인들아 세상과 벗된 것이 하나님과 원수 됨을 알지 못하느냐 그런즉 누구든지 세상과 벗이 되고자 하는 자는 스스로 하나님과 원수 되는 것이니라

5 너희는 하나님이 우리 속에 거하게 하신 성령이 시기하기까지 사모한다 하신 말씀을 헛된 줄로 생각하느냐

6 그러나 더욱 큰 은혜를 주시나니 그러므로 일렀으되 하나님이 교만한 자를 물리치시고 겸손한 자에게 은혜를 주신다 하였느니라

7 그런즉 너희는 하나님께 복종할지어다 마귀를 대적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피하리라

8 하나님을 가까이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가까이하시리라 죄인들아 손을 깨끗이 하라 두 마음을 품은 자들아 마음을 성결하게 하라

9 슬퍼하며 애통하며 울지어다 너희 웃음을 애통으로, 너희 즐거움을 근심으로 바꿀지어다

10 주 앞에서 낮추라 그리하면 주께서 너희를 높이시리라

사람들 사이에서 싸움과 다툼이 생기는 원인은 사람들이 육신의 욕심을 앞세우기 때문입니다(1절). 사람들은 육신의 정욕이 시키는 대로 자신을 내맡기며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 욕심을 부립니다. 정욕은 끊임없이 자신이 원하는 것을 채워 가도록 그 사람을 몰고 갑니다. 결국 욕심의 제어가 문제 해결의 열쇠입니다. 오늘 말씀이 제시하는 욕심을 제어하는 방법은 무엇입니까?

사람들이 다투는 이유는 욕심을 내어도 얻는 게 없기 때문입니다. 야고보는 욕심만 내고 얻지 못해 싸우는 사람들을 향해 ‘구하라’고 말합니다. 얻지 못하는 근본 이유는 구하지 않기 때문입니다(2절). 무엇인가를 얻기 위해 경쟁에 힘쓰는 것은 세상의 방법입니다. 그리스도인들은 하나님이 채워 주심을 믿고 기도의 방법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하나님은 치열한 경쟁의 세상 속에 얼마든지 개입하셔서 우리를 도우실 수 있는 분입니다.

정욕으로 쓰려고 구하는 것은 잘못입니다(3절). 내면을 보시는 하나님은 구하는 동기를 중요하게 여기십니다. 하나님의 뜻대로 구하는 것은 하나님이 허락하시지만, 욕심을 채우기 위해 구한다면 응답은 요원해질 것입니다.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할 때 하나님이 그 보상으로 필요한 것을 채워 주십니다.

야고보는 세상과 벗하려는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을 ‘간음한 여인들’이라고 부릅니다(4절). 세상과 벗하는 것이 자동으로 하나님과 원수가 되는 것임을 깨닫게 하려는 의도입니다. 세상은 하나님 반대편에 있습니다. 성도는 항상 하나님 편에 서는 사람입니다. 신자는 두 주인을 겸하여 섬길 수 없습니다(마 6:24). 중간은 없습니다. 성도가 세상에 마음을 빼앗기면 하나님은 질투하십니다(5절). 성령이 시기하기까지 사모하신다는 말씀은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사랑이 얼마나 큰지 알려 줍니다. 우리를 가장 사랑하시는 하나님은 우리에게도 동일한 사랑을 요구하십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독점하기를 원하십니다.

성도는 하나님께 복종해야 합니다. 하나님께 복종하는 삶을 위해 하나님으로부터 멀어지게 하는 마귀는 적극적으로 대적해야 합니다. 마귀를 물리치는 방법은 마귀를 대적하는 것입니다(7절). 마귀는 분쟁과 다툼과 이기적 욕망의 실체입니다. 다툼의 주범이 되는 마귀를 대적하는 좋은 예를 예수님이 보여 주셨습니다. 예수님은 성경 말씀으로 마귀를 대적하여 물리치셨습니다. 말씀으로 마음을 가득 채울 때 그 말씀이 마귀를 물리치는 실제적 힘이 됩니다.

하나님은 당신을 가까이하는 성도들을 가까이하십니다(8절). 하나님은 당신의 백성과 교제하는 것을 즐거워하십니다. 성결한 마음으로 하나님을 향하는 것이 하나님을 가까이하는 것입니다. 예수님도 ‘마음이 청결한 자가 하나님을 본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마 5:8). 하나님을 보는 것은 인생이 누리는 가장 큰 복입니다. 진정으로 하나님을 만나면 세상 즐거움이 덧없어집니다.

성도는 하나님을 가까이하고 세상을 멀리하는 사람들입니다. 하나님을 가까이하는 삶이 부르심에 합당한 삶입니다. 세상 욕심에 빠져 살면 정욕에 이끌릴 수밖에 없습니다. 내 안의 욕심이 꿈틀거릴 때 하나님께로 돌이켜야 합니다. 욕심의 주범이 되는 마귀를 말씀으로 대적해야 합니다. 우리의 온 몸과 마음을 독점하기를 원하시는 하나님께 우리의 전부를 다 드리기로 결단하시기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베냐민 지파에 기스라 이름하는 유력한 사람이 있으니 그는 아비엘의 아들이요 스롤의 손자요 베고랏의 증손이요 아비아의 현손이며 베냐민 사람이더라 2 기스에게 아들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사울이요 준수한 소년이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그보다 더 준수한 자가 없고 키는 모든 백성보다 어깨 위만큼 더 컸더라 3 사울의 아버지 기스가 암나귀들을 잃고 그의 아들 사울

10 사무엘이 왕을 요구하는 백성에게 여호와의 모든 말씀을 말하여 11 이르되 너희를 다스릴 왕의 제도는 이러하니라 그가 너희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의 병거와 말을 어거하게 하리니 그들이 그 병거 앞에서 달릴 것이며 12 그가 또 너희의 아들들을 천부장과 오십부장을 삼을 것이며 자기 밭을 갈게 하고 자기 추수를 하게 할 것이며 자기 무기와 병거의 장비도 만들

1 사무엘이 늙으매 그의 아들들을 이스라엘 사사로 삼으니 2 장자의 이름은 요엘이요 차자의 이름은 아비야라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사사가 되니라 3 그의 아들들이 자기 아버지의 행위를 따르지 아니하고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하니라 4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모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에게 나아가서 5 그에게 이르되 보소서 당신은 늙고 당신의 아들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