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을 부르는 사람_시편 16:1-11

1.하나님이여 나를 지켜 주소서 내가 주께 피하나이다

2.내가 여호와께 아뢰되 주는 나의 주님이시오니 주 밖에는 나의 복이 없다 하였나이다

3.땅에 있는 성도들은 존귀한 자들이니 나의 모든 즐거움이 그들에게 있도다

4.다른 신에게 예물을 드리는 자는 괴로움이 더할 것이라 나는 그들이 드리는 피의 전제를 드리지 아니하며 내 입술로 그 이름도 부르지 아니하리로다

5.여호와는 나의 산업과 나의 잔의 소득이시니 나의 분깃을 지키시나이다

6.내게 줄로 재어 준 구역은 아름다운 곳에 있음이여 나의 기업이 실로 아름답도다

7.나를 훈계하신 여호와를 송축할지라 밤마다 내 양심이 나를 교훈하도다

8.내가 여호와를 항상 내 앞에 모심이여 그가 나의 오른쪽에 계시므로 내가 흔들리지 아니하리로다

9.이러므로 나의 마음이 기쁘고 나의 영도 즐거워하며 내 육체도 안전히 살리니

10.이는 주께서 내 영혼을 스올에 버리지 아니하시며 주의 거룩한 자를 멸망시키지 않으실 것임이니이다

11.주께서 생명의 길을 내게 보이시리니 주의 앞에는 충만한 기쁨이 있고 주의 오른쪽에는 영원한 즐거움이 있나이다

세상에서 하나님의 사람들은 어쩔 수 없이 미움과 환난을 당합니다. 어쩌면 이것이 하나님의 사람들의 정체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도저히 버티기 힘든 순간에 자신이 할 수 있는 가장 최선의 선택을 합니다. 하나님을 부르고 그분께 아뢰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시간에 하나님은 우리를 위해 일어나십니다.

시인은 위기에 처했습니다. 그에게는 자신을 지킬 힘이 없습니다. 그래서 그는 하나님을 부르며 하나님을 향해 피할 것을 선언합니다(1절). 눈에 보이는 문제와 위기 앞에서 눈에 보이지 않는 하나님께 피하고 의지하는 것은 쉽지 않은 행동입니다. 눈에 보이고 손에 잡히는 해결책이 더 확실해 보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께 피하고 부르짖는 것은 믿음의 행위입니다. 하나님을 바라고, 의뢰하고, 믿고 부르짖는 자에게 하나님은 응답하십니다.

시인은 “주밖에 나의 복이 없다”고 고백하고, “나의 모든 즐거움이 그들(성도들)에게 있다”고 선언합니다(2-3절). 사람들이 추구하는 복은 보통 재물이나 성공입니다. 그리고 인생의 즐거움도 대부분 자기가 바라고 원하는 것을 얻거나 누리는 것에서 찾으려고 합니다. 이 점에서 시인은 다릅니다. 그는 인생의 복락을 하나님과 성도들, 즉 교회에서 찾습니다. 인생의 참된 복은 하나님에게서 비롯됩니다. 또한 가장 큰 즐거움은 성도들과 함께 공동체를 이루어 하나님을 섬기는 데 있습니다. 시인의 이런 고백이 우리의 고백이 되어야 합니다.

성경은 너무나 명확하게 “다른 신은 없다”고 선언합니다(신 4:39; 사 45:22). 사람들이 신이라고 만들어 놓은 것은 모두 허수아비일 뿐입니다. 당연히 어떤 응답도 있을 수 없습니다. 오히려 정성을 쏟은 만큼 괴로움만 더할 뿐입니다(4절). 우상숭배자들의 모든 행동이 무의미하다는 것을 알기에 시인은 그 행렬에 동참하지 않을 것을 선언합니다. 아무리 많은 사람이, 아무리 열광적으로 부르짖고 그것이 감정의 만족을 가져올 수 있을지 몰라도, 평안이나 자유 그리고 실제적 응답은 누릴 수 없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필요한 모든 것을 풍성하게 주셨습니다. 시인은 그 모든 것이 “아름답다”고 감탄합니다(5-6절). 세상에는 우리의 필요를 채워 주는 산업의 근간이 있고, 하나님은 각자의 영역에 경계표를 세워 주셨습니다(신 19:14). 이 경계표에서 하나님의 사람과 세상 사람이 갈립니다. 하나님의 사람은 하나님이 주신 것을 아름답게 여기며 자족하지만 세상 사람은 결코 채워지지 않을 탐욕으로 경계를 뛰어넘어 다른 이의 소유와 산업을 약탈합니다.

주를 의지하는 사람을 표현하는 상징적인 단어가 등장합니다. 기쁨과 즐거움입니다(9-11절). 하나님은 당신을 부르는 사람과 함께하시고, 그는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것들을 누립니다. 하나님의 자비와 은혜를 경험하고, 날마다 채우시고 보호하시는 사랑 가운데 머물게 됩니다. 이런 삶은 그를 기쁘게 합니다. 약하고 부족해 실패하고 무너질 수밖에 없는 자신을 높은 곳에 들어 올리시는 하나님을 경험할 때, 우리는 진정으로 기뻐하고 즐거워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은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하나님께만 부르짖습니다. 하나님은 그런 자들을 기뻐하시며 넘치는 은혜로 채우십니다. 그렇기에 하나님의 백성은 그분의 은혜와 보호 안에서 안연히 거하며 즐거워합니다. 고난과 탄식이 복과 즐거움으로 바뀌는 은혜를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사역자가 전심전력할 일_디모데전서 4:6-16

6 네가 이것으로 형제를 깨우치면 그리스도 예수의 좋은 일꾼이 되어 믿음의 말씀과 네가 따르는 좋은 교훈으로 양육을 받으리라 7 망령되고 허탄한 신화를 버리고 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8 육체의 연단은 약간의 유익이 있으나 경건은 범사에 유익하니 금생과 내생에 약속이 있느니라 9 미쁘다 이 말이여 모든 사람들이 받을 만하도다 10 이를 위하여 우

교회가 힘써야 할 가장 중요한 일_디모데전서 3:14-4:5

14 내가 속히 네게 가기를 바라나 이것을 네게 쓰는 것은 15 만일 내가 지체하면 너로 하여금 하나님의 집에서 어떻게 행하여야 할지를 알게 하려 함이니 이 집은 살아 계신 하나님의 교회요 진리의 기둥과 터니라 16 크도다 경건의 비밀이여, 그렇지 않다 하는 이 없도다 그는 육신으로 나타난 바 되시고 영으로 의롭다 하심을 받으시고 천사들에게 보이시고 만국에

바른 사역자를 세우라_디모데전서 3:1-13

1 미쁘다 이 말이여, 곧 사람이 감독의 직분을 얻으려 함은 선한 일을 사모하는 것이라 함이로다 2 그러므로 감독은 책망할 것이 없으며 한 아내의 남편이 되며 절제하며 신중하며 단정하며 나그네를 대접하며 가르치기를 잘하며 3 술을 즐기지 아니하며 구타하지 아니하며 오직 관용하며 다투지 아니하며 돈을 사랑하지 아니하며 4 자기 집을 잘 다스려 자녀들로 모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