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충성된 종_마태복음 25:14-30

14.또 어떤 사람이 타국에 갈 때 그 종들을 불러 자기 소유를 맡김과 같으니

15.각각 그 재능대로 한 사람에게는 금 다섯 달란트를, 한 사람에게는 두 달란트를, 한 사람에게는 한 달란트를 주고 떠났더니

16.다섯 달란트 받은 자는 바로 가서 그것으로 장사하여 또 다섯 달란트를 남기고

17.두 달란트 받은 자도 그같이 하여 또 두 달란트를 남겼으되

18.한 달란트 받은 자는 가서 땅을 파고 그 주인의 돈을 감추어 두었더니

19.오랜 후에 그 종들의 주인이 돌아와 그들과 결산할새

20.다섯 달란트 받았던 자는 다섯 달란트를 더 가지고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내게 다섯 달란트를 주셨는데 보소서 내가 또 다섯 달란트를 남겼나이다

21.그 주인이 이르되 잘하였도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 네가 적은 일에 충성하였으매 내가 많은 것을 네게 맡기리니 네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할지어다 하고

22.두 달란트 받았던 자도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내게 두 달란트를 주셨는데 보소서 내가 또 두 달란트를 남겼나이다

23.그 주인이 이르되 잘하였도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 네가 적은 일에 충성하였으매 내가 많은 것을 네게 맡기리니 네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할지어다 하고

24.한 달란트 받았던 자는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당신은 굳은 사람이라 심지 않은 데서 거두고 헤치지 않은 데서 모으는 줄을 내가 알았으므로

25.두려워하여 나가서 당신의 달란트를 땅에 감추어 두었었나이다 보소서 당신의 것을 가지셨나이다

26.그 주인이 대답하여 이르되 악하고 게으른 종아 나는 심지 않은 데서 거두고 헤치지 않은 데서 모으는 줄로 네가 알았느냐

27.그러면 네가 마땅히 내 돈을 취리하는 자들에게나 맡겼다가 내가 돌아와서 내 원금과 이자를 받게 하였을 것이니라 하고

28.그에게서 그 한 달란트를 빼앗아 열 달란트 가진 자에게 주라

29.무릇 있는 자는 받아 풍족하게 되고 없는 자는 그 있는 것까지 빼앗기리라

30.이 무익한 종을 바깥 어두운 데로 내쫓으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리라 하니라

충성된 종은 자신의 생각과 뜻대로 움직이지 않고 주인의 생각과 뜻을 잘 헤아려 그것을 따라 행하여 주인에게 인정받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구속받아 하나님의 종 된 성도는 주님의 뜻을 바로 알고 그 뜻을 성취함으로 충성된 종으로 살아가야 합니다.

1. 하나님의 뜻을 아는 성도

다섯 달란트 받은 자와 두 달란트 받은 자는 주인의 뜻이 무엇인지 알았습니다. 그래서 주인이 돌아왔을 때 주인을 기쁘게 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한 달란트 받은 자는 주인을 오해했습니다. 그는 주인이 심지 않은 데서 거두고 헤치지 않은 데서 모으는, 굳은 사람이라고 오해했습니다. 그러니 주인의 뜻을 제대로 알 리가 없었고, 주인의 의도와는 전혀 다른 행동을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하나님의 충성된 종이 되기 위해서는 하나님이 어떤 분인지,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뜻이 무엇인지를 깨달아야 합니다(롬 12:2). 성도의 신앙생활은 하나님의 계시인 성경 말씀에서 시작됩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성도가 어떻게 생각하고 행동하고 살아가야 하는지를 제시하는 신앙의 설계도입니다(딤후 3:15-17). 그러므로 성도는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묵상하고 배움으로 하나님의 뜻을 아는 일에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골 1:10).

2. 하나님의 뜻대로 행하는 성도

다섯 달란트와 두 달란트를 받은 종들은 주인의 뜻에 따라 열심히 장사를 해서 각각 다섯 달란트, 두 달란트를 남겼습니다. 주인의 뜻을 알고 그 뜻에 순종하며 움직임으로써 주인을 기쁘게 할 수 있었습니다. 이와같이 성도가 하나님의 충성된 종으로서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려면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아는 것만으로는 안 됩니다. 아는 것을 행하지 않는다면 아무런 열매도 거둘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야고보 사도는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믿음이라고 했습니다(약 2:26). 하나님의 존재와 그분의 뜻을 아는 것만이 아니라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 뜻대로 순종해야 하나님의 충성된 종이 될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종종 진리를 아는 것만으로 스스로 진리 가운데 있다고 착각합니다. 배고프고 추위에 떠는 형제에게 배부르게 하라, 따뜻하게 하라고 말만 하는 것은 의미가 없습니다(약 2:16). 성도는 아는 대로 행함으로 하나님께 충성하는 종이 되어야 합니다.

3. 천국 상급을 바라는 성도

하나님을 제대로 알고 그 뜻에 순종하는 자를 하나님은 인정해 주십니다. ‘착하고 충성된 종’이라고 칭찬하시고, “작은 일에 충성했으니 하나님 나라를 기업으로 받으라”는 복을 내리십니다. 성도는 언제나 마지막 때에 주님께 인정받고 칭찬받을 것을 기대하고 소망하며 살아가야 합니다. 이 땅에서 아무리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칭찬받아도 마지막 때에 주님이 악하고 게으른 종이라고 책망하신다면 비극적 결말을 맞이하는 것입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이 땅에 보물을 쌓아 두지 말고 천국에 보물을 쌓아 두라고 명하셨습니다(마 6:19-20). 사도 바울은 성도들에게 위의 것을 생각하고 땅의 것을 생각하지 말라고 교훈합니다(골 3:2). 성도는 언제 있을지 모를 시험에 대비해 언제나 성실히 공부하는 지혜로운 학생처럼 주님의 재림을 기대하며 그분 앞에 서게 될 날을 준비하는 충성스런 종이 되어야 합니다.

성도가 하나님의 충성된 종이 되기 위해서는 열심을 내기 이전에 하나님의 뜻이 무엇인지를 아는 것이 우선입니다. 성령님의 인도하심에 따라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뜻을 깨닫고, 그 뜻을 이루기 위해 말씀에 순종하고 기쁘게 따르는 충성된 종이 되어야 합니다(엡 1:17).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악을 행하는 자들 때문에 불평하지 말며 불의를 행하는 자들을 시기하지 말지어다 2 그들은 풀과 같이 속히 베임을 당할 것이며 푸른 채소 같이 쇠잔할 것임이로다 3 여호와를 의뢰하고 선을 행하라 땅에 머무는 동안 그의 성실을 먹을 거리로 삼을지어다 4 또 여호와를 기뻐하라 그가 네 마음의 소원을 네게 이루어 주시리로다 5 네 길을 여호와께 맡기라 그를 의

1 악인의 죄가 그의 마음속으로 이르기를 그의 눈에는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빛이 없다 하니 2 그가 스스로 자랑하기를 자기의 죄악은 드러나지 아니하고 미워함을 받지도 아니하리라 함이로다 3 그의 입에서 나오는 말은 죄악과 속임이라 그는 지혜와 선행을 그쳤도다 4 그는 그의 침상에서 죄악을 꾀하며 스스로 악한 길에 서고 악을 거절하지 아니하는도다 5 여호와여

19 부당하게 나의 원수된 자가 나로 말미암아 기뻐하지 못하게 하시며 까닭 없이 나를 미워하는 자들이 서로 눈짓하지 못하게 하소서 20 무릇 그들은 화평을 말하지 아니하고 오히려 평안히 땅에 사는 자들을 거짓말로 모략하며 21 또 그들이 나를 향하여 입을 크게 벌리고 하하 우리가 목격하였다 하나이다 22 여호와여 주께서 이를 보셨사오니 잠잠하지 마옵소서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