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이 주신 것_출애굽기 4:18-23

18.모세가 그의 장인 이드로에게로 돌아가서 그에게 이르되 내가 애굽에 있는 내 형제들에게로 돌아가서 그들이 아직 살아 있는지 알아보려 하오니 나로 가게 하소서 이드로가 모세에게 평안히 가라 하니라

19.여호와께서 미디안에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애굽으로 돌아가라 네 목숨을 노리던 자가 다 죽었느니라

20.모세가 그의 아내와 아들들을 나귀에 태우고 애굽으로 돌아가는데 모세가 하나님의 지팡이를 손에 잡았더라

21.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네가 애굽으로 돌아가거든 내가 네 손에 준 이적을 바로 앞에서 다 행하라 그러나 내가 그의 마음을 완악하게 한즉 그가 백성을 보내 주지 아니하리니

22.너는 바로에게 이르기를 여호와의 말씀에 이스라엘은 내 아들 내 장자라

23.내가 네게 이르기를 내 아들을 보내 주어 나를 섬기게 하라 하여도 네가 보내 주기를 거절하니 내가 네 아들 네 장자를 죽이리라 하셨다 하라 하시니라

드디어 모세는 애굽으로 돌아가기로 결심합니다. 그래서 장인 이드로를 찾아가 애굽에 갈 것을 알립니다. 그런데 애굽으로 떠나는 모세는 빈손이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은 그에게 하나님의 지팡이와 말씀을 주셨습니다. 이 두 가지가 모세에게 어떤 의미가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1. 하나님의 지팡이

모세가 애굽으로 돌아갈 때 그의 손에는 지팡이가 들려 있었습니다. 그 지팡이는 모세가 오랜 세월 양을 치면서 사용해 오던 것입니다. 그런데 이제 모세의 그 지팡이가‘하나님의 지팡이’가 되었습니다. 모세가 하나님의 명령을 따라 지팡이를 던져 뱀으로 변한 순간부터 그것은 하나님의 지팡이가 된 것입니다. 하나님은 모세가 소유하고 있던 너무도 평범한 것을 특별히 구별하셔서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도구로 삼으셨습니다. 모세가 이스라엘 백성의 목자가 되어 이 지팡이를 사용해 그들을 인도합니다. 하나님은 모세가 쓰던 지팡이를 통해 놀라운 일을 행하신 것처럼 우리가 가진 작은 물질이나 하찮게 여겨지는 재능을 가지고도 당신의 영광을 드러내실 수 있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해 드릴 수 있다면 하나님의 능력이 거기에 임하는 것입니다. 미우라 아야코는「빙점」이라는 소설을 쓴 일본의 작가입니다. 그는 활발한 작품활동으로 유명인이 되었지만 오랜 시간 척추 만성 염증과 폐결핵을 앓으며 아무것도 할 수 없다는 자괴감에 빠져 있었습니다. 그러나 굴하지 않고 자기가 할 수 있는 작은 헌신을 드리기로 결심했습니다. 어려움을 겪는 주변 사람들을 위로의 편지와 짧은 기도로 위로한 것입니다. 그의 글을 통해 많은 사람이 다시 소망을 찾고 하나님께 돌아왔습니다. 우리가 가진 작은 것을 하나님께 드리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은 작고 보잘것없는 것을 가지고도 당신의 영광을 위해 큰일을 행하실 것입니다.

2. 하나님의 말씀

하나님은 애굽으로 떠나는 모세에게 애굽 왕 바로에게 전할 말씀을 주십니다. 애굽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사명이 주어진 것입니다. 그는 바로에게 이스라엘 백성을 보내라는 명령을 전하고 그 명령을 거역하면 죽음의 심판을 맞이하리라고 경고해야 했습니다. 그런데 바로가 이 말씀을 들을 때 기분이 어떠했을지 생각해 보십시오. 말도 안 되는 소리로 일축하거나 모세에게 불같이 화를 내게 될 것입니다. 이처럼 하나님의 말씀은 죄인들의 마음에 적개심을 불러일으킵니다. 죄인들의 죄를 들추고 그들에게 임할 심판을 경고하여 그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바로는 완악한 마음으로 하나님의 명령을 거절했고, 결국 심판을 받았습니다. 반면에 모세는 바로를 두려워하지 않고 하나님 말씀을 전했고, 그로 인해 출애굽의 구원 역사를 이끌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듣는 사람을 살리기도 하고 죽이기도 하는 권세가 있습니다. 전 세계를 뒤덮은 코로나19 사태로 사람들의 사이가 멀어졌습니다. 모르는 사람에 대한 경계는 더욱 심해졌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누군가를 전도한다는 것 자체가 불가능해 보입니다. 그러나 세상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해야 하는 사명은 변함이 없습니다. 하나님은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 영혼을 구원하시고 하나님 나라를 확장시켜 가시기로 계획하셨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께 지혜를 구하며 세상에 복음을 전하고 예수 그리스도의 증인이 되는 사명을 놓치지 마십시오.

하나님은 연약하고 부족한 우리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놀라운 사명을 맡기셨습니다. 비록 보잘것없는 능력이라도 하나님의 손에 맡기면 하나님의 영광을 담아내는 그릇이 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능력으로 채우셔서 세상을 변화시키고 영혼들을 구원하는데 사용하실 것입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필요를 채워 주시는 하나님_출애굽기 16:1-10

1.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엘림에서 떠나 엘림과 시내 산 사이에 있는 신 광야에 이르니 애굽에서 나온 후 둘째 달 십오일이라 2.이스라엘 자손 온 회중이 그 광야에서 모세와 아론을 원망하여 3.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에게 이르되 우리가 애굽 땅에서 고기 가마 곁에 앉아 있던 때와 떡을 배불리 먹던 때에 여호와의 손에 죽었더라면 좋았을 것을 너희가 이 광야로

치료하시는 하나님_출애굽기 15:22-27

22.모세가 홍해에서 이스라엘을 인도하매 그들이 나와서 수르 광야로 들어가서 거기서 사흘길을 걸었으나 물을 얻지 못하고 23.마라에 이르렀더니 그 곳 물이 써서 마시지 못하겠으므로 그 이름을 마라라 하였더라 24.백성이 모세에게 원망하여 이르되 우리가 무엇을 마실까 하매 25.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한 나무를 가리키시니 그가 물에 던

하나님을 기억하라_출애굽기 15:13-21

13.주의 인자하심으로 주께서 구속하신 백성을 인도하시되 주의 힘으로 그들을 주의 거룩한 처소에 들어가게 하시나이다 14.여러 나라가 듣고 떨며 블레셋 주민이 두려움에 잡히며 15.에돔 두령들이 놀라고 모압 영웅이 떨림에 잡히며 가나안 주민이 다 낙담하나이다 16.놀람과 두려움이 그들에게 임하매 주의 팔이 크므로 그들이 돌 같이 침묵하였사오니 여호와여 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