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앞에 서는 과정_출애굽기 29:1-9

1.네가 그들에게 나를 섬길 제사장 직분을 위임하여 그들을 거룩하게 할 일은 이러하니 곧 어린 수소 하나와 흠 없는 숫양 둘을 택하고

2.무교병과 기름 섞인 무교 과자와 기름 바른 무교 전병을 모두 고운 밀가루로 만들고

3.그것들을 한 광주리에 담고 그것을 광주리에 담은 채 그 송아지와 두 양과 함께 가져오라

4.너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회막 문으로 데려다가 물로 씻기고

5.의복을 가져다가 아론에게 속옷과 에봇 받침 겉옷과 에봇을 입히고 흉패를 달고 에봇에 정교하게 짠 띠를 띠게 하고

6.그의 머리에 관을 씌우고 그 위에 거룩한 패를 더하고

7.관유를 가져다가 그의 머리에 부어 바르고

8.그의 아들들을 데려다가 그들에게 속옷을 입히고

9.아론과 그의 아들들에게 띠를 띠우며 관을 씌워 그들에게 제사장의 직분을 맡겨 영원한 규례가 되게 하라 너는 이같이 아론과 그의 아들들에게 위임하여 거룩하게 할지니라

우리는 눈으로 판단합니다. 보이는 대로 인식하고, 보이는 것을 따라갑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언제나 중심을 감찰하십니다. 그러므로 하나님 앞에 서야 하는 제사장들은 몸은 물론이고 마음까지 온전해야 했습니다. 오늘 말씀을 통해 우리가 어떻게 마음을 온전케 해서 하나님 앞에 설 수 있을지 함께 생각해 보겠습니다.

제사장이 성결해지기 위해 필요한 예식이 있었습니다. 그 예식은 그들을 거룩하게 만들기 위한 것입니다(1절). 거룩한 옷을 입고(28:2), 거룩한 흉패를 붙이고(28:29), 기름을 부어 거룩해졌지만(28:41) 아직도 하나님 앞에 서기에 충분하지 않았습니다. 의복으로 겉을 가리고 치장할 수는 있지만, 마음과 영혼을 감찰하시는 하나님께 나아가기 위해서는 마음과 영혼을 정결하게 해야 합니다.

위임식을 위해 필요한 것들은 모두 흠 없고 순전한 상태여야 합니다(1-3절). 물론 하나님께 드리는 것이기에 최상의 것이어야 하는 것이 당연하지만, 더 중요한 이유는 오염되지 않은 순전한 상태의 제물만 하나님께 가지고 나아가야 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하나님 앞에 무언가를 가지고 나아가지 않습니다. 제물도, 제사도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하나님께 온전히 드려야 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의 삶입니다(롬 6:22). 하나님은 우리가 온전한 삶으로 당신께 영광 돌리기를 원하십니다(벧전 2:12).

모세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회막문 앞으로 데려다가 물로 씻겼습니다(4절). 물로 씻는 행위는 정결하게 하는 물로 자신을 씻어 내어, 자신이 할 수 있는 가장 온전한 상태로 하나님 앞에 선다는 의미입니다. 자신을 정결하게 하는 최선의 행동인 것입니다. 우리는 하나님 앞에 서기 전에 자기를 돌아보고, 자신을 정결하게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우리는 용서해 달라는 한마디로 모든 속죄와 회개를 끝내려 합니다. 하지만 속죄와 회개는 한마디의 고백으로 끝나는 것이 아닙니다. 마음의 통회와 삶의 변화가 따라야 합니다.

이제 위임식을 위한 준비는 끝났습니다. 아론과 그의 아들들은 제사장의 의복을 입습니다(5-8절). 하나님이 말씀하신 대로 빠짐없이 입습니다. 오늘날 우리는 이런 제의 절차를 행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안과 밖이 서로 영향을 주고받음을 알아야 합니다. 우리 마음의 준비와 정결함은 우리의 태도와 모습을 더 정갈하게 만들고, 바른 자세와 다잡은 옷매무새는 우리 마음을 차분하게 만듭니다. 그렇기에 우리가 바른 자세와 태도와 모습을 갖추는 것은 하나님 앞에 온전히 서는 첫걸음입니다.

아론과 그 아들들이 제사장으로 세워졌습니다(9절). 그들의 직분은 하나님이 정하셨기에 누구도 바꿀 수 없습니다. 아론과 그 아들들이 특별한 자격을 가졌거나 우수하기 때문이 아닙니다. 오로지 하나님의 부르심과 특별한 은혜에 의한 것입니다. 우리 믿음과 구원도 다르지 않습니다. 아무 자격도, 공로도 없습니다. 그저 하나님이 우리를 먼저 아시고, 사랑하시고, 택하시고, 부르셨습니다.

겉과 속이 다를 수 있지만, 서로 영향을 주고받습니다. 안에 있는 것이 밖으로 나오고, 밖을 정갈하게 다듬어 내면을 안정시킬 수 있습니다. 하나님 앞에서 순전한 마음을 품도록 힘쓰는 것은 물론이고, 선한 말과 친절한 태도와 단정한 모습을 갖추기 위해 애쓰면서 세상에 하나님의 거룩함을 드러내는 제사장의 사명을 감당하기를 바랍니다.

0 views

Recent Posts

See All

사역자가 전심전력할 일_디모데전서 4:6-16

6 네가 이것으로 형제를 깨우치면 그리스도 예수의 좋은 일꾼이 되어 믿음의 말씀과 네가 따르는 좋은 교훈으로 양육을 받으리라 7 망령되고 허탄한 신화를 버리고 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8 육체의 연단은 약간의 유익이 있으나 경건은 범사에 유익하니 금생과 내생에 약속이 있느니라 9 미쁘다 이 말이여 모든 사람들이 받을 만하도다 10 이를 위하여 우

교회가 힘써야 할 가장 중요한 일_디모데전서 3:14-4:5

14 내가 속히 네게 가기를 바라나 이것을 네게 쓰는 것은 15 만일 내가 지체하면 너로 하여금 하나님의 집에서 어떻게 행하여야 할지를 알게 하려 함이니 이 집은 살아 계신 하나님의 교회요 진리의 기둥과 터니라 16 크도다 경건의 비밀이여, 그렇지 않다 하는 이 없도다 그는 육신으로 나타난 바 되시고 영으로 의롭다 하심을 받으시고 천사들에게 보이시고 만국에

바른 사역자를 세우라_디모데전서 3:1-13

1 미쁘다 이 말이여, 곧 사람이 감독의 직분을 얻으려 함은 선한 일을 사모하는 것이라 함이로다 2 그러므로 감독은 책망할 것이 없으며 한 아내의 남편이 되며 절제하며 신중하며 단정하며 나그네를 대접하며 가르치기를 잘하며 3 술을 즐기지 아니하며 구타하지 아니하며 오직 관용하며 다투지 아니하며 돈을 사랑하지 아니하며 4 자기 집을 잘 다스려 자녀들로 모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