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물 많은 삼손을 통한 승리_사사기 15:14-20

14.삼손이 레히에 이르매 블레셋 사람들이 그에게로 마주 나가며 소리 지를 때 여호와의 영이 삼손에게 갑자기 임하시매 그의 팔 위의 밧줄이 불탄 삼과 같이 그의 결박되었던 손에서 떨어진지라

15.삼손이 나귀의 새 턱뼈를 보고 손을 내밀어 집어들고 그것으로 천 명을 죽이고

16.이르되 나귀의 턱뼈로 한 더미, 두 더미를 쌓았음이여 나귀의 턱뼈로 내가 천 명을 죽였도다 하니라

17.그가 말을 마치고 턱뼈를 자기 손에서 내던지고 그 곳을 라맛 레히라 이름하였더라

18.삼손이 심히 목이 말라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주께서 종의 손을 통하여 이 큰 구원을 베푸셨사오나 내가 이제 목말라 죽어서 할례 받지 못한 자들의 손에 떨어지겠나이다 하니

19.하나님이 레히에서 한 우묵한 곳을 터뜨리시니 거기서 물이 솟아나오는지라 삼손이 그것을 마시고 정신이 회복되어 소생하니 그러므로 그 샘 이름을 엔학고레라 불렀으며 그 샘이 오늘까지 레히에 있더라

20.블레셋 사람의 때에 삼손이 이스라엘의 사사로 이십 년 동안 지냈더라

은혜를 은혜로 여기지 못하는 사람들을 볼 때 정말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사사 시대의 삼손과 유다 사람들이 그렇습니다. 삼손은 사사의 일에 전혀 사명감이 없고 유다 사람들 역시 두려움에 빠져 비겁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하나님은 이런 백성을 어떻게 대하셨을까요?

유다 사람들이 밧줄에 묶인 삼손을 끌고 레히에 오자 블레셋 사람들이 소리치며 삼손에게 다가왔습니다(14절). 그들은 기쁨의 환호성을 질렀습니다. 그런데 그 순간 갑자기 하나님의 영이 삼손에게 강하게 임하여 그를 묶고 있던 새 밧줄이 마치 불에 탄 삼오라기처럼 끊어져 버렸습니다. 하나님은 삼손에게 권능을 주셔서 대적 블레셋이 더 이상 기뻐하지 못하게 하셨습니다. 악인은 잠깐 기쁨을 누리는 것 같지만 오래 가지 못합니다(잠 13:9).

삼손은 싱싱한 당나귀 턱뼈를 휘둘러 단숨에 블레셋 사람 1천 명을 죽였습니다(15절). 턱뼈가 싱싱했다는 것은 짐승이 죽은 지 얼마 되지 않아 뼈가 단단하지 않다는 의미입니다. 비록 삼손이 짐승의 사체에 손을 댔지만, 하나님은 그에게 유례없는 초인적 힘을 주신 것입니다. 연약하고 부족한 우리에게 하나님이 능력을 주시면 우리는 모든 것을 할 수 있습니다(빌 4:13).

삼손은 블레셋 사람 1천 명을 죽인 것을 기뻐하며 노래를 불렀습니다(16절). “나귀의 턱뼈로 한 더미, 두 더미를 쌓았음이여 나귀의 턱뼈로 내가 천 명을 죽였도다!” 당나귀 턱뼈 하나로 적을 시체 무더기로 만들어 버렸다는 자랑입니다. 삼손은 이 일을 기념하기 위해 지역 이름을‘라맛 레히’곧‘턱뼈의 언덕’이라고 불렀습니다(17절). 이 일을 하나님이 이루셨다는 사실은 이 노래에서 드러나지 않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 쓰임 받는 존재가 되었다고 자만하거나 자랑해서는 안 됩니다. 모든 일이 하나님의 은혜의 결과임을 알고 마땅히 하나님께 영광을 돌려야 합니다.

삼손에게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매우 목이 마른데 마실 물이 없었습니다(18절). 그가 하나님께 부르짖자 하나님은 그에게 샘을 주셨습니다. 샘물을 마시고 정신을 차린 삼손은 그 샘을‘엔학고레’ 곧 ‘부르짖는 자의 우물’이라고 불렀습니다(19절). 삼손은 이스라엘의 구원이 아니라 단지 개인의 필요를 위해 하나님께 부르짖었습니다. 그럼에도 하나님은 그의 기도를 들어 주셨습니다. 이는 하나님의 전적 은총입니다. 우리의 연약함과 부족함에도 하나님은 자비롭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입니다.

삼손의 결혼 이야기는 블레셋 사람들이 다스리던 시대에 그가 20년 동안 이스라엘의 사사로 지냈다는 말로 끝을 맺습니다(20절). 삼손은 이방인의 지배가 당연히 여겨지던 때에 사사로 활동했습니다. 이스라엘이 이방인 압제자들을 상대로 싸울 의지가 없던 시대였습니다. 그런 시대에 삼손은 사사로서 평안을 안겨 주지 못했습니다. 시대를 분별하는 지혜를 달라고 우리는 하나님께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역사하시고 은혜를 베푸셨습니다. 삼손이 태어나기 전부터 그를 나실인으로 부르신 것도, 블레셋 여인과의 결혼을 통해 블레셋 사람을 치신 것도 하나님이셨습니다. 당신의 백성을 구원하시려는 하나님의 뜻은 분명했습니다. 삼손은 나실인의 기준에 전혀 미치지 못한 인물이었지만, 그를 통해 역사하신 하나님은 완전하시고 은혜로운 분이었기에 구원 약속이 성취되었습니다. 구원의 하나님, 능력의 하나님을 믿고 의지하십시오.

1 view

Recent Posts

See All

1 내가 자유인이 아니냐 사도가 아니냐 예수 우리 주를 보지 못하였느냐 주 안에서 행한 나의 일이 너희가 아니냐 2 다른 사람들에게는 내가 사도가 아닐지라도 너희에게는 사도이니 나의 사도 됨을 주 안에서 인친 것이 너희라 3 나를 비판하는 자들에게 변명할 것이 이것이니 4 우리가 먹고 마실 권리가 없겠느냐 5 우리가 다른 사도들과 주의 형제들과 게바와 같이

1 우상의 제물에 대하여는 우리가 다 지식이 있는 줄을 아나 지식은 교만하게 하며 사랑은 덕을 세우나니 2 만일 누구든지 무엇을 아는 줄로 생각하면 아직도 마땅히 알 것을 알지 못하는 것이요 3 또 누구든지 하나님을 사랑하면 그 사람은 하나님도 알아 주시느니라 4 그러므로 우상의 제물을 먹는 일에 대하여는 우리가 우상은 세상에 아무 것도 아니며 또한 하나님

25 처녀에 대하여는 내가 주께 받은 계명이 없으되 주의 자비하심을 받아서 충성스러운 자가 된 내가 의견을 말하노니 26 내 생각에는 이것이 좋으니 곧 임박한 환난으로 말미암아 사람이 그냥 지내는 것이 좋으니라 27 네가 아내에게 매였느냐 놓이기를 구하지 말며 아내에게서 놓였느냐 아내를 구하지 말라 28 그러나 장가 가도 죄 짓는 것이 아니요 처녀가 시집